전체뉴스 131091-131100 / 133,4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상속/채무 1인에 양도 "무효" .. 대법원

    ... 근거로 채무이행의 책임이 없다고 주장하지만 이는 채무이행의 책임을 회피할 수 있는 수단으로 악용될 수 있는 만큼 채권자인 신용기금측의 동의없이 이뤄진 협의를 인정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신용기금측은 지난 95년 숨진 원씨의 아버지가 보증을 선 회사가 부도나자 회사의 은행대출금을 대신 갚아주고 상속인인 원씨 자녀들에게 대출금을 돌려줄 것을 요구했다. 원씨는 그러나 상속인들의 협의하에 상속재산과 채무를 상속인중 1명에게 단독양도 한다는 분할합의를 근거로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97 상반기 한경소비자 대상] 히트상품 변천

    ... 기염을 토하자 OB맥주는 오비라거(96년 상반기)로 다시 맹반격에 나섰다. 진로는 참나무통맑은소주로 96년도 대상을 차지, 소주에서 기술개발력을 유감없이 나타냈다. 한편 도서와 영화에서는 복고풍이 두드러졌다. 서편제(93년 상반기),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94년 상반기) 은행나무침대(96년 상반기) 아버지(97년 상반기)등이 90년중반부터 불기 시작한 복고풍에 힘입어 히트상품의 대열에 올랐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6월 30일자).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장미섬우화] (152) 제3부 : 환상의 커플 <52>

    ... 결혼을 할 수도 있어. 섭섭하게 들릴지 모르지만 나는 당신도 탐났고 당신의 집 부도 탐났었어. 이제 시원해? 내가 실토를 하니까" 그는 거의 악마처럼 웃는다. "물론 당신도 좋았지. 그러나 진정으로 내가 탐을 낸 것은 당신 아버지의 웰스야. 내가 실토를 하니까 겁나나?" "아뇨. 솔직하게 말해주어서 너무 고마워요" "커피를 할래 그린티를 할래?" 그는 여전히 충실한 하인처럼 티를 끓여서 그녀에게 갖다 바친다. 그러나 전과 달리 그의 얼굴에는 차가운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홍콩반환] "해운 귀재" .. 둥젠화 초대행정장관

    ... 홍콩 반환식이 끝나는 즉시 찰스 황태자와 마지막 홍콩 총독인 크리스 패튼을 태운 채 홍콩의 빅토리아항을 떠나면서 둥젠화가의 성공에 긴요한 역할을 했던 퀸 엘리자베스호의 잔해를 지나가게 된다. 동방해외실업 그룹을 창건한 둥의 아버지 C.Y.둥은 지난 70년대 퀸 엘리자베스호를 구입했으며 이를 해상 호탤로 개조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76년 1월 작업이 완료되기 직전 화재가 발생, 일부 선체가 빅토리아항에 침몰됐다. 퀸 엘리자베스호는 그뒤 제임스 본드 첩보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97 상반기 한경소비자 대상] 불만 등 해소 마케팅 '적중'

    ...성전자) LG프리웨이휴대폰(LG정보통신) 클라이덴치약(LG생활건강) 갈아만든 배(해태음료) 과일나라코팩 (동양화장품) 귀뚜라미디럭스보일러(귀뚜라미보일러) S-6000제이드그린 (에넥스) 청정원진육수(미원) 아버지(소설.문이당)등이 뽑혔다. 마케팅부문에서는 시티폰(뉴트렌드상) 햇반(참신기획상.제일제당) E-마트(유통상.신세계백화점) 삼성에어컨 하이쿨(제품디자인상.삼성전자) 엔크린광고(크리에이티브상.유공-광고주, 제일기획-광고대행사)가 영광을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장미섬우화] (153) 제3부 : 환상의 커플 <53>

    "나도 바보처럼 당하고만 있을 수 없었어. 너에게 버림을 받더라도 실속있게 살아야 되지 않겠어? 나도 이제 사십이 넘었어. 너에게는 대단한 아버지도 있고, 사회적 명예도 재산도 있지만 나는 마음변한 와이프만 바라보다가 바보가 되는 비극의 주인공이 될 수는 없었어. 안 그래? 이제 곱게 죽여줄게. 나도 더 이상 너의 비위나 맞추면서 사는 서방노릇이 싫어졌다 이 말이야" 그는 진짜로 그녀의 목을 완강하게 누르며 힘줄이 툭툭 불거진 두손으로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방송가] KBS2TV 새 아침드라마 '신부일기' 7일부터 방영

    ... 참된 의미를 얘기한다는 홈멜로물. 홍영희씨가 극본, 고성원씨가 연출을 맡았다. 주인공 다영으로 캐스팅된 이은주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출신으로 97 KBS 슈퍼탤런트 선발대회에서 금상을 받았다. 인수역의 윤다훈은 "딸부잣집" "목욕탕집 남자들"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다영의 시어머니는 박혜숙, 시할머니는 김영옥, 아버지는 백일섭이 맡았다. 이밖에 안정훈 박민아 이경표 송승환 등이 출연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일자).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무보험차에 당해도 '걱정뚝'..1억한도 보상 관련상품들 많아

    ... 배우자 자녀 등 가족들이 함께 타고 있다가 무보험차에 사고를 당해도 1인당 1억원이내에서 신체상해에 대한 보상을 받을수 있다. 단 가해자가 피보험자의 부모 배우자 등 가족인 경우에는 무보험상해보상 대상에서 제외된다. 예컨대 아버지와 아들이 2대의 자동차를 갖고 있는 가정에서 아들이 무보험차인 자신의 차로 아버지에게 상해를 입혔을 경우 아버지가 종합보험의 무보험상해보상부문을 들었다해도 보험보상을 받을수 없다는 얘기다. 국내 손보사들은 최근 무보험이나 뺑소니차량에 ...

    한국경제 | 1997.06.28 00:00

  • [TV하이라이트] (28일) '신데렐라' ; '청소년 봉사대' 등

    ... 느껴보는 도시 토박이,60기 봉사대원들의 봉사활동을 지켜본다. "테마드라마" (KBS2TV 오후 9시 )=북에 고향을 두고온 실향민인 윤정은 요즘 딸의 결혼을 앞두고 마음이 부풀어있다. 장차 사위가 될 건실한 청년인 규철과 티없이 밝은 딸 희수를 보면 흐뭇 하기만 하다. 남동생인 윤철은 아직도 북에 아버지가 살아계시다고 믿고 윤철의 그런 고집때문에 어머니의 제삿날 윤정과 윤철은 말다툼을 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6월 28일자).

    한국경제 | 1997.06.28 00:00

  • [비디오] 오스카상 수상작 안방극장 재격돌..'샤인' 등 3편

    ... 선호하는 영국식의 품격높은 문예영화의 틀을 벗어나지 못한다. "샤인"은 현존하는 호주출신의 피아니스트 데이비드 헬프갓의 실화를 감동적으로 그린 작품. 어릴 때부터 신동이라 불리며 뛰어난 음악적 재능을 과시하는 헬프갓. 아버지의 독선적이고 과도한 애정때문에 상처받은 헬프갓은 "악마의 협주곡"이라고 불리는 라흐마니노프 3번을 완벽하게 연주한 뒤 정신이상이 된다. 이후 길리언의 헌신적인 사랑의 힘으로 재기하는 과정이 가슴뭉클하게 펼쳐진다. 호주 최고의 ...

    한국경제 | 1997.06.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