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2331-132340 / 133,4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영화주평] '말미잘'..아프면서 크는 한소년의 성장과정그려

    ... 입을 오므리며 수축한다. 여성을 상징하는 말미잘은 이영화에서 주인공 소년의 성의식을 싹트게 하는 매개체인다. 동시에 바다와 섬, 어머니와 나, 자연과 인간을 연결하는 통로로 작용한다. 아홉살짜리 섬소년 수영(천영덕분)은 아버지를 풍랑에 잃고 해녀인 엄마(나영희)와 함께 살아간다. 이웃소녀 짱아의 아랫도리와 말미잘을 비교 관찰하며 천진난만하게 자라는 그에게 세상은 동화처럼 아름답다. 그러나 자연법칙과 인간의 조건은 어린소년의 가슴에 상처를 입힌다. 서울서 ...

    한국경제 | 1995.03.24 00:00

  • [문화마당] (무용) 백현순 대구무용단 창작무용 '하늘재' 등

    백현순대구무용단 창작무용 "하늘재" =26일 오후4.7시, 27일 오후7시 대구문화예술회관대극장. 백제가요 "정읍사"와 작가 문순태의 중편소설 "정읍사"를 무용극화한 작품. 강미선,김장우 특별출연. 한국무용극 "아버지" =30.31일 예술의전당자유소극장. 한국무용가 김삼진씨외 7명 출연. 연극인 고설봉씨 특별출연.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5.03.23 00:00

  • "효자가 좋은 제품 생산한다"..한국도자기그룹 신기업관

    "효도와 품질은 동전의 앞뒷면과 같다". 현직대학교수가 유산을 노리고 아버지를 살해하는 끔직한 사건이 발생, 사회에 충격을 주고있는 가운데 품질향상은 효심에서 비롯된다는 기업관을 펼쳐가는 기업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충북 청주에 본사를 둔 한국도자기그룹(회장 김동수)이 바로 그 주인공 이다. 한국도자기 로제화장품등 8개기업으로 구성된 한국도자기그룹 2천여사원들 은 요즘 시험을 준비중인 수험생과 다름없다. D데이는 5월8일 어버이날. ...

    한국경제 | 1995.03.23 00:00

  • [컴퓨터여행] 기피병과 의존병

    ... 데이터를 재편집해 제출한다. 전화로 말해도 되는 것을 구태여 마다하고 컴퓨터 통신망에 접속해 "채팅" 이라는 전자대화방에서 얘기를 한다. 일단 문제가 생기면 주변 친구나 가족들에게 달려가기 보다는 컴퓨터에게 도움을 청한다. 아버지는 직장에서 컴퓨터만 보면 가슴이 덜컥 내려앉고 아들은 집에 컴퓨터가 없으면 불안해 한다. 이같은 문제들은 똑같이 과유불급에서 나온다. 전자는 정보기술의 유용함을 후자는 그것의 한계를 이해하는 중용의 지혜가 필요하다. (한국경제신문 ...

    한국경제 | 1995.03.23 00:00

  • [새 비디오] '오르페우스의 환생' ; '페이퍼보이'

    ... 환생(영성) = KKK단에게 모든 것을 잃었던 불우한 여인이 한 방랑자를 통해 다시찾은 감미롭고도 위험한 사랑이야기. 사랑을 얻자마자 죽음을 맞는 비련의 주인공 바네사 레드 그레이브과 방랑자 케빈 앤더슨의 매력이 돋보인다. 페이퍼보이(RGB) = 아버지로부터 학대받는 조니라는 소년이 자신이 꿈꾸는 가족을 이루기위해 이웃사람을 연이어 살해하는 사건을 다룬 섬뜩한 공포물. 감독은 더글라스 잭슨.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23일자).

    한국경제 | 1995.03.22 00:00

  • [CATV하이라이트] (22일) '여기는 채널34' ; '이홍렬쇼' 등

    ... 열강들은 중국에 대해 모두 야심을 갖고 있었다. 그러자 이홍장은 백성들의 힘을 키우기 위해 사왕쟁패 대회를 열기로 한다. 이에 각 무관들은 흥분하여 어떻게든 승리하여 명성을 날리고 싶어한다. 그러나 처음 의도와는 달리 각 무관들은 대회가 시작되기도 전에 서로 싸우게 된다. 이때 황비홍이 아버지인 황기영을 만나러 북경에 오지만 황기영은 조천패라는 무관 주인과 결투를 벌여서 큰 부상을 입고 있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22일자).

    한국경제 | 1995.03.21 00:00

  • [특별대담] 구자경 .. '퇴임 한달' <1>

    ... 시어머니는 나이가 들어도 곳간 열쇠를 며느리에게 넘기지 않는 법이고요. 신임회장이 잘 하고는 있다지만... 구명예회장=우리 집안엔 때가 되면 물러나는 전통이 확립돼 있습니다. 조부께선 회갑이 되시자 모든 집안재산과 땅문서를 아버지께 물려 주셨습니다. 할머니께서도 회갑때 곳간 열쇠를 어머니께 넘겨주셨지요. 그래서 나도 은퇴시기를 언제로 잡을까 생각하다 71세(만 70세)로 정했던 것입니다. 요즘은 평균 수명이 그때에 비해 많이 길어졌으니까요. -후임회장께 ...

    한국경제 | 1995.03.21 00:00

  • [해외기업인] 로렌스 풀러 <미 석유회사 아모코 회장>

    ... 3%포인트가 뒤처졌다. 그러나 올해는 기필코 선두자리를 탈환하고야 말겠다는 의지를 새롭게 하고 있다. 아모코가 지난해 300억달러의 소득을 거둔것은 로렌스 풀러회장의 결정적인 공헌이 있었기 때문이다. 풀러회장은 전기공학자인 아버지밑에서 부자는 아니었지만 부족한 것이 없이 자라온 코넬대학출신의 수재였다. 당시 그가 공부하던 화공학은 100여명의 입학생가운데 35명만이 학교를 졸업했을 만큼 교육과정이 어려웠다. 그 힘든 과정을 그는 장학생으로 학교를 마쳤다. ...

    한국경제 | 1995.03.20 00:00

  • 범인은 교수인 큰 아들 .. 덕원예고 이사장 피살

    덕원예고 이사장 김형진씨(72) 피살사건은 대학교수인 큰아들이 빚청산을 위해 아버지의 재산을 빨리 상속받으려고 저지른 패륜범행인 것으로 경찰 수사결과 밝혀져 지난해 한약업사 부모를 살해한 박한상군 사건에 이어 다시 충격을 주고 있다. 이 사건을 수사중인 서울 성동경찰서는 사건발생 1주일째인 20일, 숨진 김씨의 큰아들 성복씨(42.S대 경제학과 교수)를 소환, 철야조사한 결과 김씨로부터 범행일체를 자백받고 존속살인혐의로 긴급 구속했다. ...

    한국경제 | 1995.03.20 00:00

  • [동호동락] 권동진 <외과병원장> .. '예우회'

    ... 조총으로 무장한 왜군에 맞서 싸운 조선군의 비장의 무기이던 활의 제조공장도 바로 예천에 있었다. 우리 모임은 예우회(8.15해방직후 예천농업중학에 입학했던 1회동기생으로 서울에서 살고있는 친구들의 모임). 김진호금메달리스트의 아버지인 김종국형은 예우회명예회원. 김형은 예천에서 큰 인쇄소를 경영하면서 동기회총동창회장으로 동분서주 하고 있다. 회원중에는 전문경영인 정계원로 언론계 교육계중진들이 다수 포진하고 있다. 제지업등 자영으로 짭짤하게 재미본 친구도 ...

    한국경제 | 1995.03.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