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3491-133500 / 136,9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죽음으로 이룬 '완전한 사랑'..정찬 소설 '로뎀나무 아래서'

    ... 그는 권력과 인간, 신과 구원 등 주로 관념적인 문제에 관심을 가져왔다. 그러나 이번 작품에서는 사랑의 세계로 눈길을 돌렸다. "로뎀나무 아래서"는 그가 처음으로 청춘의 원시림 속을 탐험하며 그려낸 러브스토리다. 이야기는 아버지의 사업 실패로 대학 시험을 앞둔 정우의 가족이 뿔뿔이 흩어지면서 시작된다. 정우는 낙방하고 유흥가로 흘러든 여동생은 음독자살한다. 아버지까지 지병으로 생을 마감하자 그는 해안의 절벽에서 죽음과 대면한다. 그 순간 시험장에서 스치듯 ...

    한국경제 | 1999.08.23 00:00

  • [스위트 홈-교육] 알뜰살뜰 쓰는 습관 '어릴때부터 길러야'

    ... 가족을 위해 땀흘리는 것이 중요하다는 의미다. 육체노동을 체험시켜라 훌륭한 부모들은 자식들에게 적절한 고통과 시련을 제공할 줄 안다. 미국의 에머슨 전기회사 사장인 찰스 나이트는 부모로부터 받은 가장 큰 교훈으로 16세때 아버지의 강요에 의해 캐나다 변두리 지방에서 겪은 주물 공장의 노동자생활이었다. 그는 자신의 아들이 16세 되었을때 부모가 그랬듯이 또 다른 주물공장에 아들을 보냈다. 미국 백만장자의 귀한 아들이 하급 노동자들과 웃통을 벗어던지고 ...

    한국경제 | 1999.08.20 00:00

  • '준비된 여왕'과 '신데렐라'가 만나면..박세리/박지은 선수

    ... 10야드정도 더 나간다. 퍼팅부문에서도 박지은이 이 그립에 잘 적응하고 있는 반면 박세리는 "퍼팅이 약점"이라고 하는 평가가 많다. 박세리는 투어 2년차로 경험이 많고 정상급 선수로서 여유가 있는 것이 장점이다. 어릴적 아버지로부터 혹독한 훈련을 받아 중압감속에서도 배포가 크다. 박지은은 미국문화에 익숙해있다. 10여년간의 미국생활로 영어를 우리말처럼 한다. 프로세계에서 자산인 미모를 갖춰 상품성도 높다. . 두 선수는 오는 9월 LPGA투어 ...

    한국경제 | 1999.08.19 00:00

  • [천자칼럼] 세종센터

    세종은 학문 뿐만 아니라 예술 창작에도 남다른 재능을 지니고 있었다. "문종실록"에는 세종이 자기 아버지에게 그려준 난죽 8폭을 병풍으로 만들어 보관해오다 되돌려주는 집현전 부제학 신석조의 얘기가 나온다. 지금은 없어진 어필이다. 또 음악을 덕의꽃이라고 믿고 있었던 그는 정간보라는 악보를 만들었다. 오늘날까지 단골로 연주되는 "여민락" "보태평" "정대업" 등은 그가 손수 작곡해 남긴 곡이다. 세종이 중국의 문물을 받아들여 참고 하면소도 ...

    한국경제 | 1999.08.19 00:00

  • [골프] US 아마골프 남자도 '낭보'..김성윤등 본선진출 성공

    ... 골프랭킹 3위에 오른 유망주. 96년 이 대회에 역대 최연소 선수(당시 14세)로 출전한바 있다. 김성윤은 99한국아마추어선수권자로 골프전문매니지먼트사인 KGM에서 김승학프로가 전략적으로 키우고 있는 토종 골퍼다. 아버지 김진영씨도 프로골퍼다. 세계 9개국에서 모두 3백12명이 출전한 예선에서 진 엘리어트(미)는 합계 이븐파 1백43로 1위를 차지했다. 한편 97년 이 대회 챔피언 매트 쿠처는 1백54타로 커트(1백52타)를 미스했다. ( 한 ...

    한국경제 | 1999.08.19 00:00

  • [독서] 대문호/석학 '위선의 탈' 벗긴다 .. '위대한...'

    ... 환자였다. 또 사교계 귀부인들의 눈에 들기 위해 무던히 애쓴 속물에 불과했다. "학문예술론" "에밀" 등을 통해 어린이의 교육에 높은 관심을 보인 그였지만 정작 자신의 다섯 아이들은 버리다시피 고아원으로 보낸 반인륜적인 아버지였다. "예수를 제외하고 나에게 가장 깊이 영향을 준 인물은 루소다"라고 말할 정도로 루소의 글에 심취했던 톨스토이 역시 정신적으로 비정상인 인물 이었다. 존슨은 톨스토이가 평생의 목표로 삼은 것이 "그리스도의 나라를 지상에 ...

    한국경제 | 1999.08.18 00:00

  • 민초시선에 맞춘 '춘향전'..천막무대 창단공연 '변학도는..'

    ... 애환을 해학과 익살로 풀어간다. 극중극으로 진행되는 극은 무대위의 "발상의전환"(패러다임시프트)을 요구한다. 정절의 대명사인 춘향이 신분상승 욕망에 사로잡힌 요부로 등장하고 이도령 은 여자만 밝히는 오렌지족이다. 이도령이 아버지를 따라 서울로 올라간사이 새로 부임한 변학도를 유혹하는 춘향의 모습은 고전에 익숙한 사람들에게 낯선 광경이다. 이도령과 춘향의 사랑의 전령으로만 비치던 방자와 향단의 순수한 사랑이 이번 무대의 주제다. "비록 몸은 비천한 ...

    한국경제 | 1999.08.16 00:00

  • 이문열 '부친 살아있다' .. 미확인 제보에 헛걸음

    소설가 이문열(51)씨가 "부친이 생존해 있다"는 소식을 듣고 지난 13일 중국 옌지로 형 이연(59)씨와 함께 떠났다가 생사여부를 확인하지 못하고 15일 오후 먼저 돌아왔다. 이씨는 이날 김포공항에서 "아버지의 생사여부를 알 수 없는 상황"이라면서 "국내 일정 때문에 먼저 들어왔지만 형이 남아 계속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7일 부자상봉을 위해 1차 옌지를 방문했던 이씨는 조선족으로부터 부친 이원철(84세)씨의 사망사실을 통보받고 ...

    한국경제 | 1999.08.16 00:00

  • [단신] 박정희 전 대통령 '아시아 20인'에 올라 .. 타임지

    ... 20세기 전체를 담은 복잡한 이야기"라고 밝혔다. 선정된 20인을 나라별로 보면 일본 6명, 중국 및 일본 각각 3명, 한국, 싱 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티베트 각 1명씩 등 이다. 박 전대통령과 함께 선정된 20인으로는 인도 독립의 아버지 마하트마 간디, 중국의 마오쩌둥 주석, 일본의 히로히토 전국왕, 싱가포르의 리콴유 전총리 등이 포함되어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8월 16일자 ).

    한국경제 | 1999.08.16 00:00

  • 삶의 그늘을 비추는 4인4색 시집..'사막의 별 아래에서' 등

    ... 나무들과 한 몸이 되기도 하고 그 몸 속에 우주를 다 받아들이기도 하면서 진정한 합일의 의미를 찾는다. 그 속에는 자연뿐만 아니라 세속도시의 삶이 오롯이 들어앉아 있다. 그는 "아마도 박태기나무는 돈주고/사지는 못할 것 같고 아버지, 다른 생에서/만난다면 나는 박태기나무장사를 할테니/딴 집으로 가지 말고 내게로 오세요"("박태기나무" 부분)라며 자연과 인간의 순환고리를 정감있게 보여준다. 조윤희씨의 첫시집인 "모서리의 사랑"은 철저한 자기부정으로부터 출발한다. ...

    한국경제 | 1999.08.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