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3531-133540 / 136,8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외문화] 영국여성 손에서 탄생 ..'텔레토비'/'안녕노디'

    ... 판매기록. 특히 노디는 40여개국어로 번역돼 1억권 이상이 팔렸다. 영국 어린이들이 "소장"하고 싶어 하는 책목록 0순위기도 하다. 작품 초판은 소더비 경매소등에서 엄청난 고가에 팔려나간다. 유치원 교사였던 블리튼도 13세때 아버지가 가출하는 아픔을 겪었다. 유치원 교사시절 어린이들과 함께한 경험은 그의 따뜻한 환상이 넘치는 작품들의 밑거름이 됐다. 49년 가을 첫선을 보인 노디는 출판즉시 대단한 인기를 얻으면서 팬터마임 아동극 등으로 "확대 재생산"되고 ...

    한국경제 | 1999.06.04 00:00

  • [초대석] 미국 LPGA 투어 술렁케 하는 '박지은씨'

    ... 만만히 보지 않는다. "프로는 아마추어와 다르다고 봅니다. 제가 아무리 아마추어에서 정상이었다고 해도 프로의 벽은 높습니다. 올해 2부격인 퓨처스투어에서 경험을 쌓은뒤 내년부터 본격 LPGA투어생활을 할 것입니다" 그의 아버지 박수남씨의 말처럼 부모와 떨어져 혼자 미국에서 근 10년동안 공부와 골프를 병행할수 있었던 것은 오직 본인의 의지때문이었는지도 모른다. "프로는 도전과 기회의 장입니다. 이왕 프로에 진출했으므로 그 길이 가시밭 길이라도 헤쳐 나갈 겁니다. ...

    한국경제 | 1999.06.03 00:00

  • [영화] (주말스크린) '바람의 전설' .. 섬소녀의 '비밀일기'

    ... 내린다. 섬에는 인기척이 없다. 불 꺼진 등대와 깨어진 창, 거기에 번져있는 핏줄기만 남아 있다.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일까. 호세의 조수로 일했던 다니엘은 풀섶에 버려진 마르셀라의 일기장을 통해 해답을 더듬어 간다. 아버지 호세를 따라 어릴적 섬에 온 뒤 한번도 바깥 세상을 구경하지 못한 마르셀라. 어느덧 사춘기를 맞아 성에 눈뜬다. 하지만 호세는 딸의 변화를 외면한 채 육지로 데려간다는 약속을 깨버린다. 혼자 남는 게 두려웠고 부정한 아내로 ...

    한국경제 | 1999.06.03 00:00

  • [아트 이벤트] '오봉산 불지르다'..한 남자의 인생역정 풍자

    극단실험극장은 동숭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오봉산 불지르다"를 공연중이다. 한순간의 실수로 사회의 소외계층으로 전락한 한 남자의 인생역정을 풍자적 으로 묘사한 창작연극이다. 깡패인 배옹헤는 효도 한번 해보겠다며 아버지의 시신을 황부자의 시신과 바꿔쳐 호화묘에 매장한다. 그이후로 황부자가 계속 꿈에 나타나고 부모는 따로 떨어져 저승을 헤매며 그를 괴롭힌다. 오봉산을 찾아 불을 지르면 괜찮다는 스님을 얘기를 듣고 오봉산을 찾아 나선다. 판소리의 ...

    한국경제 | 1999.06.03 00:00

  • [US 여자 오픈] (박세리 일문일답) 코스 지난해보다 쉬운편

    ... 그린도 빠른 편이다." -2년연속 우승할 자신이 있는가. "나는 지금 아무런 문제가 없다. 스윙도 흠잡을데 없고 컨디션도 좋다. 모든 준비가 끝났다" -코치가 없는데 스윙은 누가 봐주는가. "현재는 아무도 없다. 가끔 아버지가 봐주실 뿐이다. 그래서 내 스윙모습을 비디오에 담아 그것을 보고 체크한다. 현재까지 스윙에 큰 문제가 없으나 가끔 템포가 느려지는 것을 발견한다. 템포가 느려지면 스윙이 조금씩 커지곤한다" -예전에 보던 퍼터가 아닌데. ...

    한국경제 | 1999.06.02 00:00

  • 수잔최 소설 '외국인학생' 화제..LA타임스 '베스트 10' 올라

    ... 있다. 지난해 미국에서 출간된 이 소설은 LA타임스 선정 "올해의 책 베스트10"에 오른 작품. 노벨문학상 수상작가 토니 모리슨, 주제 사라마구의 작품과 함께 뽑혀 문단을 놀라게 했다. 그는 영문학자였던 최재서의 손녀. 아버지 최창(인디애나주립대 교수)씨와 미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나 예일대와 코넬대를 졸업했다. 소설의 밑그림은 그의 가족들이 걸어온 길과 비슷하다. 한국전쟁의 악몽에서 벗어나려 미국으로 건너간 남자 안창과 아버지 친구와 의 관계 ...

    한국경제 | 1999.05.31 00:00

  • [골프] 무명 김보금 '첫 우승' .. 매일우유 여자오픈

    ... 우승상금으로 "거금" 1천8백만원을 받았다. 김은 전날 16번홀(1백65야드)에서 홀인원을 기록, 부상으로 아반떼 승용차도 탔다. 지난 95년 프로로 데뷔한 김은 이번 승리로 경기에서 자신감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김은 아버지가 변호사 김인석씨다. 전날까지 선두였던 정일미는 이날 버디 1개에 보기를 4개나 범해 우승 일보직전에서 물러났다. 합계 3오버파 2백19타로 서아람 김명이와 함께 공동2위.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5월 29일자...

    한국경제 | 1999.05.28 00:00

  • TV문학관 부활 .. 오정희 '새' 방영

    ... 오후 10시10분 방영되는 첫편은 오정희 원작 "새"(연출 장형일). 부모에게 버림받은 어린 남매가 겪는 삶의 질곡을 주인공 소녀의 눈을 통해 담담히 그려낸다. 남매에겐 온갖 불행이 지워졌다. 지독한 가난. 엄마는 아버지의 학대를 못이겨 떠난다. 친척집을 전전하던 남매가 아버지를 따라 간 곳은 바다가 내려다보이는 산동네 단칸셋방. 세상과 유리된 이곳은 불행한 인간군상이 모여있는 음습한 삶의 현장이다. 수배중인 살인자, 레즈비언 부부, 불구여인... ...

    한국경제 | 1999.05.28 00:00

  • [주말영화] '브로드웨이를 쏴라' ; '서부의 건맨' 등

    ... 분신으로 해석된다. 존 쿠삭을 비롯한 출연진의 연기력이 돋보인다. "서부의 건맨" (KBS2 29일 오후 10시 10분) = 지난 91년 미국에서 TV용으로 만들어진 영화. 총을 든 형제의 이야기다. 보안관으로 일하던 아버지가 숨지자 형제 자크와 톰은 방황한다. 남북전쟁후 마땅한 일자리를 찾지 못하던 두 사람은 악당들과 함께 군용 열차를 습격한다. 노략질한 돈을 분배하던 두목 프랭크는 톰을 살해하고 자크는 간신히 목숨을 건진채 탈출, 복수를 노린다. ...

    한국경제 | 1999.05.28 00:00

  • [오늘의 코멘트] (29일) '아이 이름을 'Y2K 펑크'로...' 등

    ... 펑크-미국PGA투어 프로. 셋째 아들 출산예정일이 내년 1월 첫째주 인데 대해* 아내가 딸을 순산한뒤 하루종일 전화받느라고 바빴다. 마치 메이저대회에서 우승한 것같았다. 현재 나의 최대관심사는 골프가 아니라 내 딸이다. *어니 엘스-지난 26일 아버지가 된뒤* 퍼팅그린에서 게임을 많이 하라. 그곳에서 시간을 많이 보낼수록 더 좋은 스코어가 당신에게 보답해줄 것이다. *하비 페닉*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5월 29일자 ).

    한국경제 | 1999.05.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