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135,3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EN인터뷰] 연우 "육성재와 키스 아쉬워, 마음 급했다…베드신도 겁 안나" ('금수저')

    ... 필요해서 한 거니까. 앞으로는 겁 없이 해보겠다"라면서 "원한다는 건 아니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극 중 오여진의 결말은 오랜 세월 자신의 곁을 지켜준 박장군(김강민 분)과 결혼해 아이를 낳고 두 명의 아버지를 모시면서 평온한 일상을 보낸다. 그러나 친부에 의해 자신의 딸을 납치될 듯한 분위기가 그려져 현도와 같이 금수저를 쓴 혹독한 대가를 치를 것이 예고됐다. 이러한 열린 결말에 대해 연우는 "마지막 대본이 안 나왔을 때부터 ...

    텐아시아 | 2022.11.17 17:00 | 태유나

  • thumbnail
    MVP 이정후 "아버지 이름 지우겠다는 목표, 조금 이룬 것 같아"

    MVP·타격 5관왕 상금 2천500만원 전액 기부…"이종범 넘었다는 평가는 은퇴 후에"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간판타자 이정후(24)에게 아버지 이종범 LG 트윈스 코치는 극복해야 할 대상이었다. 이정후는 어렸을 때부터 늘 아버지와 비교됐다. 그가 가는 길엔 '이종범의 아들'이라는 꼬리표가 따라붙었다. 이정후는 17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시상식이 끝난 뒤 "학창 시절부터 항상 아버지와 비교돼 ...

    한국경제 | 2022.11.17 16:51 | YONHAP

  • thumbnail
    국가 배상 판결로 다시 주목받는 '이춘재 연쇄살인' 엉터리 수사

    ... 지역주민들로부터 "야산에서 줄넘기에 결박된 양손 뼈를 발견했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그러나 당시 담당 경찰관이던 형사계장 A씨와 형사 B씨는 이를 유족에게 알리지 않고, 오히려 김양의 시신을 은닉했다. 이들은 앞서 김양의 아버지 고 김용복(2022년 9월 사망) 씨의 두 차례 수사 요청도 묵살한 상태였다. 사건은 결국 1990년 8월 단순 가출 사건으로 종결됐다. 이에 따라 김양은 '가출인'으로 분류돼 왔다. 멀쩡히 학교에 다니던 만 8세 여자아이가 ...

    한국경제 | 2022.11.17 16:24 | YONHAP

  • thumbnail
    [종합] "톱스타, 언제 해보겠냐"…소녀시대 수영♥미혼부 윤박, 귀여운 로맨스('팬레터를 보내주세요')

    ... K드라마의 감정을 느낀다. 딸의 소원을 들어주고 싶어하는 딸 바보이면서 옛 추억과 사랑을 느끼는 한 여자의 남자이기도 하다"고 전했다. 윤박은 "대본 처음에 받고 우려했던 부분이 2가지였다. 10살 딸 아이를 가진 아버지를 잘 표현할 수 있을까, 고등학교 회상신에서 내 얼굴로 고등학생 연기를 할 수 있을까"라고 털어놨다. 이어 "고등학생은 아역으로 가자고 제안했는데, 감독님이 다음 미팅 때 직접 하자고 하더라. 어쩔 수 없이 해야하는 ...

    텐아시아 | 2022.11.17 16:04 | 김지원

  • thumbnail
    최수영 "톱스타 역할, 내가 언제 해보겠나"('팬레터를 보내주세요')

    ... 윤박은 “정석이 고등학교 첫사랑과 대한민국 톱스타를 만난다는 환상, 그리고 환상에서 일상으로 돌아오는 점이 흥미로웠다”고 전했다. 이어 “저는 작품하며 도전하는 걸 중요시 생각한다. 아이를 키우는 아버지의 역할은 내가 어떻게 해낼 수 있을까, 그리고 일방 로맨스를 많이 했는데 쌍방 로맨스 기회가 와서 해보면 어떨까 했다”고 말했다. '팬레터를 보내주세요'는 연예계 인생 최대 위기를 맞이한 여배우와 가짜 ...

    텐아시아 | 2022.11.17 15:52 | 김지원

  • thumbnail
    윤박 "내 얼굴로 고등학생 연기할 수 있을까 싶었다"('팬레터를 보내주세요')

    ... K드라마의 감정을 느낀다. 딸의 소원을 들어주고 싶어하는 딸 바보이면서 옛 추억과 사랑을 느끼는 한 여자의 남자이기도 하다”고 전했다. 윤박은 “대본 처음에 받고 우려했던 부분이 2가지였다. 10살 딸 아이를 가진 아버지를 잘 표현할 수 있을까, 고등학교 회상신에서 내 얼굴로 고등학생 연기를 할 수 있을까”라고 털어놨다. 이어 “고등학생은 아역으로 가자고 제안했는데, 감독님이 다음 미팅 때 직접 하자고 하더라. 어쩔 수 없이 ...

    텐아시아 | 2022.11.17 15:44 | 김지원

  • thumbnail
    이춘재 초등생 살해사건 은폐한 경찰…"국가, 2억2천만원 배상"

    ... 훼손돼 금전적 보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재판부는 원고인 피해자 부모에게 각 1억원, 오빠에게 2천만의 위자료를 산정했다. 피해자의 부모가 소송을 제기한 이후 숨지면서 위자료 2억2천만원은 모두 오빠에게 지급된다. 앞서 아버지 김용복 씨 등 유족 3명은 "경찰의 조직적인 증거 인멸로 살해사건에 대한 실체 규명이 지연됐다"며 2020년 3월 2억5천만원의 손해배상을 청구했다. 김양은 1989년 7월 7일 낮 12시 30분께 경기 화성시 태안읍에서 학교 ...

    한국경제 | 2022.11.17 15:26 | YONHAP

  • thumbnail
    타격 5관왕에 MVP까지…1994년 이종범을 따라간 2022년 이정후

    ... 받기엔 충분했다. 이종범은 1994년 9월 30일 52명의 투표인단 투표에서 1위 49표, 2위 3표를 얻어 총점 505점으로 압도적인 지지를 받아 생애 첫 MVP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이종범은 수상 후 "MVP의 영광을 아버지(고 이계화 씨)에게 돌린다"며 "아버지의 헌신적인 뒷바라지가 오늘이 있게 해줬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로부터 4년 후 이종범은 아들 이정후를 낳았고, 이정후는 아버지를 따라 한국 프로야구의 새로운 별이 됐다. 아버지의 그늘에 갇혀 ...

    한국경제 | 2022.11.17 15:25 | YONHAP

  • thumbnail
    키움 이정후, 한미일 프로야구 최초 부자 MVP 우뚝

    1994년 아버지 이종범에 이어 28년 만에 대이어 MVP 두산 광속구 불펜 투수 정철원, 최우수 신인상 영예 '바람의 손자' 이정후(24·키움 히어로즈)가 '바람의 아들'로 시대를 풍미한 아버지 이종범(52) LG 트윈스 코치에 이어 28년 만에 대를 이어 프로야구 최우수선수(MVP) 영예를 안았다. 이종범-정후 부자는 한미일 프로야구 최초로 부자(父子) MVP라는 새 역사를 썼다. 이종범 코치의 장남인 이정후는 17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

    한국경제 | 2022.11.17 15:20 | YONHAP

  • thumbnail
    카카오게임즈, 지스타 2022서 '아키에이지2' 깜짝 공개

    ... '깜짝 공개'했다. 카카오게임즈는 17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한 지스타 2022에서 아키에이지2 발표회를 열었다. 이 게임은 엑스엘게임즈가 개발하고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할 예정이다. 이날 현장에서 '리니지의 아버지'로 손꼽히는 송재경 엑스엘게임즈 대표와 함용진 PD가 현장 무대에 올라 직접 게임을 소개했다. 아키에이지2는 차세대 MMORPG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2024년 출시를 목표로 PC와 콘솔 버전을 동시에 개발 중이다. 원작의 ...

    한국경제 | 2022.11.17 15:11 | 이승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