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1-310 / 137,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부모 재산 축낸 '돌아온 탕자(蕩子)'의 상속분은

    ... 목격되는 ‘돌아온 탕자(蕩子)’에게 일어날 수 있는 상속 관련 쟁점들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 어떤 사람에게 아들이 둘 있었는데, 어느 날 둘째 아들이 장차 받게 될 유산을 미리 달라고 했다. 이 문제로 계속 아버지를 괴롭히고 조른 끝에 자신의 몫을 나누어 받은 둘째 아들은 먼 나라로 떠났다. 그는 사창가 등에서 그 재산을 모두 허비했다. 재산을 모두 탕진하고 돼지치기로 전락해 끼니를 걱정하던 그는 고민 끝에 머슴 생활이라도 해야겠다고 생각하고 ...

    한국경제 | 2022.07.27 08:02 | 김수정

  • thumbnail
    비주얼아티스트 리노 "비주얼 아트는 미완의 일기죠"

    ... 아이들은 즐기지 않는 다이어리 꾸미기도 좋아했고, (이혼 전) 부모님 모두 디자인 관련 일을 하셨던 터라 집에는 늘 각양각색의 디자인 도구들과 카메라, 사진들이 많았어요. 그것들을 자유롭게 가지고 놀기도 했고, 일주일에 한 번씩 아버지가 사주신 레고를 조립하면서 공간 꾸미기에 대한 식견도 넓히게 됐던 것 같아요. 이런 제 습관이 군대에서도 이어졌는데, 어느 날 제 글씨를 본 선임이 ‘너 글씨 참 잘 쓴다’며 캘리그라피를 소개해주셨어요. 이후 제대하고 ...

    한국경제 | 2022.07.27 08:00 | 김수정

  • thumbnail
    "삼촌 이름이 이곳에"…한국전 추모의 벽 찾은 유가족들

    ... 멈추지 못했다. 행사에는 휠체어를 탄 노병부터 20대의 젊은이까지 세대를 초월한 이들이 모여 슬픔과 애도를 나눴다. 22세인 세레나 카마차 휴마나스는 남자친구와 함께 큰삼촌 토머스 만토야의 이름을 찾고 있었다. 휴마나스는 "아버지와 함께 추모공원에 자주 왔었고, 이제는 내 손자와 내 증손자가 이곳에 와서 큰삼촌의 이름을 찾고 그를 기억하기를 바란다"며 "추모의 벽은 매우 중요한 기념물이다. 사랑하는 사람들이 와서 그를 추모하고 기릴 수 있다는 것은 너무나 ...

    한국경제 | 2022.07.27 07:54 | YONHAP

  • thumbnail
    與대변인, 尹 '내부총질' 문자에 사퇴 언급…"믿었는데 지친다"

    ... "윤 대통령이 세대를 통합하고 세대 교체의 교두보가 돼 줄 시대의 리더라고 믿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박 대변인은 "청년보좌역 간담회 당시 '검찰총장 윤석열 답지 않다'고 비판하던 저를 아버지와 같은 애틋한 눈빛으로 바라봐주던 대통령을 믿었다"며 "제가 대통령의 인사 관련 발언을 비판하고 윤리위가 이 대표의 중징계를 확정하는 순간까지도 저는 윤 대통령을 믿었다"고 덧붙였다. 박 대변인은 "그런데 ...

    한국경제 | 2022.07.27 07:44 | 홍민성

  • thumbnail
    [종합] 강남, ♥이상화와 일본 집 방문…럭셔리 인테리어·조망권 '눈길'('강나미')

    ... 한다. 아 내 방도 보여드리겠다. 내가 어렸을 때부터 자랐던 방이다. 만화책이 많다. 옛날에 더 많았는데 엄마가 싹 버렸다"고 토로했다. 강남은 브이로그에 대한 부담을 느낀 채 자가격리 이틀 차를 맞이했다. 그는 "우리 아버지께서 슈퍼를 다녀와 주셔 가지고. 내가 항상 추천드리는 음식이 있다. 일본 고급진 맛집 레스토랑에서 먹을 수 있는 디저트 맛을 즐길 수 있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그래서 준비물이 뭐냐? 첫 번째는 에셀 슈퍼컵이다. ...

    텐아시아 | 2022.07.27 07:25 | 윤준호

  • thumbnail
    [TEN인터뷰] 변요한, 89kg까지 벌크업한 뜨거운 남자 "국뽕, 나라 향한 ♥"

    ... 증량했다. 그는 "부담은 (촬영) 하면서 잠깐 느꼈다. 여러 가지 준비해야 하는 게 많았다. 의상 피팅을 시작하니까 내가 생각했던 이미지, 외형적인 형체 등 갑옷이 맞지 않더라. (갑옷을 입으니) 하나도 장군 같지 않더라. 아버지 옷을 입은 애 같은 느낌이었다"고 털어놨다. 또한 "'벌크업을 하자', '무제한 증량하자'고 했다. 갑옷이 내 몸에 맞는 순간 달라지지 않겠느냐고 생각했다. 저는 고기를 좋아하고 단시간에 ...

    텐아시아 | 2022.07.27 04:12 | 강민경

  • thumbnail
    왕따 주동자=장도연?…미자도 곤란해진 '가해자' 찾기 [TEN피플]

    ... 지목하고 있는 것. 미자는 지난 23일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서 개그 동료들 사이 따돌림을 당했던 사실을 밝혔다. 그로 인해 극심한 우울증을 얻었고 극단적 선택도 여러 번 시도했다고 털어놨다. 특히 그는 아버지인 장광에게 칼을 주면서 '죽여달라'고 했다며 불효 에피소드를 전하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팬들은 에너지 넘쳤던 미자의 과거가 마냥 밝지 않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 미자의 상처를 안타까워하면서 응원하는 한편, ...

    텐아시아 | 2022.07.26 20:58 | 우빈

  • thumbnail
    '아다마스' 감독 "3대가 덕을 쌓아야 이루어질 캐스팅이죠"

    지성·서지혜·허성태 출연…"미스터리 스릴러·액션·누아르 섞었다" 쌍둥이 형제가 아버지를 살해한 진범을 찾기 위해 거대한 권력에 맞서는 장르물 '아다마스'가 시청자들을 찾는다. 26일 온라인으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아다마스' 제작발표회에서 박승우 감독은 "3대가 덕을 쌓아야 이루어질 수 있는 캐스팅"이라며 배우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 감독은 "지성 씨는 매시간 매분 칭찬하고 싶은 배우"라고 말했고, "허성태 씨도 캐릭터 이해도가 ...

    한국경제 | 2022.07.26 19:25 | YONHAP

  • thumbnail
    "뜨거운 물 부어"…父 시신 냉장고 넣은 아들 학대 정황

    아버지 시신을 집 냉장고에 보관해온 20대 아들이 존속살해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대전지검 서산지청은 26일 A씨를 존속살해 및 사체유기 혐의로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월부터 4개월여간 아버지의 얼굴과 몸을 마구 때리거나 목을 조르고, 당뇨와 치매 등 치료를 중단하면서도 건강 유지에 필요한 약이나 음식을 제대로 제공하지 않아 결국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버지 하반신에 뜨거운 물을 부어 화상을 입히는 등 학대도 했던 것으로 ...

    한국경제TV | 2022.07.26 18:34

  • thumbnail
    송해 49재 추모 행사…"저 먼 곳에서 흐뭇하실 것"

    ... 눈물을 삼켰지만 시원한 목소리로 '모정의 세월'을 선사했다. 가수 조영남도 '모란 동백'을 불렀다. 가수 박일준은 "매주 송해 선생님이 이 극장에서 노래하시곤 했는데 안 보이니까 참 섭섭하다"며 '인생은'을 불렀다. 송해를 아버지처럼 모시고 따랐다는 가수 현숙은 "(여러분은) 아빠 몫까지 오래 건강하시라"며 '오빠는 잘 있단다'를 '아빠는 잘 있단다'로 개사해 열창했다. 이어 무대에 오른 가수 배일호는 '나는 당신이 좋다'를, 가수 조항조는 "저 먼 곳에서 ...

    한국경제 | 2022.07.26 18: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