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8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멀티골' 손흥민 "A매치 휴식기 전 승점 수확…매우 행복해"

    ... 12호, 13호 골을 연달아 기록한 손흥민은 디오구 조타(리버풀)와 리그 득점 공동 2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운 토트넘은 리그 5위(승점 51·16승 3무 10패)로 올라서며 4강 진입의 희망을 이어갔다. 4위 아스널(승점 54·17승 3무 8패)과 승점 차는 3이다. 손흥민은 경기 뒤 인터뷰에서 "우리는 초반부터 경기를 잘 풀어갔다. 특히 전반에 잘했다"며 "A매치 휴식기 전에 귀중한 승점 3점을 챙겨 매우 행복하다"고 말했다. 최근 2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2.03.21 10:11 | YONHAP

  • thumbnail
    벤투호 합류 앞둔 손흥민, EPL 4위 경쟁하는 웨스트햄과 격돌

    ... 돌입하기 전 마지막으로 열리는 EPL 경기다. 특히 웨스트햄(승점 48·골 득실 +12)과 토트넘(승점 48·골 득실 +9)은 승점이 같은 6·7위로, 4위 추격을 이어가는 터라 맞대결은 '승점 6짜리' 경기라고 할 수 있다. 4위인 아스널이 18일 리버풀에 0-2로 지면서 리그 5연승이 끊겨 승점 51에 머물러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권을 향한 경쟁은 점입가경이다. 5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승점 50으로 아스널을 바짝 뒤쫓고 있고, ...

    한국경제 | 2022.03.18 10:50 | YONHAP

  • thumbnail
    부상으로 교체됐던 황희찬, 리즈전 출전 가능…벤투호도 '휴∼'

    ... 가격당한 황희찬은 응급조치를 받은 뒤 다시 투입됐으나 결국 벤치를 향해 스스로 교체해달라는 사인을 보낸 뒤 물러났다. 황희찬은 지난해 12월 오른쪽 허벅지 뒤 근육 부상으로 지난달 초까지 정규리그 5경기 연속 결장한 바 있다. 이후 아스널전(울버햄프턴 2-1 패)에서 득점하고 왓퍼드(울버햄프턴 4-0 승)를 상대로 도움을 하나 올리는 등 경기력을 끌어올리던 중 다시 다쳐 우려를 샀다. 하지만 부상 정도가 심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면서 황희찬과 울버햄프턴 모두 큰 시름을 ...

    한국경제 | 2022.03.18 09:33 | YONHAP

  • thumbnail
    '오바메양 역전골' 바르사, 갈라타사라이 잡고 유로파리그 8강행

    ... 페드리의 동점 골로 균형을 맞췄다. 이어 후반 4분엔 피에르-에므리크 오바메양의 역전 결승 골이 터졌다. 골대 앞 페드리의 슈팅이 골키퍼에게 막힌 뒤 프렝키 더용이 머리로 연결한 공을 오바메양이 오른발로 차 넣었다. 잉글랜드 아스널에서 뛰다 지난해 말 해외여행 뒤 구단이 허락한 기간보다 늦게 복귀한 일을 계기로 주장이 박탈되고 경기에도 나서지 못하게 되자 지난달 바르셀로나로 옮긴 오바메양은 바르셀로나 소속으로 10경기에서 7골을 터뜨렸다. 웨스트햄(잉글랜드)은 ...

    한국경제 | 2022.03.18 07:46 | YONHAP

  • thumbnail
    리버풀, 아스널 꺾고 EPL 9연승 신바람…선두 맨시티 턱 밑 추격

    ... 시티(맨시티)를 승점 1 차이로 압박했다. 리버풀은 1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022 EPL 27라운드 순연 원정 경기에서 후반 디오구 조타, 호베르투 피르미누의 연속 골을 앞세워 아스널을 2-0으로 제압했다. 1월 중순 브렌트퍼드전(3-0)부터 리그에서 9연승을 거둔 리버풀은 승점 69를 쌓아 2위를 달렸다. 특히 선두 맨시티(승점 70)가 이틀 전 중위권 팀 크리스털 팰리스와 0-0 무승부에 그치는 등 리그 4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2.03.17 08:25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80분' 토트넘, 브라이턴에 2-0 완승…4위와 승점 3 차이(종합)

    ... 골에 힘입어 2-0으로 완승했다. 토트넘은 지난 경기 맨유에 2-3으로 져 리그 2연승이 끊겼으나 곧장 반등, 7위(승점 48)에 자리해 UEFA 챔피언스리그(UCL) 출전의 마지노선인 4위 진입의 희망을 이어갔다. 현재 4위인 아스널(승점 51)이 이날 리버풀에 0-2로 져 승점을 추가하지 못하면서 토트넘은 격차를 승점 3으로 좁혔다. 토트넘에 진 브라이턴은 리그 6연패에 빠지며 13위(승점 33)에 머물렀다. 브라이턴의 밀집 수비에 쉽게 결정적인 기회를 ...

    한국경제 | 2022.03.17 07:43 | YONHAP

  • thumbnail
    맨시티, C팰리스에 무승부 덜미…리버풀과 치열한 우승 경쟁

    ... 파트리크 비에이라 크리스털 팰리스 감독은 "맨시티 같은 팀을 상대로 결과를 내려면 운이 좋아야 할 뿐만 아니라 철저하게 '한 팀'으로 움직여야 한다"면서 "우리는 오늘 둘 다 해냈다"고 말했다. 비에이라 감독은 현역 시절 아스널에서 전성기를 보냈으나 은퇴 전 마지막 두 시즌을 맨시티에서 보낸 인연이 있다. 지도자 경력도 맨시티 23세 이하 팀에서 시작했다. 하지만 올 시즌 크리스털 팰리스를 이끌고 맨시티에 1승 1무를 거두며 친정팀을 울렸다. 올 시즌 ...

    한국경제 | 2022.03.15 08:06 | YONHAP

  • thumbnail
    황희찬 또 부상…울버햄프턴은 에버턴 1-0 제압하고 2연승

    ... 의지를 보이던 황희찬은 결국 벤치를 향해 교체해달라는 사인을 보냈다. 결국 전반 16분 황희찬은 다니엘 포덴세와 교체됐다. 황희찬은 지난해 말 오른쪽 허벅지 부상으로 지난달 초까지 정규리그 5경기 연속 결장한 바 있다. 이후 아스널전(울버햄프턴 2-1 패)에서 득점하고 왓퍼드(울버햄프턴 4-0 승)를 상대로 도움을 하나 올리는 등 경기력을 끌어올리던 중 다시 부상을 당하고 말았다. 울버햄프턴은 후반 4분 센터백 코너 코디의 헤더 결승골로 에버튼에 1-0으로 이겼다. ...

    한국경제 | 2022.03.14 06:58 | YONHAP

  • '807골' 호날두, 역대 개인 최다골 기록 경신

    ... 넣은 선수로 등극했다. 호날두는 13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토트넘 홋스퍼와의 EPL 29라운드 경기에서 혼자 3골을 넣는 해트트릭으로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세 경기 만에 승리를 거둔 맨유는 아스널을 제치고 리그 4위로 올라섰다. 이날 득점으로 호날두는 프로 무대와 A매치 통산 807골을 기록해 국제스포츠통계재단(RSSSF)이 집계한 이 부문 최다 기록인 체코 출신 골잡이 요세프 비칸(2001년 사망)의 805골을 넘어섰다. ...

    한국경제 | 2022.03.13 17:42 | 조수영

  • thumbnail
    '호날두 해트트릭' 맨유, 토트넘 3-2 꺾고 4위로…손흥민 골침묵(종합)

    호날두, 맨유 복귀 후 첫 해트트릭…807골로 축구 사상 최다골 기록 경신 맨유, 아스널 제치고 4위로…손흥민은 3경기 연속골 실패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손흥민이 풀타임을 소화한 토트넘 홋스퍼를 꺾고 4위로 올라섰다. 맨유는 13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9라운드에서 토트넘에 3-2로 이겼다. 팀 내 불화설이 제기되던 ...

    한국경제 | 2022.03.13 09: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