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3,6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페트르 체흐, A매치 기간에 훈련 참가...여전한 기량 '과시'

    ... 참여했고 론도에도 참여하며 여느 선수드로가 다를 것 없는 현역의 모습을 보여줬다. 체흐는 이번 시즌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등록 명단에 비상시 골키퍼로 뛸 수 있도록 프랭크 램파드 전 감독이 등록해 화제를 모았다. 지난 2019년 아스널에서 은퇴했던 체흐는 첼시로 돌아와 테크니컬 디렉터로 활동했다. 그러던 와중에 현역으로 복귀한 체흐는 주전 골키퍼인 에두아르 멘디의 이적을 진행하기도 했다. 체흐는 지난 12월 15일 토트넘 홋스퍼 U23 팀과 프리미어리그2 경기에 ...

    한국경제 | 2021.03.28 13:3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홀란드-외데고르, 동시 출격에도 무득점 '졸전' [WC예선]

    ... 수비진을 뚫지 못했다. 노르웨이는 28일(한국시갂) 스페인 말라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유럽지역예선 터키와의 G조 2차전 경기에서 0-3 완패를 당했다. 노르웨이는 유럽에서 가장 주목받는 공격수 엘링 홀란드와 아스널의 에이스 마틴 외데고르가 동시에 출격했지만 수비에서 불안함을 노출하며 전반 초반부터 실점을 허용했다. 전반 4분 만에 노르웨이는 터키의 간결한 패스플레이를 막지 못하고 상대 외잔 투판에게 선재골을 허용했다. 28분엔 터키의 센터백 ...

    한국경제 | 2021.03.28 13:0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앙리, 'SNS 중단' 선언…"인종차별 등 대책 마련될 때까지"

    ... 쉽고, 그것을 이용해 사람을 괴롭혀도 여전히 익명으로 남아있다"고 SNS의 폐해를 거듭 지적했다. 그러고는 "이런 것들이 바뀔 때까지 내 모든 SNS 계정을 비활성화할 것"이라면서 "빨리 바뀌길 바란다"고 글을 맺었다. 앙리는 아스널(잉글랜드), 바르셀로나(스페인) 등에서 활약한 세계적인 공격수였다. 프랑스 국가대표로도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123경기에 출전해 51골을 터트렸다. 2014년 현역에서 은퇴해 지도자의 길을 걸은 앙리는 2018년 10월...

    한국경제 | 2021.03.27 09:13 | YONHAP

  • thumbnail
    아스널, '라이벌' 토트넘 무너뜨린 K리그 출신 오르시치 '관심'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인턴기자] 아스널이 라이벌을 무너뜨린 K리그 출신 오르시치 영입에 나섰다. 영국 더 타임즈는 25일(한국시각) 아스널의 미켈 아르테타 감독이 크로아티아 명문 디나모 자그레브 공격수 미슬라프 오르시치 영입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오르시치는 지난 19일 홈에서 열린 2020/21시즌 UEFA유로파리그 16강 2차전 토트넘 홋스퍼와의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1차전에 0-2로 패했던 자그레브는 오르시치가 정규 시간 동안 ...

    한국경제 | 2021.03.26 18:03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리그1 사무국, 황의조 득점력 '조명'...박주영 기록 도전

    ... FC서울에서 모나코로 이적했고 이적 첫 시즌 5골에 그쳤지만 두 번째 시즌에 8골을 넣으며 주전 공격수가 됐다. 세 번째 시즌에 박주영은 두 자리 수 득점이 12골에 성공했고 이 때 활약을 인정받아 2011/12시즌 프리미어리그 아스널로 이적했다. 한편 4위에는 디종에서 뛰었던 권창훈으로 두 시즌 동안 13골을 기록했고 5위에는 호주의 밀레 스테리오프스키로 2000년 릴에 입단해 12골을 넣었다. 현재 리그2 팀 트루아에 있는 석현준이 리그1에서 10골을 넣어 6위에 ...

    한국경제 | 2021.03.25 18:05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1위 앙리… EPL 역대 최고 공격수 TOP10은?

    ... ‘프리미어리그 역대 최고 스트라이커는 누구?’란 제목으로 글로벌 축구 매체 포포투가 매긴 순위를 인용했다. 선수 이름과 함께 득점 수, 타이틀 수를 명시한 만큼, 두 요소를 고려해 순위를 정한 것으로 보인다. 1위는 아스널 레전드 티에리 앙리가 차지했다. 앙리는 1999년부터 2007년까지 아스널에서 활약하며 EPL 2회 우승을 맛봤다. 총 258경기에 나서 175골을 몰아쳤다. 기록도 기록이지만, 앙리는 EPL에 새로움을 불어넣은 선수다. 앙리가 ...

    한국경제 | 2021.03.25 17:59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손흥민, 4월 4일 뉴캐슬전 복귀 전망 (英 매체)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A매치 휴식기를 마치고 복귀전을 치를 전망이다. 손흥민은 지난 15일(한국 시간) 열린 아스널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8라운드에서 햄스트링을 다쳤다. 전반 17분 손흥민은 토비 알더베이럴트의 롱패스를 받기 위해 스프린트 하는 과정에서 몸에 이상을 느껴 그라운드에 주저앉았다. 결국 에릭 라멜라와 교체돼 피치를 빠져나갔고 팀은 1-2로 졌다. 이후 2경기에 결장했다. 19일 디나모 ...

    한국경제 | 2021.03.25 11:59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아스널, 불행 중 다행… “외데고르, 심각한 부상 NO”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마틴 외데고르(아스널)의 부상이 크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외데고르는 25일(한국 시간) 노르웨이 유니폼을 입고 지브롤터와 2022 카타르월드컵 유럽 지역 예선 G조 조별리그 1차전에 선발 출전했다. 전반 40분 악재가 발생했다. 외데고르의 오른쪽 발목이 꺾였고,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됐다. 영국 현지 매체는 외데고르의 부상 소식을 앞다퉈 다뤘다. 영국 미러는 “외데고르가 지브롤터전에서 발목 부상을 ...

    한국경제 | 2021.03.25 10:28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도허티-오리에, 판매 대상 1호" 아그본라허의 주장

    ... 매체는 3월 초 무리뉴의 코칭 스태프가 오리에를 '지도할 수 없는'(uncoachable) 선수라고 평가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번 시즌을 앞둔 여름 이적시장에 울버햄튼 원더러스에서 영입된 도허티 역시 지난 28라운드 아스널과 북런던 더비에서 최악의 경기력을 선보이며 1-2 패배의 원흉이 됐다. 이번 시즌 토트넘은 손흥민과 레길론이 있는 왼쪽에서 그나마 공격과 수비가 잘 이뤄졌지만 오른쪽에선 공격과 수비 모두 어려움을 겪었다. 시즌 중반을 지나 가레스 ...

    한국경제 | 2021.03.24 17:32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손흥민, 현재까지 시즌 평점 8.5점 '2위'...1위는?

    ... 1994/95시즌 블랙번 로버스의 앨런 시어러, 크리스 서튼의 13골을 넘어섰다. 두 선수의 통산 합작 기록 역시 34골로 첼시의 프랭크 램파드, 디디에 드록바의 36골에 단 두 골만 남겨두고 있다. 손흥민은 최근 리그 28라운드 아스널과 북런던 더비에서 전반 16분 만에 햄스트링 부상으로 교체됐고 3월 A매치 기간이 지난 뒤에야 복귀할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손흥민과 함께 최고의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케인은 이번 시즌 27골 16도움을 기록 중이고 리그에서도 ...

    한국경제 | 2021.03.24 14:18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