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91-3500 / 3,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영표 "프랑스 앙리 충분히 막을 수 있다"

    "앙리는 몇 명이 협력 수비를 한다면 의외로 쉽게 막을 수 있습니다" '초롱이' 이영표(29.토튼햄)가 독일월드컵축구 본선 조별리그에서 한국과 같은 조에 속해 있는 프랑스의 간판 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아스날)에 대해 자신감을 드러냈다. 내달 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질 앙골라와 평가전에 출전하기 위해 26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이영표는 "앙리는 수비수가 1대1 대결로는 도저히 막기 어렵지만 협력 수비를 통해 막을 수 있다"고 ...

    연합뉴스 | 2006.02.26 00:00

  • 박지성, 칼링컵 결승 위건전 출격

    ... 1991-1992 시즌 칼링컵 우승을 차지한 이래 14년 만에 우승컵을 노리고 있다. 하지만 위건은 결코 만만한 팀이 아니다. 이번 시즌에 처음 프리미어리그로 승격한 위건은 12승4무11패(승점 40점)로 8위에 올라 있고 5위 아스날과 승점 차는 1점밖에 되지 않는다. 또 칼링컵 준결승에서도 아스날을 꺾어 파란을 일으켰다. 한편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안정환(30.뒤스부르크)은 27일 새벽 1시30분 정규리그 23차전 헤르타 베를린과 홈경기에 출전한다. ...

    연합뉴스 | 2006.02.24 00:00

  • 퍼거슨 맨유 감독 "리그 우승 아직 가능하다"

    ... 점치고는 있지만 프리미어리그에서 이처럼 크게 앞서던 선두가 뒤집히는 사례는 종종 있어 왔다. 1995-1996 시즌 맨유는 뉴캐슬에 승점 12점 차로 끌려갔으나 이를 뒤집고 우승했으며, 1997-1998 시즌에는 맨유가 2위 아스날에 12점 차로 앞서나갔지만 결국 1점차로 우승컵을 내줬다. 퍼거슨 감독은 이를 의식한 듯 "리버풀은 첼시를 상대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리버풀이 6일 첼시를 이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또 "나는 그동안 크게 앞서던 ...

    연합뉴스 | 2006.02.04 00:00

  • 박지성, 29일만에 프리미어리그 재출격

    ... 나오지 못했던 선수라고는 믿기지 않는 플레이로 팀 승리를 이끈 박지성은 2월2일 오전 4시45분 이우드파크에서 열리는 2005-2006 프리미어리그 시즌 24차전 블랙번 로버스와 원정경기에 나선다. 박지성이 정규리그에 출전하는 것은 지난 4일 아스날과 원정경기 이후 거의 한달만이다.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으로서는 달리 선택의 여지가 없다. 퍼거슨 감독은 울버햄프턴전 직후 "박지성은 볼을 갖고 있지 않을 때에도 훌륭한 플레이를 펼쳤다. 공간을 찾아들어가는 센스는 발군이었다"고 높이 ...

    연합뉴스 | 2006.01.31 00:00

  • 위건, 칼링컵 결승 진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위건 어슬래틱이 연장접전 끝에 '명문' 아스날을 잡고 칼링컵 결승에 진출했다. 위건은 25일(한국시간) 런던 하이베리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아스날과의 칼링컵 4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1-2로 무릎을 꿇었다. 준결승 1차전에서 아스날을 1-0으로 꺾었던 위건은 이날 패배로 1,2차전을 합쳐 2-2로 동률을 이뤘지만 원정경기 다득점 원칙에 따라 결승에 진출했다. 이에 따라 위건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블랙번 승자와 오는 ...

    한국경제 | 2006.01.25 00:00 | 김경수

  • 지단, 월드컵 후 은퇴설 부인

    ... 시의적절한 것 같다. 이번 시즌(프리메라리가)을 잘 끝내고 월드컵에서 좋은 성적을 내고 싶다. 오랫동안 장딴지 부상이 있었고 발목에도 문제가 있었지만 현재 몸 상태는 매우 좋아졌다"며 월드컵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다. 이밖에 지단은 소속팀인 레알 마드리드가 유럽챔피언스리그에서 좋은 성적을 내길 기원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내달 22일 홈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과 16강전을 갖는다.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min76@yna.co.kr

    연합뉴스 | 2006.01.23 00:00

  • 토고축구 전력 시험대 네이션스컵 21일 개막

    ... 들쭉날쭉했다. 세나야 주니오르(스위스 YF 유벤투스), 아데카미 올루파데(카타르 알 실리야) 등 새로운 병기들이 평가전을 치를 때마다 등장했다. 네이션스컵 본선에는 그동안 평가전에 선보이지 않았던 간판 스트라이커 에마뉘엘 아데바요르(아스날)가 출격한다. 아데바요르는 월드컵 예선에서 아프리카 최다인 11골을 작렬한 공격수다. AS모나코에서 최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명문 아스날로 이적했다. 토고는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2002년 한.일 월드컵 8강팀이자 '거함 킬러' ...

    연합뉴스 | 2006.01.19 00:00

  • 아스날, 칼링컵 준결승 위건에 덜미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명문 아스날이 칼링컵(리그컵) 준결승에서 위건 어슬레틱에 일격을 얻어맞았다. 아스날은 11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JJB스타디움에서 열린 칼링컵 4강 1차전 위건과 원정경기에서 후반 33분 호주 출신 수비수 폴 샤너에게 헤딩 결승골을 내줘 0-1로 졌다. 아스날은 프리미어리그 5위, 위건은 6위팀으로 준결승 2차전은 오는 25일 아스날의 홈 런던 하이베리에서 열린다. 한편 이탈리아 세리에A 유벤투스의 스트라이커 ...

    연합뉴스 | 2006.01.11 00:00

  • [월드컵축구] 스위스 "그물같은 조직력 뚫어라"

    ... 평가했다. 스위스는 월드컵 유럽예선 중 프랑스와 원정경기(0-0 무)에서 4-5-1로 나서기도 했지만 대부분 4-4-2 포메이션을 구사했다. 골문은 197㎝의 장신 파스칼 주베르뷜러(35.FC바젤)가 든든히 지키고, 필리프 센데로스(21.아스날)와 파트리크 뮐러(30.FC바젤)가 신.구 조화를 이루며 중앙 수비를 맡았다. 좌.우 윙백은 뤼도빅 마넹(27.슈투트가르트)과 필리프 데겐(23.도르트문트)이 나섰다. 미드필드는 왼쪽에 라파엘 위키(29.함부르크SV), 오른쪽에 트란킬로...

    연합뉴스 | 2006.01.10 00:00

  • 박지성-설기현, 잉글랜드 FA컵 '맞대결'

    ... 쯤이면 부상을 완전히 털어내고 출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챔피언십(2부리그) 소속 울버햄프턴은 지난 8일 같은 챔피언십 소속 팀 플리머스를 1-0으로 꺾고 FA컵 32강에 올랐다. 설기현은 이 경기에서 후반 중반까지 뛰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한편 지난 시즌 FA컵 우승팀 아스날은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한 차례 패한 적이 있는 껄끄러운 상대 볼튼 원더러스와 만나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 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6.01.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