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01-3510 / 3,9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건, 칼링컵 결승 진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위건 어슬래틱이 연장접전 끝에 '명문' 아스날을 잡고 칼링컵 결승에 진출했다. 위건은 25일(한국시간) 런던 하이베리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아스날과의 칼링컵 4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1-2로 무릎을 꿇었다. 준결승 1차전에서 아스날을 1-0으로 꺾었던 위건은 이날 패배로 1,2차전을 합쳐 2-2로 동률을 이뤘지만 원정경기 다득점 원칙에 따라 결승에 진출했다. 이에 따라 위건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블랙번 승자와 오는 ...

    한국경제 | 2006.01.25 00:00 | 김경수

  • 지단, 월드컵 후 은퇴설 부인

    ... 시의적절한 것 같다. 이번 시즌(프리메라리가)을 잘 끝내고 월드컵에서 좋은 성적을 내고 싶다. 오랫동안 장딴지 부상이 있었고 발목에도 문제가 있었지만 현재 몸 상태는 매우 좋아졌다"며 월드컵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다. 이밖에 지단은 소속팀인 레알 마드리드가 유럽챔피언스리그에서 좋은 성적을 내길 기원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내달 22일 홈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과 16강전을 갖는다.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min76@yna.co.kr

    연합뉴스 | 2006.01.23 00:00

  • 토고축구 전력 시험대 네이션스컵 21일 개막

    ... 들쭉날쭉했다. 세나야 주니오르(스위스 YF 유벤투스), 아데카미 올루파데(카타르 알 실리야) 등 새로운 병기들이 평가전을 치를 때마다 등장했다. 네이션스컵 본선에는 그동안 평가전에 선보이지 않았던 간판 스트라이커 에마뉘엘 아데바요르(아스날)가 출격한다. 아데바요르는 월드컵 예선에서 아프리카 최다인 11골을 작렬한 공격수다. AS모나코에서 최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명문 아스날로 이적했다. 토고는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2002년 한.일 월드컵 8강팀이자 '거함 킬러' ...

    연합뉴스 | 2006.01.19 00:00

  • 아스날, 칼링컵 준결승 위건에 덜미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명문 아스날이 칼링컵(리그컵) 준결승에서 위건 어슬레틱에 일격을 얻어맞았다. 아스날은 11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JJB스타디움에서 열린 칼링컵 4강 1차전 위건과 원정경기에서 후반 33분 호주 출신 수비수 폴 샤너에게 헤딩 결승골을 내줘 0-1로 졌다. 아스날은 프리미어리그 5위, 위건은 6위팀으로 준결승 2차전은 오는 25일 아스날의 홈 런던 하이베리에서 열린다. 한편 이탈리아 세리에A 유벤투스의 스트라이커 ...

    연합뉴스 | 2006.01.11 00:00

  • [월드컵축구] 스위스 "그물같은 조직력 뚫어라"

    ... 평가했다. 스위스는 월드컵 유럽예선 중 프랑스와 원정경기(0-0 무)에서 4-5-1로 나서기도 했지만 대부분 4-4-2 포메이션을 구사했다. 골문은 197㎝의 장신 파스칼 주베르뷜러(35.FC바젤)가 든든히 지키고, 필리프 센데로스(21.아스날)와 파트리크 뮐러(30.FC바젤)가 신.구 조화를 이루며 중앙 수비를 맡았다. 좌.우 윙백은 뤼도빅 마넹(27.슈투트가르트)과 필리프 데겐(23.도르트문트)이 나섰다. 미드필드는 왼쪽에 라파엘 위키(29.함부르크SV), 오른쪽에 트란킬로...

    연합뉴스 | 2006.01.10 00:00

  • 박지성-설기현, 잉글랜드 FA컵 '맞대결'

    ... 쯤이면 부상을 완전히 털어내고 출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챔피언십(2부리그) 소속 울버햄프턴은 지난 8일 같은 챔피언십 소속 팀 플리머스를 1-0으로 꺾고 FA컵 32강에 올랐다. 설기현은 이 경기에서 후반 중반까지 뛰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한편 지난 시즌 FA컵 우승팀 아스날은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한 차례 패한 적이 있는 껄끄러운 상대 볼튼 원더러스와 만나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 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6.01.10 00:00

  • thumbnail
    넘어지고 있는 호나우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나우두(오른쪽)가 4일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아스날의 질베르투 실바와 몸싸움을 벌이다가 넘어지고 있다. /런던(영국)로이터연합

    연합뉴스 | 2006.01.04 16:23

  • 박지성, '월드컵 전초전' 0-0 무승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신형엔진' 박지성(25)이 '작은 프랑스' 아스날을 상대로 짧지만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박지성은 4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하이베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날과의 정규리그 21차전(0-0무)에 후반 28분 교체 투입돼 인저리타임까지 포함해 20분간 그라운드를 누볐지만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지는 못했다. 박지성은 경기 초반 벤치에 앉아 크리스티아누 호나우두와 라이언 긱스가 뛰는 모습을 ...

    연합뉴스 | 2006.01.04 00:00

  • 박지성 평점 6점.."경기에 잘 적응했다"

    박지성(25.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4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전에서 평점 6점의 무난한 평가를 받았다. 0-0 무승부로 끝난 아스날과의 경기에서 후반 28분 교체 투입돼 활발한 활약을 펼친 박지성에 대해 영국 스포츠전문매체 '스카이스포츠'는 "경기에 잘 적응했다(slotted in well)"고 촌평했다. 팀 동료 중에서는 웨스 브라운이 "인상적이었다(impressive)"는 평가와 함께 가장 높은 평점 9를 ...

    연합뉴스 | 2006.01.04 00:00

  • 첼시 정규리그 9연승...리버풀 11연승 좌절

    ... 밤(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업튼파크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프리미어리그 21차전 원정경기에서 프랭크 람파드, 에르난 크레스포, 디디에 드로그바의 골을 묶어 3-1 낙승을 거뒀다. 19승1무1패(승점 58)를 기록한 첼시는 4일 아스날과 원정경기를 앞두고 있는 2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13승5무2패.승점 44)와 승점 차를 14점으로 벌렸다. 한때 웨스트햄에서 뛰었던 첼시의 주축 선수 람파드는 이날 공을 잡을 때마다 관중의 야유를 받긴 했지만 전반 25분 발리슛으로 ...

    연합뉴스 | 2006.0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