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31-3540 / 3,9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맨유, "새 스폰서 구하기 쉽지 않네"

    ... 야후.구글.IBM 등과 협상을 벌였지만 아직 뚜렷한 성과를 내지 못했다. O₂에는 연간 1천500만∼2천만 파운드의 계약 체결을 제의했지만 결과는 부정적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회사가 내년 5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경쟁 팀인 아스날 후원을 끝낼 예정인 만큼 이 문제로 아스날과 싸울 일은 없지만 문제는 O₂다. O₂대변인 시몬 고든씨는 앞으로 음악 콘서트와 컴퓨터 게임 회사를 후원할 계획이어서 맨유의 접근이 별로 달갑지 않다고 말했다. 맨유는 이밖에도 LG, ...

    연합뉴스 | 2005.12.02 00:00

  • 박지성 선발 출장..맨유 칼링컵 8강 진출

    ... 칼링컵(리그컵) 4라운드(16강전)에 크리스티아누 호나우두, 루이 사하, 주세페 로시와 함께 공격진의 일원으로 나왔다. 맨유는 호나우두의 페널티킥 선제골과 사하, 존 오셔의 릴레이 골로 3-1로 완승했다. 맨유는 오는 22일 강호 아스날과 4강 진출을 다툰다. 박지성은 후반 18분 수비를 강화하려는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의 전술적 선수 기용에 따라 수비수 필립 바슬리와 교체 아웃됐다. 지난달 28일 웨스트햄전에서 동점골을 어시스트한 박지성은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 ...

    연합뉴스 | 2005.12.01 00:00

  • 박지성 어시스트 '금주의 패스' 선정

    ... 선정 이유를 밝혔다. 스카이스포츠는 박지성이 독특한 방향 전환으로 웨스트햄 수비수 토머스 레프카를 따돌린 뒤 안톤 퍼디낸드를 무력화하는 매끄러운 패스로 루니에게 드리블과 슈팅을 할 공간을 만들어줬다고 평가했다. 금주의 선수에는 아스날의 상승세를 이끈 로베르 피레스, 금주의 골도 아스날의 로빈 반 페르시에게 돌아갔다. 박지성은 그러나 팀 동료 루니와 폴 스콜스가 이름을 올린 주간 베스트 11에는 아쉽게 들지 못했다. 박지성의 포지션(왼쪽 측면 미드필더)에는 피레스가 ...

    연합뉴스 | 2005.11.28 00:00

  • [챔피언스리그] 박지성 출전..맨유 0-0 무승부

    ... 조 유벤투스도 델 피에로의 결승골로 브루게(벨기에)를 1-0으로 눌러 4승1패로 16강에 동반 진출했다. B조 아약스는 스파르타 프라하(체코)를 2-1로 꺾고 3승1무1패로 16강에 올랐고 이미 조별리그를 통과한 같은 조 선두 아스날(잉글랜드)은 FC툰(스위스)을 1-0으로 따돌려 파죽의 5연승을 달렸다. 16강행을 미리 확정한 C조 FC바르셀로나(스페인)는 가브리, 호나우디뉴, 라르손의 릴레이 골로 베르더 브레멘(독일)을 3-1로 눌렀고 우디네세(이탈리아)는 종료 9분과 ...

    연합뉴스 | 2005.11.23 00:00

  • 이영표 풀타임 활약..토튼햄 무승부

    ... 셰링엄의 결정적인 슛을 골키퍼 폴 로빈슨이 쳐내 그대로 주저앉는 듯 했다. 그러나 토튼햄의 교체 멤버 저메인 데포가 골키퍼와 1대 1로 맞서는 추가골 찬스를 놓친 뒤 웨스트햄은 후반 인저리타임 3분 오른쪽 코너킥을 수비수 페르디난드가 머리로 꽂아넣어 동점골을 뽑았다. 토튼햄은 5승6무2패(승점 21)를 기록해 첼시, 위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아스날, 볼튼에 이어 6위를 달렸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 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5.11.21 00:00

  • [한.스웨덴축구] 스웨덴은 어떤 팀

    ... 월드컵 본선에 10차례 진출했다. 스웨덴은 2006년 독일월드컵 유럽예선 8조에서 8승2패로 크로아티아(7승3무)에 이어 조 2위를 차지했지만 각 조 2위 팀 가운데 승점이 가장 높아 본선에 직행했다. 스웨덴은 프레데릭 융베리(아스날)와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아약스) 등 풍부한 공격 자원으로 유명하다. 12일 친선경기에서는 이들 외에도 헨리크 라르손(FC 바로셀로나), 에릭 에드만(스타드 렌) 등 주전이 제외돼 1.5군이 뛰긴 하지만 만만하게 보긴 어렵다. ...

    연합뉴스 | 2005.11.10 00:00

  • 프랑스축구스타, 비상사태 선포한 정부 비난

    ... 도미니크 드 빌팽 총리를 강하게 성토했다. 올림피크 리옹 미드필더 플로랑 말루다도 "정부는 실업문제에 그동안 제대로 대처하지 못했다. 그들은 이번에 희생양을 찾았을 뿐이다"며 정부를 비난했다. 프랑스를 대표하는 축구 스타들 가운데 빈민가 출신은 많다. 알제리 이민 2세인 지네딘 지단(레알 마드리드)이 마르세유 빈민가에서 태어났고 티에리 앙리(아스날)도 파리의 빈민가에서 출생했다.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buff27@yna.co.kr

    연합뉴스 | 2005.11.10 00:00

  • 맨유 '무패의 첼시' 꺾다 ‥ 40연승 행진 제동…박지성 후반 교체출전

    ...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 홈구장에서 열린 2005~2006프리미어리그 시즌 11차전에서 전반 31분 대런 플레처의 헤딩 결승골로 첼시를 1-0으로 제압했다. 첼시는 올 시즌 10승1무 뒤에 정규리그 첫 패를 당했다. 맨유는 지난 시즌 아스날의 50경기 무패행진을 저지한 데 이어 첼시의 40경기연속 무패도 막았다. 알렉스 퍼거슨 감독으로선 맨유 지휘봉을 잡은 지 19년째 되는 날 조제 무리뉴 첼시 감독을 상대로 귀중한 승리를 따냈다. 맨유는 대어를 낚아 프리미어리그 ...

    한국경제 | 2005.11.07 00:00 | 김경수

  • 맨유, 첼시 격파..박지성 교체 투입

    ... 올드 트래포드 홈 구장에서 열린 2005-2006 프리미어리그 시즌 11차전에서 전반 31분 대런 플레처의 헤딩 결승골로 첼시를 1-0으로 제압했다. 첼시는 올 시즌 10승1무 뒤에 정규리그 첫 패를 당했다. 맨유는 지난 시즌 아스날의 50경기 무패 행진을 저지한 데 이어 첼시의 40경기 연속 무패를 가로 막았다. 알렉스 퍼거슨 감독은 맨유 지휘봉을 잡은 지 19년째 되는 날 조제 무리뉴 첼시 감독을 상대로 귀중한 승리를 따냈다. 맨유는 대어를 낚아 프리미어리그 ...

    연합뉴스 | 2005.11.07 00:00

  • 앙리 2골...아스날 3위 급부상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의 티에리 앙리가 부상 재발에도 불구, 6일(이하 한국시간) 리그 최하위 선더랜드와의 홈경기에서 2골을 넣는 맹활약을 펼친 끝에 팀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아스날은 이날 승리로 홈 구장 정규리그 경기 12연승 기록을 세운 것은 물론, 승점 20점으로 경기가 없었던 이영표의 토튼햄(4위)과 박지성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9위) 등을 젖히고 첼시(31점)와 위건(25점)에 이어 3위로 올라섰다. 리버풀은 경기 종료 5분을 ...

    연합뉴스 | 2005.1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