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41-3550 / 3,9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맨유, 2군 리그에선 1위 등극

    ... 경쟁을 벌이고 있다. 맨유가 속한 북부 리그에는 리버풀(7위), 울버햄프턴(12위) 등이 속해 있고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위건은 2군 리그에서는 15위로 꼴찌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2군 남부 리그에서는 아스날과 찰튼이 공동 1위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토튼햄과 첼시는 각각 5위와 10위로 각각 밀려나 있다. 2군 리그라고 해서 열의가 없는 것은 아니다. 맨유 2군팀은 이번 위건과의 경기를 앞두고 1군 멤버인 주세페 로시, 골키퍼 팀 ...

    연합뉴스 | 2005.11.06 00:00

  • 아드보카트호 상대 스웨덴 명단 발표

    오는 12일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한국 축구대표팀과 친선경기를 벌이는 스웨덴 대표팀이 2일(한국시간) 명단(20명)을 발표했다. 그러나 프레데릭 융베리(아스날),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유벤투스), 헨리크 라르손(FC 바르셀로나) 등 빅 스타들이 제외돼 아쉬움을 남겼다. 스웨덴 공영TV에 따르면 스웨덴 축구협회는 최근 안데르스 스벤손(엘프스보리) 등이 포함된 친선경기 대표팀 명단을 발표했다. 이번 대표팀에는 2002년 한일 월드컵 멤버 중 스벤손, ...

    연합뉴스 | 2005.11.02 00:00

  • 토튼햄 욜 감독 "3골도 넣을 수 있었는데"

    지난 6년 간 아스날을 단 한번도 이기지 못한 '무승의 한'을 풀지 못한 토튼햄 핫스퍼의 마틴 욜 감독이 진한 아쉬움을 표출했다. 욜 감독은 29일 밤(한국시간) '초롱이' 이영표(28)가 풀타임 활약한 가운데 아스날과의 라이벌전에서 1-1로 비긴 뒤 방송 인터뷰에서 "실망스러웠다. 전반을 마치고 사실 이긴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생각했었다. 만약 우리가 두번째 득점을 했다면 그걸로 아스날은 끝났을 것이다. 그러면 3골도 넣을 수 있었을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5.10.30 00:00

  • 이영표 풀타임..토튼햄.아스날 무승부

    이영표(28.토튼햄 핫스퍼)가 3경기 연속 풀타임 출전했고 토튼햄과 아스날은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토튼햄은 29일 밤(이하 한국시간) 런던 화이트하트레인 홈구장에서 열린 2005-2006 프리미어리그 아스날과의 북런던 더비매치에서 전반 레들리 킹의 헤딩 선제골로 앞서갔으나 후반 교체멤버 로베르 피레스에게 동점골을 내줘 1-1로 비겼다. 토튼햄은 99년 홈 승리 이후 6년 간 아스날을 한번도 꺾지 못한 무승(3무6패)의 한을 풀지 못했다. 왼쪽 ...

    연합뉴스 | 2005.10.29 00:00

  • 이영표, 아스날과 '북런던더비'

    이영표(28.토튼햄 핫스퍼)가 딕 아드보카트 대표팀 감독이 지켜보는 가운데 강적 아스날과 만난다. 이영표는 29일 오후 9시(이하 한국시간) 런던 화이트하트레인 경기장에서 열리는 2005-2006 프리미어리그 토튼햄과 아스날의 '북런던 더비'(MBC ESPN 중계)에 왼쪽 윙백으로 나서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토튼햄 홈과 아스날 구장(하이베리)은 지하철 두 정거장 거리에 위치해 있고 토튼햄의 솔 캠벨이 아스날로 이적해 팬들을 자극한 일 등으로 ...

    연합뉴스 | 2005.10.28 00:00

  • K2리그 "이래도 업다운이 무리냐"

    실업축구 K2리그의 돌풍이 거세다. 26일 32강전을 끝낸 FA컵 전국축구선수권대회에서 '실업축구의 아스날' 울산현대미포조선은 디펜딩 챔피언 부산 아이파크를 잡는 이변을 연출했고 K2리그 전반기 우승팀 수원시청은 연장 혈투와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수원 삼성에 지기는 했지만 K2리그의 매운 맛을 단단히 보여줬다. 강릉시청도 K리그 후반기 2위 부천 SK를 연장전까지 물고 늘어졌다. K2리그는 울산현대미포조선, 대전수력원자력, 고양국민은행, ...

    연합뉴스 | 2005.10.27 00:00

  • 유럽챔피언 리버풀, 2부리그팀에 충격패

    ... 라이히의 결승골로 대어를 낚았다. 리버풀은 모리엔테스와 크라우치가 여러 차례 동점 찬스를 잡았지만 결정력을 보여주지 못해 무너졌다. 라파엘 베니테스 리버풀 감독은 "선수들은 열심히 뛰었다. 그들을 탓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스날은 로빈 반 페르시의 활약(2골)으로 선덜랜드를 3-0으로 완파하고 16강에 올랐다. 프리미어리그팀 맨체스터 시티를 제압하고 올라온 3부리그팀 돈캐스터는 같은 리그의 길링엄을 2-0으로 완파하고 16강에 진출, 잉글랜드판 '칼레(프랑스 ...

    연합뉴스 | 2005.10.26 00:00

  • 아드보카트 '박지성 거친 플레이에 적응해야'

    ... 선수이고 좋은 골을 넣었다"다고 평가했으나 "대표팀 경기가 아니라 클럽팀 경기에 뛴 것이므로 내용 평가는 해당 팀 감독이 내려야 된다"며 말을 아꼈다. 네덜란드에 잠시 들른 뒤 영국으로 갈 예정인 아드보카트 감독은 29일 토튼햄-아스날 전을 관람해 이영표에 대해 점검할 계획이다. 이후 그가 지휘봉을 잡았던 스코틀랜드 클럽인 글레스코의 단장과 만나 내년 독일월드컵 전 전지훈련지 등에 관한 논의를 할 예정이다. 따라서 내년 독일월드컵을 앞두고 대표팀은 영국에서 ...

    연합뉴스 | 2005.10.24 00:00

  • [챔피언스리그] 박지성 10분 활약.. 맨유 무승부

    ... 왼발 프리킥이 오른쪽 골 포스트를 맞고 나갔다. 맨유는 후반 17분 스콜스가 거친 태클로 두번째 옐로카드를 받아 퇴장당한 뒤 수세에 몰려 안방에서 패배 위기까지 맞았으나 박지성의 투입으로 간신히 분위기를 반전했다. 한편 B조의 아스날(잉글랜드)에서 부상을 털고 컴백한 간판 골잡이 티에리 앙리가 혼자 2골을 몰아친 데 힘입어 스파르타 프라하(체코)를 2-0으로 완파, 3연승을 달렸다. 허벅지 부상으로 한달여 만에 돌아온 앙리는 전반 15분 호세 안토니오 레예스와 ...

    연합뉴스 | 2005.10.19 00:00

  • 아드보카트호 다음 상대인 스웨덴ㆍ세르비아는 어떤 팀

    ... 친선전에서도 0-2로 졌다. 지난 1월 본프레레호의 LA 전지훈련 당시 맞붙어 정경호가 골을 터뜨리며 1-1 무승부를 기록했지만 2진급과의 대결이었다. 헨리크 라르손(FC바르셀로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유벤투스), 프레데릭 융베리(아스날) 등 빅리그 명문에서 활약하는 공격진과 올로프 멜베리(아스톤빌라)가 이끄는 수비진은 막강하다. 유럽예선 10경기에서 30득점 4실점. 세르비아-몬테네그로는 지난 91년 유고연방 해체 이후 세르비아와 몬테네그로가 합쳐 새롭게 연방을 ...

    연합뉴스 | 2005.10.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