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01-3610 / 3,8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럽 프로축구 킬러 '지각변동'

    ... 프리미어리그는 연말.연초에도 정규리그 경기를 소화하고 있고 스페인프리메라리가, 이탈리아 세리에A, 독일 분데스리가, 네덜란드 에레디비지에, 프랑스르샹피오나 등 6대 리그는 오는 9일 이후 차례로 재개될 예정이다. 티에리 앙리(아스날), 안드리 셰브첸코(AC 밀란), 페드로 파울레타(파리 생제르맹) 등 각 리그의 기존 킬러들이 여전히 맹위를 떨치고 있지만 득점 선두권에 오른새 얼굴들의 가세가 2006독일월드컵을 앞두고 세계 골잡이 판도의 변화를 서서히 예고하고 ...

    연합뉴스 | 2005.01.03 00:00

  • 첼시.아스날.맨체스터Utd, 새해 벽두 승리 합창

    잉글랜드 프로축구(프리미어리그) '빅3' 첼시와 아스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새해 벽두 나란히 승전고를 울리며 선두 경쟁에 불을 지폈다. 50년만의 리그 우승을 노리는 첼시는 2일 새벽(한국시간) 전통의 강호 리버풀과의 원정경기에서 종료 10분 전 터진 조 콜의 논스톱 중거리포에 힘입어 1-0 승리를거두고 승점 52로 여유있는 선두를 질주했다. '무기고' 아스날은 찰튼을 3-1로 꺾고 승점 47을 마크해 첼시를 추격했다. 아스날의 스웨덴 출신 ...

    연합뉴스 | 2005.01.02 00:00

  • FIFA 올해의 선수, 호나우디뉴.앙리.셰브첸코 압축

    축구 스타가 받을 수 있는 최고의 영예 중 하나인 '국제축구연맹(FIFA) 올해의 선수' 최종 후보가 호나우디뉴(바르셀로나), 티에리 앙리(아스날), 안드리 셰브첸코(AC 밀란) 등 3명으로 압축됐다. FIFA는 다음달 21일(이하 한국시간) 이들 3명 중 1명을 수상자로 발표할 예정이라며 이들은 모두 첫 수상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삼바군단 '3R'의 일원으로 2002한일월드컵 우승 멤버인 호나우디뉴는 지난 시즌파리 생제르맹(프랑스)에서 바르셀로나(스페인)로 ...

    연합뉴스 | 2004.11.30 00:00

  • 호나우두.피구.베컴.오언, 5골 합작

    ... 마감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하루만에 2위로 복귀했고 호나우두는 시즌 7호골로 득점랭킹공동 4위에 올라 선두 사뮈엘 에토오(바르셀로나. 10골)를 추격권에 뒀다. 잉글랜드 프로축구(프리메라리가) 50경기 무패행진의 신화를 썼던 아스날은 리버풀에 1-2로 덜미를 잡혀 시즌 2번째 패배의 아픔을 맛봤다. 리버풀은 사비 알론소의 선제골로 앞서가다 파트리크 비에라에게 동점골을 내줬으나 후반 인저리타임 닐 멜로가 30m 중거리포를 꽂아넣어 대어를 낚았다. (마드리드.런던 ...

    연합뉴스 | 2004.11.29 00:00

  • 에인트호벤 1천20분 무실점..지성.영표 선발출전

    ... 열린 네덜란드 프로축구(에레디비지에) FC 트웬테와의 시즌 14차전에서 전반 15분 게라르트 시본과 후반 21분 필리프 코쿠의 연속골로 2-0 완승을 거뒀다. 박지성과 이영표는 지난 25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아스날전에 이어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하며 팀 승리를 도왔으나 공격 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다. 에인트호벤은 12승2무(승점 38)로 개막 이후 14경기 무패행진 속에 2위 AZ 알크마르(승점 30)를 여유있게 제치고 선두를 질주했다. 지난 ...

    연합뉴스 | 2004.11.28 00:00

  • 히딩크, 챔피언스리그 '어게인 1988'

    ... 88년챔피언스리그의 전신 유러피언컵 우승 당시의 신화를 재현하려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히딩크 감독은 에인트호벤 지휘봉을 잡고 87-88 유러피언컵 결승에서 벤피카(포르투갈)를 꺾고 우승했다. 히딩크는 25일 필립스 홈구장에서 아스날(잉글랜드)과 비겨 16강 진출을 확정한뒤 특유의 어퍼컷 세리머니를 선보이며 "2002한일월드컵 4강에 올랐을 때 기분과 비슷하다"고 말했다. 에인트호벤은 지난 시즌 팀의 간판 스트라이커 마테야 케즈만과 네덜란드 대표측면 공격수 ...

    연합뉴스 | 2004.11.26 00:00

  • 조재진, 시즌 최종전서 7호골 도전

    ... 유종의 미를 장식하는 골 사냥에도전한다. 조재진은 지난 23일 세레소 오사카전에서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지만 다음달 19일 독일과의 A매치를 앞두고 본프레레호에 다시 한번 탑승하기 위해 화력시범을 펼쳐야 할 상황이다. 25일 아스날과의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상대 선수 2명의 퇴장을 유도한 박지성과 이영표는 28일 오전 3시30분 필립스 홈구장에서 FC트웬테와 맞붙는다. 이영표는 시즌 14경기 풀타임 '개근' 출전에 도전하고 챔피언스리그에서 오른쪽측면 공격수로 ...

    연합뉴스 | 2004.11.26 00:00

  • thumbnail
    챔피언스리그 에인트호벤의 박지성

    PSV 에인트호벤의 박지성(오른쪽)이 24일 홈구장인 필립스스타디움에서 열린 2004-2005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E조리그 아스날(잉글랜드)과의 5차전에서 아스날의 애슐리 콜과 공을 다투고 있다.

    연합뉴스 | 2004.11.25 11:33

  • thumbnail
    [챔피언스리그] 에인트호벤, 16강 안착

    ...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진출했다. 박지성과 이영표는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했지만 약속이라도 한듯 잇따라 상대선수의 퇴장을 유도했다. 거스 히딩크 감독의 에인트호벤은 25일(한국시간) 홈구장인 필립스스타디움에서열린 대회 본선 E조리그 아스날(잉글랜드)과의 5차전에서 안드레 오이에르와 상대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가 1골씩 교환,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에인트호벤은 지난 9월 원정경기에서의 0-1 패배를 설욕하지는 못했지만 3승1무1패(승점 10)를 마크, 조 선두를 ...

    연합뉴스 | 2004.11.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