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11-3620 / 3,6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잉글랜드, 5월초 본선 엔트리 확정

    ... 우드게이트의 선발 여부를 놓고 고민중이다. 또 키에론 다이어(뉴캐슬)의 대표팀 미드필더 차출이 거의 확정적인 가운데 대런 안더톤(토튼햄)도 에릭손의 본선 엔트리 후보에 올라있다. ◇잉글랜드 본선 출전 예상선수 명단 ▲GK= 데이비드 시먼(아스날) 니젤 마틴(리즈) ▲DF= 리오 페르디난드(리즈) 개리 네빌(맨체스터) 애실리 콜(아스날), 가렛 사우스게이트(미들즈브러) 제이미 카레이거(리버풀) ▲MF= 데이비드 베컴, 폴 숄스(이상 맨체스터) 스티븐 제라드(리버풀) 키에론다이어(뉴캐슬) ...

    연합뉴스 | 2002.01.28 00:00

  • 佛축구대표 앙리, 징계 위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프랑스 축구대표팀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아스날)가 심판에 대한 거친 항의로 징계 위기에 놓였다. 잉글랜드축구협회(FA)는 지난달 20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프라미어리그 뉴캐슬전 도중 심판 그래이엄 폴에게 폭언 등 비신사적인 항의를 했던 앙리를 징계위원회에 넘기기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부적절한 항의와 폭언 사실이 인정될 경우 앙리는 출장정지 등 중징계를 피할 수 없을 전망이다. (런던 AF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1.12 00:00

  • 日 축구영웅 나카타 새해들어서도 시련

    ... 베네치아전 선수 명단에서 나카타를 제외시켰다. 이로써 지난해 7월 AS로마에서 파르마로 이적한 뒤 부진속에 잇따라 벤치를 지키며 이적설까지 나돌았던 나카타는 새 감독에게서도 신임을 받지 못하게 돼 이적을 통한 돌파구 마련 가능성이 더욱 높아졌다. 한편 파르마는 최근 나카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로의 이적설이 나돌고 나카타 스스로 이적 희망 발언을 하자 이를 전면 부인했었다. (파르마 AFP=연합뉴스) meola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1.06 00:00

  • [이젠 월드컵이다] 주목받을 선수 : 프랑스 '비에이라'..차세대 지단

    ... ----------------------------------------------------------------- (1) 출생일.장소 : 1976년 6월23일 프랑스 다카르 (2) 신장.체중 : 191cm 81kg (3) 소속팀 : 아스날 (영국) (4) 포지션 : 미드필더 지난해 5월31일 컨페더레이션스컵 한국대 프랑스전. 1대 0으로 리드하는 18분 상황에서 프랑스는 한국 홍명보의 반칙으로 프리킥을 얻는다. 킥커로 나선 선수의 슛은 수비벽에 걸린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01.12.31 16:41

  • 세계축구 명감독 웽거, 아스날 잔류

    축구 명장 아르센 웽거(52.프랑스)가 6일 아스날과의 감독계약을 오는 2005년까지 4년 연장했다고 발표했다. 웽거 감독이 온갖 유혹을 뿌리치고 팀에 남음에 따라 파트리크 비에이라, 로베르 피레스, 티에리 앙리 등 프랑스 출신 스타들의 아스날 잔류도 사실상 확정됐다. 웽거는 잉글랜드 최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비롯 FC 바르셀로나와 인터 밀란등 유럽 빅리그의 명문구단들은 물론이고 프랑스와 일본축구협회로부터도 대표팀 사령탑 제의를 받은 것으로 ...

    연합뉴스 | 2001.12.07 09:37

  • 유럽챔피언스리그축구- 레알 마드리드, 2연승

    ... 같은 조의 스파르타 프라하(체코)는 리보 시온코가 후반 30분 결승골을 터트려FC 포르투(포르투갈)를 1-0으로 제압, 1패뒤에 1승을 올렸다. D조는 물고 물리는 접전으로 4팀이 2게임씩을 끝낸 현재 모두 승점 3이 됐다. 아스날(잉글랜드)은 프레드릭 륭베리가 2골을 넣고 티에리 앙리가 1골을 보태 유벤투스(이탈리아)를 3-1로 물리쳤고 바이에르 레버쿠젠(독일)도 독일대표팀 신예 노이빌레, 발락 등의 활약으로 데포르티보 라 코루나(스페인)를 3-0으로 완파했다. ...

    연합뉴스 | 2001.12.05 10:13

  • [2002 월드컵] [F조] '아르헨티나 나이지리아 잉글랜드 스웨덴'

    ... 거머쥐는 등 국제대회에서 강한 면모를 보인다. 축구에 대한 국민들의 열기도 둘째가라면 서러워할 정도다. 5위와 70위를 오르내리던 FIFA랭킹은 현재 40위. 하지만 아프리카의 다른 강호들과 마찬가지로 주전 대부분이 유럽리그에서 활동하는 탓에 제대로 된 평가라고 보기 어렵다. 공격의 핵은 아스날에서 활동중인 은완커 카누이며 수비는 인터밀란의 트리보 웨스트가 지휘한다. 유럽파인 티자니 바방기다,카리베 오지그웨,조세프 요보 등도 주목할 만하다.

    한국경제 | 2001.12.03 09:28

  • 골키퍼 바르테즈, 잇단 실수로 조롱의 대상

    ...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프랑스축구대표팀의골키퍼 파비앙 바르테즈(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최근 경기에서 잇단 실수로 조롱의 대상이 되고 있다. 98년 프랑스월드컵의 우승 주역이었던 바르테즈는 지난 26일(한국시간) 라이벌아스날과의 경기에서 상대 공격수 티에리 앙리에게 볼을 패스하는 등 어이없는 실책으로 1-3 패배의 빌미를 제공했다. 이날 경기를 놓고 현지 언론들은 "바르테즈가 자살했다", "파비앙이 앙리에게준 선물" 등으로 기사 제목을 달면서 바르테즈를 ...

    연합뉴스 | 2001.11.27 08:52

  • 잉글랜드축구 선수노조 파업 결의

    ... 수입 배분 비율에 있다. 노조는 전체 연간 수입의 5% 또는 2천500만파운드(466억원) 보장을 요구하고 있지만 리그는 1천만파운드(186억원) 이상은 줄 수 없다는 태도다. 협상이 끝내 결렬돼 파업이 강행될 경우 오는 25일 아스날-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전부터 리그 파행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61년 최저 임금 철폐를 위해 파업한 적이 있는 PFA는 92년과 96년에도 찬반투표를 통해 파업을 결의했으나 리그측의 요구조건 수용으로 파업에 돌입하는 불상사는 ...

    연합뉴스 | 2001.11.10 09:43

  • 한국.일본 친선경기 통해 월드컵 전력 점검

    ... 말디니가 부상으로 제외됐지만 파비오 칸나바로(파르마), 알레산드로 네스타(라치오), 마르코 마테라치(인터 밀란) 등이 철옹성을 구축했다. 이밖에 98년 월드컵 챔피언 프랑스는 호주대표팀과의 일전을 위해 티에리 앙리,실뱅 윌토르(이상 아스날), 지네딘 지단, 다비드 트레제게(이상 유벤투스), 파비앙 바르테즈(GK.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 호화멤버들이 총출동한다. 한편 본선 진출을 확정지은 잉글랜드와 스웨덴은 11일 맨체스터에서, 덴마크는 본선 진출에 실패한 네덜란드와 같은 ...

    연합뉴스 | 2001.11.05 0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