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31-3640 / 3,7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대회 첫골 주인공은 누구?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첫골의 주인공은 누가될까. 31일 오후 8시30분 서울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킥오프되는 프랑스-세네갈의 개막전에 출전하는 프랑스의 다비드 트레제게(24.유벤투스), 티에리 앙리(24.아스날)가 첫골 주인공의 가장 유력한 후보들이다. 이번 개막전 첫골은 지난 98년 프랑스월드컵 결승전에서 프랑스가 3-0으로 이길당시 프랑스의 엠마뉘엘 프티가 넣은 통산 1천755호골에 이어 월드컵 본선 1천756호골로 기록된다. 프랑스의 ...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월드컵] 레퀴프, 개막전 선발라인업 예상

    ... 선발라인업을 예상했다. 이 대회에 50여명의 취재진을 파견한 레퀴프는 30일 인터넷판에서 프랑스 팀은 지네딘 지단(레알 마드리드) 대신 유리 조르카예프(볼튼원더러스)를 투입하고 다비드 트레제게(유벤투스)를 최전방 원톱으로, 티에리 앙리(아스날)와 실뱅 빌토르드(아스날)를 좌우 날개로 투입할 것으로 전망했다. 세네갈은 엘 하지 디우프(랑스), 앙리 카마라(세당)를 투톱으로 내세우고 칼릴루 파디가(오세르)가 미드필드를 지휘하는 4-4-2 전형으로 맞설 것으로 예상됐다. 다음은 ...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월드컵] 프랑스-세네갈 개막전은 집안싸움(?)

    ... 대표팀에 합류했으며 오세르에서 콤비를 이루고 있는 프랑스 대표팀의 지브릴 시세와는 각별한 친구사이다. 세네갈의 최고스타 엘 하지 디우프(랑스)는 왕년의 국가대표 골잡이의 아들로 비교적 뿌리가 확실하지만 17살때부터 프랑스리그에서 활약해왔고, 앙리 카마라도프랑스리그 세당의 주공격수로 활약중이다. 반대로 프랑스 대표팀 부동의 미드필더 파트리크 비에라(아스날)가 세네갈 출신임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서울=연합뉴스) chaehee@yna.co.kr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월드컵] 프랑스 개막전 최강위용 지킨다

    ... 과시하고 월드컵 2연패를 향한 드라이브를 걸겠다는 복안이다. 페르디낭 콜리(랑스)가 이끄는 세네갈 수비진도 아프리카 지역예선에서 단 2골만 내주는 `짠물수비'를 자랑하지만 최전방 원톱 다비드 트레제게(유벤투스)와 좌우측 날개 티에리 앙리(아스날), 지브릴 시세(AJ오세르)로 구성된 프랑스의 트라이앵글 공격라인은 세네갈 문전을 융단폭격할 준비를 마치고 화력시범에 나설 태세다. 특히 앙리와 트레제게는 '98월드컵에서의 어린 티를 벗고 물이 오를 대로 올랐고 일본 이부스키 캠프까지 ...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월드컵] 프랑스, 개막전 대비 마지막 담금질

    ... 받고 있는 지단은 숙소인 워커힐호텔에서 마사지를 받고 가벼운 근육 회복훈련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팔꿈치 상태가 좋지 않은 수비형 미드필더 에마뉘엘 프티(30.첼시)와 오른쪽 무릎이 완전하지 않은 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24.아스날)는 다른 선수들과 함께 훈련에 참가해 정상적인 몸놀림을 보였다. 프랑스 선수들은 개막전 전날인 30일 오후에는 경기 장소인 서울월드컵경기장에 나가 1시간 동안 잔디 적응훈련을 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훈련장에는 프랑스 대표팀 ...

    연합뉴스 | 2002.05.29 00:00

  • [월드컵] 프랑스 선수들 "지단 완쾌 열흘 걸릴 듯"

    ... 각오를 다지고 있다. 지단을 대신해 플레이메이커로 기용될 가능성이 높은 유리 조르카에프(34.볼튼 원더러스)와 세계 최고의 왼쪽 윙백 빅상테 리자라쥐(32.바이에른 뮌헨), 세네갈 출신의 수비형 미드필더 파트리크 비에라(26.아스날)는 29일 구리 LG챔피언스구장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월드컵 2연패를 노리는 프랑스의 필승전략을 살짝 내비쳤다. 리자라쥐는 "지단의 부상에도 불구하고 팀 분위기는 좋다"며 "주치의가 앞으로 열흘정도면 완전히 회복될 수 있을 것 ...

    연합뉴스 | 2002.05.29 00:00

  • [월드컵] 지단 빈 자리 조르카에프 기용

    ... 공격전술은 기존의 4-2-3-1 크리스마스트리 포메이션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다소 변형을 시도할 것으로 점쳐진다. 최전방 원톱인 다비드 트레제게(24.유벤투스)의 경우 별 변화가 없겠지만 좌우양날개로 포진할 티에리 앙리(24.아스날)와 실뱅 빌토르드(28.맨체스터유나이티드)는 지단의 역할을 어느 정도 분담해야 하기 때문이다. 또 수비형 미드필더인 에마뉘엘 프티(첼시.31)와 파트리크 비에라(아스날.26)도 수비 중심에서 벗어나 좀 더 공격적인 형태를 취하며 조르카에프가 ...

    연합뉴스 | 2002.05.28 00:00

  • [한.프랑스평가전] 트레제게 득점왕 이름값

    ... 다비드 트레제게(24.유벤투스)가 그림같은 시저스킥으로 이름값을 했다.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프랑스의 마지막 평가전에서 최전방 원톱으로 나온 트레제게는 전반 16분 사이드라인 왼쪽을 돌파한 티에리 앙리(24.아스날)의 왼발 센터링을 받아 공중에서 곡예와 같은 오른발 논스톱 가위차기슛을 성공시켰다. 홍명보와 이영표가 동일선상에서 공중볼을 응시하고 있었지만 정확한 위치선정과 높은 타점으로 수비를 따돌릴 수 있었고 볼은 골키퍼 김병지의 왼손을 스치며 ...

    연합뉴스 | 2002.05.26 00:00

  • [월드컵] 세네갈, 개막전 이변 가능할까

    ... 위기관리능력이 부족한 것. 게다가 이달초 사우디아라비아와의 평가전에서 2-3으로 패할 당시 내준 3골이모두 수비진의 단조로운 패턴과 무모할 정도의 거친 플레이 때문이었다는 지적을 받고 있어 지네딘 지단(레알 마드리드), 티에리 앙리(아스날), 다비드 트리제게(유벤투스)가 이끄는 아트사커 군단의 포화를 감당해낼 수 있을지 의문이다. 그러나 세네갈의 간판스타 디우프가 입버릇처럼 말하듯 세네갈이 "더 이상 잃을것이 없다"는 홀가분한 심정으로 숨은 실력을 발휘한다면 개막전 이변은 ...

    연합뉴스 | 2002.05.26 00:00

  • [월드컵] 앙리, 부상 회복된 듯

    오른쪽 무릎 부상으로 프랑스 대표팀에 비상을 걸었던 간판 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24.아스날)가 25일 한국에서의 첫 훈련을 무리없이 소화하며 회복세를 보였다. 앙리는 구리 LG챔피언스구장에서 진행된 첫 훈련에서 50m 왕복달리기와 미니게임에 빠짐없이 참여했으며 일본 가고시마현 이부스키 준비캠프에서 감고 있던 무릎 부분의 압박붕대도 풀어버린 모습이었다. 그러나 오른 발의 상태가 완전하지는 않은 듯 패스는 주로 왼발만을 사용했으며 다른 선수와 달리 ...

    연합뉴스 | 2002.05.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