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8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흥민, EPL 2번째 해트트릭 폭발…17골로 득점 1위 3골 차 추격

    ... 골 기록을 40골로 늘리기도 했다. 손흥민의 맹활약을 앞세워 대승한 토트넘은 리그 4연승을 이어가며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의 마지노선인 4위(승점 57) 수성에 성공했다. 토트넘보다 한 경기를 덜 치른 아스널이 승점 54, 토트넘과 같은 경기 수를 소화한 웨스트햄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승점 51로 뒤를 잇고 있다. 팀의 4위 경쟁에 중요한 한판 승부에 어김없이 케인의 양 측면에 쿨루세브스키와 배치돼 선발 출격한 손흥민은 경기 시작 3분 ...

    한국경제 | 2022.04.10 08:03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4위 수성 분수령…'득점 2위' 손흥민, 3경기 연속골 쏠까

    ... 뒤 벌이는 일전이다. 토트넘은 지난 3경기 무려 10골을 폭발하며 연승을 질주, 어렵사리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의 마지노선인 4위로 올라섰으나 경쟁은 여전히 치열하다. 한 경기를 덜 치른 5위 아스널(승점 54·골 득실 +10)과는 승점 차가 없고, 웨스트햄(승점 51·골 득실 +11)이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 51·골 득실 +8) 등도 4위를 사정권에 뒀다. 한 라운드 결과에 따라 순위표가 출렁일 가능성이 충분한 상황이다. ...

    한국경제 | 2022.04.07 12:44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EPL 파워랭킹 호날두보다 높아…황희찬 218위

    ... 차지했고, 여기에 도움 6개를 더해 공격포인트 20개로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30개)에 이어 리그 단독 2위를 기록했다.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운 토트넘은 리그 3연승을 질주해 승점 54(골 득실 +15)를 쌓았고, 승점이 같은 아스널(승점 54·골 득실 +10)을 득실 차에서 제치고 4위를 꿰찼다. 파워랭킹 3위에는 리버풀 골키퍼 알리송(7천563점)이 자리했고, 비센테 과이타(크리스털 팰리스·7천422점), 앤디 로버트슨(리버풀·6천660점)이 뒤를 이었다. 크리스티아누 ...

    한국경제TV | 2022.04.07 09:28

  • thumbnail
    '토트넘 해결사' 손흥민, EPL 파워랭킹 2위…더브라위너 1위

    ... 차지했고, 여기에 도움 6개를 더해 공격포인트 20개로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30개)에 이어 리그 단독 2위를 기록했다.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운 토트넘은 리그 3연승을 질주해 승점 54(골 득실 +15)를 쌓았고, 승점이 같은 아스널(승점 54·골 득실 +10)을 득실 차에서 제치고 4위를 꿰찼다. 파워랭킹 3위에는 리버풀 골키퍼 알리송(7천563점)이 자리했고, 비센테 과이타(크리스털 팰리스·7천422점), 앤디 로버트슨(리버풀·6천660점)이 뒤를 이었다. 크리스티아누 ...

    한국경제 | 2022.04.07 09:05 | YONHAP

  • thumbnail
    '봄날' 59년차 명배우 손숙, 스크린을 압도하는 연기 내공…손현주와 본격 모자 케미 예고

    ... 수습불가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1964년 데뷔 이래 현재까지 활발하게 활동하는 손숙이 로 스크린을 찾았다. 인자하면서도 강렬한 눈빛으로 관객을 압도하는 손숙은 영화 , , 부터 드라마 [나의 아저씨], [아스날 연대기], [산후조리원]에 이르기까지 매 작품 호소력 짙은 연기력을 선보여왔다. 손숙은 이번 작품 에서도 철부지 아들을 둔 엄마 정님 역을 맡아 대배우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손숙만의 내공 깊은 연기로 완성된 정님은 자나 ...

    한국경제TV | 2022.04.05 13:41

  • thumbnail
    코로나 등으로 연기된 토트넘-아스널전 5월 13일 개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의 여파로 연기됐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아스널의 '북런던 더비'가 다음 달 13일(이하 한국시간) 개최된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연기됐던 2021-2022시즌 정규리그 경기 일정을 새로 확정해 5일 발표했다. 토트넘-아스널전은 5월 13일 오전 열린다. 애초 이 경기는 올해 1월 17일 토트넘의 홈구장인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치렀어야 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2.04.05 10:41 | YONHAP

  • thumbnail
    아스널, 크리스털 팰리스에 0-3 덜미…토트넘 EPL 4위 수성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4위 경쟁 중인 아스널이 크리스털 팰리스에 완패하며 4위 탈환에 실패했다. 아스널은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셀허스트 파크에서 열린 2021-2022 EPL 3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크리스털 팰리스에 0-3으로 졌다. 아스널은 승점 54, 골 득실 +10으로 5위에 자리했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 마지노선인 리그 4위를 달리던 아스널은 최근 3경기에서 1승 2패에 그치며 주춤하고 ...

    한국경제 | 2022.04.05 07:03 | YONHAP

  • thumbnail
    득점·공격포인트 팀 내 1위…손흥민, 토트넘의 '확실한 해결사'

    ... 크로스를 손흥민이 골 지역 정면 부근에서 왼발 슛으로 연결해 승기를 굳혔다. 3연승을 달린 토트넘은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 마지노선인 리그 4위(승점 54·골 득실 +15)까지 올라섰다. 승점이 같은 5위 아스널(승점 54·골 득실 +13)에 득실 차에서 우위를 점했다. 손흥민은 이날 자신의 리그 14호 골과 6호 도움을 기록하며 '해결사' 노릇을 제대로 했다. 최근 한국 축구대표팀에 소집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 ...

    한국경제 | 2022.04.04 09:37 | YONHAP

  • thumbnail
    '1골 1도움' 손흥민, 뉴캐슬전 '킹 오브 더 매치'…시즌 10번째

    ... 6호 도움을 더해 이번 시즌 공격포인트 20개를 기록, 이 부문에서는 살라흐에 이어 단독 2위를 차지했다. 손흥민 등의 활약 속에 대승을 거둔 토트넘은 3연승을 달리며 리그 4위(승점 54·골 득실 +15)까지 올라섰다. 5위 아스널(승점 54·골 득실 +13)과 승점에선 동률을 이뤘으나 득실 차에서 우위를 점했다. 손흥민은 경기 뒤 현지 매체에서도 준수한 평가를 받았다.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양 팀을 통틀어 가장 높은 8.5점을 매겼다. 쿨루세브스키가 ...

    한국경제 | 2022.04.04 07:41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1골 1도움 맹활약…토트넘, 뉴캐슬 5-1 완파하고 4위로

    ... 데이비스를 비롯해 5명이 골 맛을 보며 뉴캐슬에 5-1로 대승을 거뒀다. 3연승을 달린 토트넘은 마침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마지노선인 리그 4위(승점 54·골 득실 +15)로 올라섰다. 5위 아스널(승점 54·골 득실 +13)과 승점에선 동률을 이뤘으나 득실 차에서 앞섰다. 이날 풀타임을 소화한 손흥민은 지난달 21일 멀티골을 터트린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전에 이어 두 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했다. 리그에서 14골을 넣은 그는 ...

    한국경제 | 2022.04.04 07: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