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4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류문명 파멸 때 생존 위한 최고 피신처는 뉴질랜드"

    ...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영국 앵글리아 러스킨 대학 글로벌 지속가능성 연구소(GSI) 연구진들은 뉴질랜드가 최적 후보라는 내용을 담은 연구를 저널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에 최근 발표했다. 뉴질랜드에 이어 아이슬란드, 아일랜드, 호주 태즈메이니아, 영국 등 인구 밀도가 낮은 온대 기후 지역의 섬나라가 문명 붕괴시에도 사회를 유지할 수 있는 국가로 선정됐다. 연구진은 실제 문명 위기시 자체 식량 생산, 대량 난민 유입 저지, 전력 생산, 제조 ...

    한국경제 | 2021.07.29 10:59 | YONHAP

  • thumbnail
    한화테크윈 CCTV로 아이슬란드 화산 활동 관찰한다

    글로벌 보안 솔루션 기업 한화테크윈은 최근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지역에 화산 활동 관찰용 CCTV를 설치했다고 27일 밝혔다. 아이슬란드는 100여개의 화산이 있는 나라로, 지질학적으로 유라시아판과 북아메리카판 사이에 있어 화산 활동이 활발한 지역이다. 이번에 설치된 한화테크윈 CCTV는 50도가 넘는 고온에서도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화산재와 먼지 등 각종 분진을 차단해 기기 오작동을 방지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화산 주변에 안개나 매연 등이 ...

    한국경제 | 2021.07.27 08:27 | YONHAP

  • thumbnail
    국내 메타버스 제작사 '비브스튜디오스', 프랑스 파리에서 메타버스 단편영화 전시

    ... 비브스튜디오스는 국내와 아시아 최초로 가상 제작 작업에 필요한 수많은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통합적으로 제어할 수 있는 솔루션(VIT)을 최초로 자체 개발해 영상에 적용 중이다. 실제로 이번 전시에 공개한 영화에서 등장하는 강남 뒷골목과 아이슬란드, 터널 등이 모두 버추얼 스튜디오 한 공간에서 VIT를 통해 실시간으로 구현한 결과물이다. 또 VIT는 조명과 반사각, 그리고 태양, 구름, 대기 상태 등의 환경 변화도 자유자재로 변경할 수 있어 자연스럽고 정교한 배경 구현을 할 수 ...

    한국경제 | 2021.07.26 10:05 | 강홍민

  • thumbnail
    입장순서까지 미국 입맛대로…日네티즌 "뭘 위한 올림픽?" [정영효의 인사이드 재팬]

    ... 난민대표팀에 이어 일본어 순서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기준에 따라 203개국 및 지역 선수단이 입장했다. 일본어 50음은 '아이우에오'의 순으로 진행된다. 이 순서대로라면 일본어로 '아메리카'인 미국은 아이슬란드, 아일랜드, 아제르바이젠 등에 이어 극초반에 등장해야 했다. 하지만 미국 선수단은 끝에서 세번째로 입장했다. 이번 대회부터 입장 순서가 향후 개최국 선수단이 종반부에 등장하는 것으로 바뀌었기 때문이다. 이 원칙에 따라 2028년 ...

    한국경제 | 2021.07.23 22:26 | 정영효

  • thumbnail
    [올림픽] 연습경기서 스페인 잡은 여자핸드볼, 25일 노르웨이와 첫판(종합)

    ... 핸드볼에 맞춰 젊은 선수들이 잘 준비한 만큼 2012년 런던 4위의 아쉬움을 이번 대회에서 털어내겠다"고 다짐했다. 노르웨이 역시 22일 헝가리와 연습 경기에서 33-22로 크게 이겼다. 노르웨이를 이끄는 토리르 헤르게이르손(아이슬란드) 감독은 "한국에 대한 정보가 많지 않다는 점은 그들에게 유리할 것"이라며 "쉽지 않은 경기가 되겠지만 노르웨이 스타일의 핸드볼을 잘 살려 1차전을 준비하겠다"고 한국과 경기에 대해 말했다. 우리나라 여자 핸드볼은 2008년 ...

    한국경제 | 2021.07.23 09:45 | YONHAP

  • thumbnail
    [팩트체크] 한국 가정, 외국보다 전기 많이 쓸까, 적게 쓸까?

    ... 추려 비교한 결과, 한국의 1인당 전력소비량은 상위권인 8위였다. OECD 평균 8천165㎾h보다 1.4배, 세계 평균 3천260㎾h보다는 3.4배 높은 수치다. 1인당 전력소비량이 가장 높은 나라는 5만4천605㎾h를 기록한 아이슬란드였고, 노르웨이(2만4천47㎾h)가 뒤를 이었다. 3∼7위에는 핀란드(1만5천804㎾h), 캐나다(1만5천438㎾h), 룩셈부르크(1만3천476㎾h), 스웨덴(1만3천331㎾h), 미국(1만3천98㎾h) 등이 이름을 올렸다. 이웃나라 ...

    한국경제 | 2021.07.20 17:30 | YONHAP

  • thumbnail
    [르포] 지하철서 '노 마스크'…일 20만명 확진 전망에도 규제 푼 영국

    ... 오히려 갇힌 사람들이 급증했다. 사지드 자비드 보건 장관은 확진됐고 보리스 존슨 총리와 리시 수낙 재무장관은 격리 중이다. 그러다 보니 지난 주말 런던 지하철 운행이 중단됐고 자동차 공장과 대형 슈퍼까지도 인력 부족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슈퍼마켓 체인 아이슬란드는 직원들이 자가격리에 들어가서 문을 닫는다고 밝혔다. 자동차 제조업체 복스홀도 3교대를 2교대로 축소했으며 닛산과 롤스로이스도 생산 차질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0 06:0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배드민턴 박주봉, 일본 선수단 유일의 한국인 감독

    ... 9명이다. 안방에서 57년 만에 다시 열리는 하계올림픽에서 금메달 30개 이상을 획득하겠다는 목표를 내건 일본 선수단은 남자 농구(아르헨티나 출신 훌리오 라마스), 여자 농구(미국 출신 토머스 웨인 호바스), 남자 핸드볼(아이슬란드 출신 다구르 시구드르손), 여자 핸드볼(덴마크 출신 울리크 커클리) 등 구기 종목을 위주로 외국인 감독을 선임해 전력을 강화했다. 9명의 외국인 사령탑 중 유일한 아시아인이자 한국인은 바로 일본 배드민턴 대표팀을 이끄는 박주봉(57) ...

    한국경제 | 2021.07.19 12:29 | YONHAP

  • thumbnail
    미쉐린 가이드에 '녹색 클로버' 등장

    ... 레스토랑 명단을 함께 공개한다. 미쉐린가이드가 그린 스타를 부여한 레스토랑은 현재까지 총 290곳이다. 국가별로는 프랑스가 82곳으로 가장 많다. 핀란드·노르웨이·덴마크·스웨덴·아이슬란드 등 북유럽 지역 31곳, 일본 13곳 등도 포함됐다. 한국에서는 레스토랑 두 곳이 첫 미쉐린가이드 그린 스타로 선정됐다. 두부와 청국장을 파는 ‘황금콩밭’과 친환경·유기농 음식을 제공하는 ‘꽃, ...

    한국경제 | 2021.07.15 17:07 | 송형석/조수빈

  • thumbnail
    주 4일제 시행중인 아이슬란드…미국도 가능할까?

    최근 아이슬란드가 주 4일제를 시범 도입했다. 그리고 결과도 매우 성공적이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아이슬란드의 주 4일제 시범 운영은 우려했던 것과 달리 모든 면에서 좋은 성과를 냈고, 근로자들의 만족도 상승뿐만 아니라 업무 성과도 더 좋게 나타났다. 아이슬란드 근로자들은 주 4일제 근무를 실시하면서 연봉은 그대로 받았는데, 근로자 대부분이 기존 주 40시간에서 약 35~36시간으로 근무시간을 단축했다. 그렇다면 미국에서도 ...

    한국경제TV | 2021.07.14 1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