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압하지야共, 3일 대선 앞두고 그루지야와 설전

    ... 청산하고 쇠약해진 압하지야의 경제 재건을 내세우고 있다. 압하지야는 현재 주민의 70% 러시아계며 러시아 화폐인 루블을 사용하고 있을정도로 친러 성향이 강하다. 하지만 미하일 사카쉬빌리 대통령은 지난 5월 역내 자치공화국인 아자리야에서아슬란 아바쉬제 전 대통령을 몰아내고 아자리야를 장악한뒤 남오세티야, 압하지야에 대해서도 영토 통합을 주장하고 있다. 이로 인해 러시아는 친러 공화국인 압하지야와 남오세티야를 편들며 그루지야와 첨예한 갈등을 빚고 있다. ...

    연합뉴스 | 2004.10.01 00:00

  • 아바쉬제 사임..그루지야 사태 종료

    그루지야와 아자리야간의 내전 직전 상황까지 몰고 갔던 아자리야 자치공화국의 지도자 아슬란 아바쉬제가 6일 사임했다. 아지리야의 수도 바투미 공항에 있던 AFP통신의 한 기자는 그루지야에서 분리독립을 요구해 온 아자리야 자치공화국의 지도자 아슬란 아바쉬제가 6일 비행기를 타고 이 지역을 떠났다고 전했다. 아바쉬제가 탑승한 비행기에는 그와 그루지야 중앙정부간의 분쟁 중재를 위해 몇 시간전에 현지에 도착한 이고르 이바노프 러시아의 대통령 안보위원회 ...

    연합뉴스 | 2004.05.06 00:00

  • 그루지야, 중앙정부-자치共간 긴장 고조

    그루지야 내 흑해 연안의 아자리야 자치공화국에서4일 아슬란 아바쉬제 공화국 지도자에 반대하는 시위가 발생, 친정부 세력이 곤봉과물대포 등으로 진압하는 과정에서 수십명이 부상하는 등 역내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그루지야 중앙 정부의 미하일 사카쉬빌리 대통령은 아바쉬제를 "미친 봉건 영주"라고 비난하며 아자리야 자치공화국내 경찰과 다른 무장 단체에 아바쉬제의 모든지시를 거부하도록 명령했다. 반면 아바쉬제는 10일내에 중앙 정부의 각종 요구사항을 이행할 ...

    연합뉴스 | 2004.05.05 00:00

  • 아자리야共 지도자, "내전 상황 각오"

    그루지야에서 분리 독립을 요구하는 아자리야 자치공화국의 지도자인 아슬란 아바쉬제가 그루지야와의 무장대치 상황을 평화적으로 해결하라는 국제사회의 호소를 일축, 내전상황을 각오하고 있다는 입장을 천명함으로써사태가 파국을 향해 치닫고 있다. 아바쉬제는 3일밤 사이 TV방송을 통해 그루지야와의 대치국면이 유혈사태가 발생할 수 있는 상황으로 흐르고 있다면서 "그루지야의 미하일 사카쉬빌리 대통령이유혈사태를 피하라는 미국과 유럽연합(EU), 러시아의 권고를 ...

    연합뉴스 | 2004.05.04 00:00

  • 아자리야共, 그루지야 최후통첩 거부 .. 전운 고조

    그루지야에서 분리 독립을 요구하는 아자리야 자치공화국이 3일 중앙 정부의 무장 해제 요구 최후 통첩을 전면 거부, 전운이고조되고 있다. 아자리야 자치공(共) 지도자인 아슬란 아바쉬제는 향후 10일 안에 무장을 해제하라는 미하일 사카쉬빌리 그루지야 대통령의 최후 통첩을 이날 일축했다고 러시아언론이 보도했다. 아바쉬제는 "열흘 안에 무기를 버리라는 사카쉬빌리 대통령 요구를 충족하는 것은 물리적으로 불가능하기 때문에 최후 통첩을 수용할 수 없다"면서 ...

    연합뉴스 | 2004.05.04 00:00

  • 그루지야, 아자리야共에 10일내 항복요구 최후통첩

    그루지야에서 분리 독립을 요구하는 아자리야 자치공화국이 2일 본토와 연결되는 다리들을 폭파해 내전 위험이 고조되는 가운데, 그루지야의 미하일 사카쉬빌리 대통령은 아자리야 지도부가 10일 내로 항복하지않으면 지도부를 축출하겠다고 최후 통첩을 보내고, 군사 행동 가능성도 시사했다. 올해 36세인 사카쉬빌리 대통령은 이날 다리 폭발 사건 후 긴급히 기자회견을열어 이같이 밝히고 군사력 사용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다. 그는 "나는 다시 한번, 그리고 이번엔 ...

    연합뉴스 | 2004.05.03 00:00

  • 그루지야 집권당 총선 압승..중앙선관委

    ... 최소135석을 차지하게 됐다. 국민운동-민주 연합 외에 유일하게 비례대표 의석 확보에 필요한 7% 이상 득표에 성공한 신(新)우익당은 7.62% 지지율로 나머지 15석을 확보할 전망이다. 중앙 정부 지시를 거부해온 흑해 연안 아자리야 자치공화국 지도자 아슬란 아바쉬제가 주도하는 전(全) 그루지야부흥당은 6.02% 득표에 그쳐 비례대표 의원 확보에실패했다. 지난 28일 실시된 비례 대표 선거 외에 선거구 직접 선거로 결정되는 나머지 의석 85개는 지난해 11월 2일 총선 ...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그루지야 총선서 집권당 싹쓸이

    ... 그루지야 대통령은 28일 실시된 총선에서 자신이 이끄는 집권 국민운동당이 150개 의석을 모두 차지했다고 선언했다. 그는 투표종료후 기자들에게 "이번 선거는 그루지야 최근 역사상 가장 공정했다"고 말했다. 또 최근들어 처음으로 아자리야 자치공화국 6개 선거구 가운데 3개에서 승리했다고 말하고 "이는 그루지야의 봉건제도 종료를 의미한다"고 말했다. 비정부조직 '공명선거'가 실시한 출구조사와 루스타비-2 TV 보도에 따르면 국민운동당은 총투표수의 78.6%를 얻었고 ...

    연합뉴스 | 2004.03.29 00:00

  • 러-그루지야, 러軍 철수 논의 재개 등 합의

    ... 재개하기로 했다. 압하스 자치공화국은 1990년대 초 내전 이후 사실상 독립 상태를 유지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난민이 발생하고 철도가 단절되는 등 각종 문제가 대두하고 있다. 그루지야에서는 압하스 자치공 외에 남(南) 오세티야와 아자리야 자치공화국 등도 최근 분리 독립 의지를 노골화하고 있어 큰 골칫거리가 되고 있다. 사카쉬빌리 대통령은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시작하며 "그루지야는 러시아의국익을 존중한다"고 말해 최근 확대 양상을 보이고 있는 양국 갈등을 봉합하려는 ...

    연합뉴스 | 2004.02.12 00:00

  • 사카쉬빌리, 내년 1월 大選 강행 천명

    ... 가장 큰 적은 시간과 그루지야 해체를 원하는 사람들"이라며 "국민을 위협하기 위한 (분리주의자들의) 시도는 이미 시작됐다"고 주장했다. 사카쉬빌리 당수의 이같은 발언은 대선 불참 가능성을 시사하며 선거 연기를 요구한 그루지야 서남부 아자리야 자치공화국 지도자 아슬란 아바쉬제의 전날 발표를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아바쉬제는 3일 모스크바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그루지야는 아직 대선 처럼중요한 선거를 치룰 준비가 안돼 있다"면서 "대선을 연기하지 않으면 참가하지 않을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3.12.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