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4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전에 코로나19 '통제 불능' 폭증까지…최악 맞은 아프간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까지 걷잡을 수 없이 확산, 통제 불능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이에 현지 주재 미국 대사관은 '봉쇄령'을 내리는 등 긴급 대응에 나섰다. 18일 실시간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아프간의 전날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천313명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중순만 하더라도 아프간의 신규 확진자 수는 20∼40명 수준에 그쳤다. 불과 한 달 만에 이 수치가 수십 배에서 100배가량 불어난 것이다. 누적 확진자 ...

    한국경제 | 2021.06.18 11:50 | YONHAP

  • thumbnail
    美하원, 대통령 무력사용권 폐지 처리…'끝없는 전쟁' 막아질까

    ... 전쟁을 선언할 권한을 백악관에 준 AUMF 폐지에 대한 표결 결과 찬성 268표, 반대 161표로 처리했다고 외신이 보도했다. 미국 헌법상 전쟁 승인 권한은 의회에 있지만 미국은 1991년 걸프전과 2001년 9·11 테러 직후 아프간전에 이어 2002년에 이라크 전쟁과 관련해 대통령이 적절한 모든 수단을 쓸 수 있도록 권한을 부여하는 AUMF 조항을 만들었다. 이후 미국 대통령은 이를 근거로 의회와 협의 없이 해외에서 군사력을 활용하면서 대통령이 미국의 '끝없는 ...

    한국경제 | 2021.06.18 08:30 | YONHAP

  • thumbnail
    바이든·푸틴 뭘 논의했나…핵군축 공감대·인권에선 평행선

    돌파구 없이 일부 접점…난제 장기화 전망 재확인 군비경쟁 억제·외교복원 위한 대화 필요성 공감 인권·해킹·시리아 공회전…아프간·이란에 원론 되풀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첫 정상회담은 양국관계 경색 속에 일부 공감대를 확인하고 막을 내렸다. 양국 정상은 16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회담에서 핵무기 군비경쟁, 사이버안보, 인권, 양국 외교관계 복원, 시리아와 아프가니스탄 등 현안을 논의했다. 두 ...

    한국경제 | 2021.06.17 11:20 | YONHAP

  • thumbnail
    나토 '아프간 출구전략' 논의…동맹들 바이든 지침 기대

    대사관 운영·나토군 도운 아프간인 안전보장 등 쟁점 서방 군사 동맹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가 오는 14일(현지시간) 열릴 정상회의에서 미국이 아프가니스탄 철군 이후에 대한 대책을 구체적으로 내놓길 희망하고 있다고 미 워싱턴포스트(WP) 등이 13일 보도했다. 지난 4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오는 9월 11일까지 아프간 내 미군을 철수하겠다고 발표했다. 이 지역에서 작전을 수행해오던 독일 등 36개국도 이에 따르기로 했으나 일각에선 ...

    한국경제 | 2021.06.14 10:57 | YONHAP

  • thumbnail
    탈레반 "터키도 아프간서 철군해야"…카불공항 경비 추진에 반발

    ... 서명한 합의에 따라 터키군도 철수해야 한다"고 밝혔다. 샤힌 대변인은 "터키도 지난 20년간 나토군의 일원이었다"고 덧붙였다. 당시 합의에서 미국은 14개월 내인 올해 5월 1일까지 미군 등 국제동맹군 철수를 약속했고, 탈레반은 아프간에서의 극단주의 무장조직 활동 방지와 함께 아프간 정파 간 대화 재개 등에 동의했다. 앞서 터키는 지난달 나토 회의에서 미군과 다른 나토군이 철군하고 나면 터키군이 요충지인 카불 공항을 경비하고 운영할 수 있다는 내용의 제안을 했다. ...

    한국경제 | 2021.06.11 12:56 | YONHAP

  • thumbnail
    美국방 "中, 경제력 앞세워 관계 강요…동맹약속 확실히 하겠다"(종합)

    "규범 바꾸려는 中 야망 커져…유사시 대비 미중간 직접 소통라인 필요" 합참의장 "군사적 우세가 갈등 가능성 낮춰"…"아프간 美협력자 신변보호 조치"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은 10일(현지시간) 중국이 경제력을 앞세워 주변국들에 관계 강화를 강요하고 있다면서 인도·태평양 지역 동맹에 대한 미국의 약속을 확실히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오스틴 장관은 이날 2022 회계연도 국방예산 점검을 위한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 제출한 서면 자료에서 ...

    한국경제 | 2021.06.11 04:04 | YONHAP

  • thumbnail
    "미 국방부, 아프간 철군 이후 위험상황 발생시 공습 검토"

    ... 손에 넘어갈 위험에 처할 경우 공습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뉴욕타임스(NYT)가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조 바이든 대통령과 안보 참모들은 미군이 아프가니스탄에서 철군하고 나면 테러리스트 단체를 겨냥한 공습을 제외하고는 아프간 보안군에 대한 공중지원도 종료될 것이라는 입장을 보여왔다. 하지만 군 관계자들은 만약 급속한 철군이 국가 안보에 중대한 영향을 끼치는 결과를 초래할 경우 과연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를 놓고 활발한 논의를 하고 있으며 공중지원 계속 ...

    한국경제 | 2021.06.10 15:37 | YONHAP

  • thumbnail
    아프간서 괴한 총격으로 지뢰 제거 인력 10명 사망

    ... 무차별 총격을 가했고 이로 인해 10명이 목숨을 잃었으며 16명 이상이 다쳤다고 할로 트러스트 관계자는 전했다. 괴한이 공격할 때 현장에는 약 110명이 쉬고 있었다. 공격의 배후를 자처한 단체는 아직 없는 상태다. 하지만 아프간 정부는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이 이번 공격을 주도했다고 비난하고 나섰다. 타리크 아리안 아프간 내무부 대변인은 이날 "탈레반이 지뢰 제거 기관 구내로 진입해 모두를 향해 총을 쐈다"고 주장했다. 탈레반은 곧바로 정부 주장을 ...

    한국경제 | 2021.06.09 16:02 | YONHAP

  • thumbnail
    외교부, 아프간 체류국민에 철수 요청…"미군 떠나며 치안 악화"

    정부는 미군 철수로 치안 상황이 불안정해진 아프가니스탄에 체류 중인 국민들에게 철수를 요청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8일 기자들과 만나 "미군 철수에 따른 아프간 현지 치안 악화가 매우 우려된다"며 "재외국민 보호를 위한 선제 대응 일환으로 현지 체류 중인 재외국민에게 6월 20일 이전까지 일시적으로 철수할 것을 강력하게 요청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현재 아프간에는 대사관 직원을 제외하고는 소수의 재외국민이 사업상의 목적으로 체류 중"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6.08 15:42 | YONHAP

  • thumbnail
    아프간서 폭탄 터져 버스 탑승자 최소 11명 사망

    지방정부 "탈레반 소행"…미국 철군 맞물려 탈레반 테러 우려 아프가니스탄 서부 바드기스주(州)의 한 도로변에서 5일(현지시간) 저녁 폭탄이 터져 버스에 탄 민간인이 최소 11명 숨졌다고 AP, AFP 통신이 6일 아프간 관리들을 인용해 보도했다. 바드기스주 주지사는 버스가 폭발에 따른 충격으로 계곡으로 추락했다며 시신 수색 작업이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아프간 당국은 사망자 중 어린이가 3명이라고 전했다. 이번 폭탄 공격의 배후를 주장하는 ...

    한국경제 | 2021.06.06 23: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