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9,3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도요타 제친 현대차…DR콩고 관용차에 팰리세이드

    현대자동차가 콩고민주공화국(DR콩고) 정부에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 500대를 공급한다. 도요타의 랜드크루저를 입찰에서 꺾었다. 현대차는 일본 차가 우세를 보여온 아프리카 신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기로 했다. 현대차는 지난 15일 평택항에서 DR콩고로 수출되는 팰리세이드 500대 중 1차 분 250대를 선적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수출은 중부 아프리카 국가의 정부와 맺은 첫 대규모 계약이다. 연초 DR콩고 수출 목표(100대)의 ...

    한국경제 | 2021.05.16 18:05 | 김일규

  • thumbnail
    [천자 칼럼] 아프리카 누비는 한국 자동차

    국산 승용차 1호 ‘포니’가 아프리카 중서부 라이베리아에 처음 도착한 것은 1976년이었다. 조랑말을 뜻하는 포니가 초원의 코끼리떼 사이로 질주하는 모습은 장관이었다. 현대자동차 수출 원년인 그해 아프리카에 수출된 포니는 모두 207대. 전체 수출 1019대의 20%에 달했다. 주요 대상국은 라이베리아를 비롯해 이집트, 남아프리카공화국, 알제리, 모로코, 나이지리아 등이었다. 현대차는 2008년 이집트에 아프리카본부를 세우고, ...

    한국경제 | 2021.05.16 17:44 | 고두현

  • thumbnail
    에티오피아 긴장 고조 속 다시 총선 연기

    아프리카 에티오피아가 오는 6월 5일로 예정된 총선을 다시 무기한 연기했다고 AP통신 등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국가 선거관리위원회의 비르투칸 미덱사 선거관리위원장은 이날 정당 대표들과 만나 투표용지 인쇄 지연 등을 이유로 선거가 연기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덱사 선관위원장은 그러면서 2∼3 주 정도 투표가 연기될 것으로 예상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일부 야당은 북부 지역 티그라이 주에서 계속되고 있는 분쟁 상황으로 선거가 열리지 ...

    한국경제 | 2021.05.16 17:17 | YONHAP

  • thumbnail
    "도요타 제치고 VIP차 당첨"…콩고에 팰리세이드 500대 수출

    현대자동차는 콩고민주공화국(이하 DR콩고)으로 수출하는 팰리세이드 500대 가운데 1차 선적 분인 250대를 15일 선적했다고 16일 밝혔다. 팰리세이드는 현대차의 대형 SUV로 이번 500대 공급은 현대차가 처음으로 중부 아프리카 국가의 정부와 맺은 대규모 계약이다. 이는 연초 현대차의 DR콩고 수출 목표 100대의 5배, 지난해 판매 실적 45대의 10배를 넘는 규모다. 아프리카 지역은 아직 민간 주도의 자동차 시장이 성숙되지 못해 구매력을 ...

    한국경제TV | 2021.05.16 12:04

  • thumbnail
    현대차, 콩고에 팰리세이드 500대 수출…아프리카 신시장 개척

    민주콩고 정부 관용차량 입찰서 도요타 제쳐…7월까지 인도 현대자동차가 콩고민주공화국(민주콩고) 정부에 처음으로 차량을 대규모 공급하며 아프리카 신시장 개척에 나선다. 현대차는 지난 15일 평택항에서 민주콩고로 수출하는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팰리세이드 500대 중 1차 선적분 250대를 선적했다고 16일 밝혔다. 팰리세이드 500대 공급은 현대차가 처음으로 중부 아프리카 국가 정부와 맺은 대규모 계약으로, 현대차가 연초 수립한 ...

    한국경제 | 2021.05.16 09:14 | YONHAP

  • thumbnail
    [샵샵 아프리카] 남아공서 만난 한반도 DMZ

    아프리카 첫 DMZ 프로젝트 전시회 열려…코로나에 일부 공수, 대부분 원격 주문 제작 한반도의 지구 반대편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남북 분단의 현장 비무장지대(DMZ)를 만났다. 지난 13일 남아공 경제중심 요하네스버그 근교 니록스 조각 공원에서 '리얼 디엠지(Real DMZ)' 프로젝트 전시가 '실수의 여지'(Margins of Error)라는 주제로 열렸다.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과 주남아공 한국대사관 등이 공동으로 개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1.05.15 08:02 | YONHAP

  • thumbnail
    민주콩고 동부서 수천명 피란길…무장단체 충돌에

    ... 주민 수천 명이 피란길에 나섰다고 AFP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안 및 민병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싸움은 전날 부룬디 접경 탕가니카 호수를 바라보는 사우스키부주의 고원에서 벌어졌다고 소식통들이 전했다. 광대한 중부 아프리카 나라인 민주콩고의 동부 지역에선 수십 개의 무장단체들이 준동한다. 지역 군 대변인인 디유도네 카세레카 대위는 AFP에 교전 사실을 확인하면서 "현재 고원에서 주민 5천 명 정도가 난민이 된 것으로 파악했다"라고 말했다. 피란민을 대표해 ...

    한국경제 | 2021.05.14 17:14 | YONHAP

  • thumbnail
    대우건설, 에티오피아 `메키-즈웨이 고속도로` 개통…에티오피아 첫 진출

    ... 메키-즈웨이 고속도로는 에티오피아 중부 오로미아주의 메키 지역과 즈웨이 지역을 연결하는 총 37km의 왕복 4차선 도로로, 에티오피아에서 케냐까지 연결하는 `모조-하와사 고속도로` 건설사업의 핵심구간이다. 대우건설이 준공해 최근 개통한 남아프리카 최대 프로젝트인 카중굴라 대교와 함께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지역의 물류 인프라 경쟁력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대우건설 측은 예상했다. 특히 이번 메키-즈웨이 고속도로는 대우건설의 에티오피아 첫 사업으로, 이를 기반으로 사하라 이남 ...

    한국경제TV | 2021.05.14 15:28

  • thumbnail
    대우건설, 에티오피아 '메키-즈웨이 고속도로' 정식 개통

    ... 37㎞의 왕복 4차선 도로다. 에티오피아에서 케냐까지 연결하는 ‘모조-하와사 고속도로’ 건설 사업의 핵심구간이다. 이 고속도로가 완공되면 에티오피아 해상 물류망 확대는 물론 대우건설이 준공해 최근 개통한 남아프리카 최대 프로젝트 카중굴라 대교와 함께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지역의 물류 인프라 경쟁력이 한층 강화될 것이란 게 대우건설 측의 설명이다. 대우건설은 오랜 텃밭인 나이지리아부터 알제리, 리비아 등 아프리카 등지에서 토목, 건축, 플랜트 ...

    한국경제 | 2021.05.14 14:33 | 안상미

  • thumbnail
    인도네시아서 코로나 확진 한국인, 또 에어앰뷸런스 귀국

    "살고 싶어요"…의료 열악 아시아·아프리카서 이송기 대절 잇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린 한국인이 인도네시아에서 또 에어앰뷸런스를 타고 귀국했다. 작년 3월 코로나 사태 발생 후 인도네시아에서 에어앰뷸런스를 타고 귀국한 사례는 5번째이며, 이 가운데 1명은 회복하지 못하고 숨졌다. 14일 재인도네시아 교민사회 등에 따르면 전날 자카르타 외곽 브카시의 병원에서 치료받던 한국 대기업 L사 직원 A(55)씨가 플라잉닥터스 에어앰뷸런스를 ...

    한국경제 | 2021.05.14 13: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