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2,5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매력적인 악역 변신' 황찬성,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 30일 첫 방송

    황찬성이 매력적인 악역으로 변신한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가 30일 첫 방송된다. 황찬성은 올해 1월 전역 후 약 3개월 만에 새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이하 안티팬)로 복귀하고 연기자로서 활약을 이어간다. `안티팬`은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K팝 역사를 새롭게 쓰고 있는 톱스타 `후준`(최태준 분)과 그의 안티팬으로 낙인찍힌 잡지사 기자 `이근영`(최수영 분)의 티격태격 로맨틱 코미디를 담은 작품이다. ...

    한국경제TV | 2021.04.30 13:10

  • thumbnail
    '빈센조' 옥택연 "촬영하는 매 순간 행복했다"

    ... 옥택연은 극 중 감정 변화가 많은 캐릭터를 유연하게 그려 내기 위해 촬영 직전까지 부단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옥택연은 베일에 싸인 진짜 빌런 장한석의 반전 매력을 표현하고자, 극 중반부 헤어 스타일의 변화를 주며 악역의 카리스마를 한층 끌어올렸다. 그는 장한석 특유의 광기를 시시각각 변하는 눈빛과 표정, 분위기로 긴장감 있게 그려내기 위해 끊임없이 제작진과 의견을 나누며 아낌없는 열정을 쏟아내고 있다. 이에 대해 옥택연은 "앞으로 2회 ...

    텐아시아 | 2021.04.29 10:08 | 박창기

  • thumbnail
    왕빛나, 쉴 틈 없는 2021 열일 행보

    ... 역으로 태자를 몰아내고 자신이 낳은 왕자를 왕위에 올리려고 하는 야심 있는 캐릭터를 소화했다. 왕빛나는 섬세한 눈빛과 긴장감 넘치는 표정 연기로 진정한 궁중암투를 그려내며 매회 긴장감을 유발했다. 그간 다수의 작품을 통해 '명품 악역', '악역의 품격' 등 호평을 받아온 만큼 자신의 진가를 다시 한 번 입증해냈다. 이렇듯 왕빛나는 작품 속에서 팔색조 매력을 보여주며 3040 세대들의 워너비로 등극했다. 세련된 스타일과 고혹적인 아우라가 깊은 인상을 남긴 ...

    한국경제TV | 2021.04.28 10:20

  • thumbnail
    인교진, tvN '갯마을 차차차' 캐스팅…신민아-김선호와 호흡

    ... 극중 이만정(김선영 분)과 유쾌한 로맨스는 물론 트로트까지 구성지게 소화하며 신스틸러 활약을 펼쳤다. 뿐만 아니라 KBS2 '백희가 돌아왔다'에서는 능글맞은 매력의 시골 상남자를, KBS2 '저글러스'에서는 허당미 넘치는 코믹 악역을, JTBC '나의 나라'에서는 디테일이 살아있는 캐릭터 해석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처럼 매 작품 맛깔나는 연기로 극을 풍성하게 만들어온 인교진이었기에 인교진의 개성 넘치는 연기와 '갯마을 차차차'의 장영국 캐릭터가 만나 ...

    한국경제TV | 2021.04.27 12:01

  • thumbnail
    “단 2회 만에 진가 입증” '언더커버' 만의 차별화된 입덕 포인트는?

    ... 커뮤니티 등을 통해 “방송 보는 내내 손에 땀을 쥐고 봄”, “이석규와 아버지 이야기가 너무 슬펐다. 그 인생도 참 기구한 듯”, “한정현 캐릭터야말로 진짜 입체적이다”, “연수가 모든 것을 알고 느낄 배신감은 어떻게 설명함”, “악역 캐릭터들 진짜 센 듯”, “부제가 한정현, 최연수 살아남기인가”, “이렇게 시간 순삭 드라마 너무 오랜만이다”, “일주일을 또 어떻게 기다려” 등의 감상평을 남겼다. 한편, '언더커버'는 3회는 오는 30일 밤 11시 JTBC에서 ...

    한국경제TV | 2021.04.26 15:40

  • thumbnail
    '마우스' 이승기, 프레데터였다…소름돋는 순간 '셋'

    ... 바라보며 "천천히 죽여주겠다"고 혼잣말을 읊조리는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쿵쾅이게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이승기는 텅 빈 눈빛으로 섬뜩한 이야기를 아무렇지 않게 내뱉고, 씨익 비소를 날리는 등 전에 없던 이승기표 악역을 탄생시키며, 또 한 번 연기 지평을 넓혔다는 극찬을 얻었다. ▼ 세상의 눈을 속인 프레데터, 이렇게 탄생했다 공감력, 측은지심과 같은 감정이 결여된 프레데터 정바름이 세상의 눈을 속이고 착한 순경 정바름으로 살아갈 수 있던 ...

    텐아시아 | 2021.04.26 14:08 | 신소원

  • thumbnail
    [93회 아카데미] 윤여정이 언급한 #브래드 피트 #글렌 클로즈 #故김기영

    ... 사실 경쟁이란 있을 수 없다. 우리 모두 승리한 거나 다름없다. 저는 단지 운이 좀 더 좋아서 이 자리에 서있는 것 같다"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글렌 클로즈는 1947년생으로, 윤여정과 나이가 같다. 할리우드 대표 악역 배우로도 유명하다. 그동안 아카데미 시상식에 7번이나 노미네이트 됐는데도, 단 한 번도 오스카 트로피를 들어올리지 못했다. 이번 시상식에서도 '힐빌리의 노래'로 후보가 됐지만, 아시아의 다크호스 윤여정에게 트로피를 ...

    텐아시아 | 2021.04.26 14:03 | 노규민

  • thumbnail
    '모범택시' 김재영, '공포 유발 갑질캐'로 첫 등장부터 '눈도장 쾅'

    ... 박양진의 수하로서 계속해서 갑질 횡포에 가담했고 극의 말미, 마주 오는 모범택시를 피하려다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를 당하며 행방이 묘연해져 그가 어디로 사라진 건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렇듯 김재영은 분노를 불러일으키는 리얼한 악역 연기에 개성 넘치는 비주얼로 '모범택시' 첫 등장부터 존재감을 발휘했다. 특히 김재영은 회장 박양진 앞에서는 충실한 부하 캐릭터임을 느낄 수 있도록 익살스러움을 살린 디테일한 표정 연기를, 피해자와 말단 직원 앞에서는 거친 언행과 ...

    한국경제TV | 2021.04.26 13:40

  • thumbnail
    '할머니 같지 않은 할머니'…윤여정의 전형성 벗어난 연기 인생

    ... 윤여정은 주인집 남자를 유혹하는 가정부, 첩으로 들어간 집에서 극에 달한 히스테리를 부리는 역으로 당시 20대 여배우들과는 다른 행보를 걸었다. 드라마 '장희빈'(1971∼1972)에서도 악녀 연기로 크게 주목받았다. 그의 악역 연기에 몰입한 시청자들의 미움을 받아 CF 모델에서 하차한 웃지 못할 해프닝이 벌어지기도 했다. 그렇게 그는 시작부터 '욕망에 충실한 여성' 캐릭터로 각인됐다. 결혼과 도미, 이혼 등으로 공백기를 겪은 후 스크린으로 돌아온 그가 쌓아온 ...

    한국경제 | 2021.04.26 11:31 | YONHAP

  • thumbnail
    '마우스' 이승기, 오금 찌릿하게 만든 프레데터→정바름 돌변의 순간

    ... 죽여주겠다”고 혼잣말을 읊조리는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쿵쾅이게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이승기는 텅 빈 눈빛으로 섬뜩한 이야기를 아무렇지 않게 내뱉고, 씨익 비소를 날리는 등 전에 없던 ‘이승기표 악역’을 탄생시키며, 또 한 번 연기 지평을 넓혔다는 극찬을 얻었다. ■ 프레데터→정바름 돌변의 순간 #3. 세상의 눈을 속인 프레데터, 이렇게 탄생했다! 공감력, 측은지심과 같은 감정이 결여된 프레데터 정바름이 세상의 눈을 ...

    스타엔 | 2021.04.26 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