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9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제재는 그대로"…바이든, 대북제재 행정명령 취임 후 첫 연장

    ... 토대로 한 단계적 접근을 시사하면서도 북한을 협상 테이블에 데려오기 위한 제재 완화 등의 유인책은 제시하지 않겠다는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 대표는 한국시간으로 21일 서울에서 열린 한미일 북핵수석대표 협의 모두발언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제재를 계속 이행할 것이라며 유엔 회원국, 특히 안보리 이사국의 이행도 공개 촉구, 중국과 러시아를 겨냥한 것이라는 해석을 낳았다. 트럼프 전 행정부의 경우 지난해에는 1년 연장 발표를 6월 17일에 했고 2019년에는 ...

    한국경제 | 2021.06.22 06:19 | YONHAP

  • [뉴욕유가] 이란 핵협상 교착 가능성에 2.8%↑

    ... 4월 초부터 오스트리아 수도 빈에서 러시아, 중국, 프랑스, 영국, 독일 측과 만나 핵 합의 복원에 대한 협상을 시작했으며 미국과는 비공식적으로 상호 의견을 교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란 핵 합의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및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2018년 합의 탈퇴를 선언하고 ...

    한국경제 | 2021.06.22 03:41 | YONHAP

  • thumbnail
    라이시 이란 대통령당선인 "미국 못믿어…바이든 만날 생각없다"(종합)

    ... 러시아, 중국, 프랑스, 영국, 독일 측과 만나 핵합의 복원에 대한 협상을 시작했다. 이란은 미국과 대화하지 않겠다고 주장했지만, 회담 과정에서 양국은 간접적으로 상호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란 핵합의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및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2018년 합의 탈퇴를 선언하고 ...

    한국경제 | 2021.06.22 01:22 | YONHAP

  • thumbnail
    라이시 이란 대통령당선인 "바이든 만날 생각없다…제재 풀어야"

    ... 러시아, 중국, 프랑스, 영국, 독일 측과 만나 핵합의 복원에 대한 협상을 시작했다. 이란은 미국과 대화하지 않겠다고 주장했지만, 회담 과정에서 양국은 간접적으로 상호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란 핵합의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및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2018년 합의 탈퇴를 선언하고 ...

    한국경제 | 2021.06.21 20:40 | YONHAP

  • thumbnail
    이란 "핵협상 명확한 초안 나와…남은 건 정치적 결단뿐"

    ... '핵 프로그램'과 '제재 해제' 두 개의 실무 그룹을 구성하고 이란과 서방 국가 간 이견을 조율해 왔다. 참가국 대표단들은 전날 회의를 일시 중단하고 최종 조율을 위해 본국으로 돌아갔다. 이란 핵합의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및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2018년 합의 탈퇴를 선언하고 ...

    한국경제 | 2021.06.21 20:01 | YONHAP

  • thumbnail
    美·北, 대화 주도권 놓고 기싸움…성 김 "美도 대화·대결 모두 준비돼 있다"

    ... 이날 한·미 양자 협의에 이어 열린 한·미·일 3자 협의에서 “북한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계속 이행할 것”이라며 “모든 유엔 회원국, 특히 유엔 안보리 이사국들이 국제사회에 대한 북한의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똑같이 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안보리 상임이사국 중 대북 제재의 ‘구멍’이라는 의심을 받아온 중국을 겨냥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바이든 행정부 ...

    한국경제 | 2021.06.21 17:35 | 송영찬

  • thumbnail
    제2경춘국도 도심 접근성 미비…춘천시 "추가반영 추진"

    ... 중인 제2경춘국도 노선과 관련, 도심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에 대해 대책을 밝혔다. 최근 춘천시와 경기 남양주 간을 연결하는 제2경춘국도가 노선 확정에 따라 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하지만 정작 시종착 지점인 춘천 서면 안보리 일대에서 약 20km 떨어진 도심(춘천시청 기준)까지 기존 46번 경춘국도를 이용해야 해 개통 효과가 반감된다는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또 기존 경춘국도와 연결되는 교차점 인터체인지 형식도 미비하다는 지적이다. 이에 대해 이재수 ...

    한국경제 | 2021.06.21 17:30 | YONHAP

  • thumbnail
    성 김 "조건 없는 만남에 北호응 기대…제재는 계속 이행"(종합2보)

    ... 위한 구체적인 유인책을 언급하지 않았고, 대북제재의 철저한 이행을 강조했다. 그는 한미일 협의에서 "우리는 북한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계속 이행할 것"이라며 "모든 유엔 회원국들, 특히 유엔 안보리 이사국들도 북한의 국제사회에 가하는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그렇게 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안보리 이사국'은 상임이사국인 중국과 러시아를 겨냥한 것으로 여겨진다. 한국은 북미대화 재개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노규덕 본부장은 ...

    한국경제 | 2021.06.21 17:13 | YONHAP

  • thumbnail
    日 "한미일 협의서 北납치 문제 협력 요청해 지지받아"

    ...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미국의 성 김 대북특별대표, 일본의 후나코시 다케히로(船越健裕)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참석했다. 외무성은 한미일 대북 협의에서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실현을 위해 계속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결의의 완전한 이행의 중요성도 확인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후나코시 국장은 김 특별대표와 노 본부장에게 납치 문제에 대한 계속적인 이해와 협력을 요청했고, 지지를 받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1 17:06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발언 정면 겨냥한 美…"우리도 대화·대결에 모두 준비"

    ... 이날 한·미 양자 협의에 이어 열린 한·미·일 3자 협의에서 “북한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계속 이행할 것”이라며 “모든 유엔 회원국, 특히 유엔 안보리 이사국들이 국제사회에 대한 북한의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똑같이 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안보리 상임이사국 중 대북 제재의 ‘구멍’이라는 의심을 받아온 중국을 겨냥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바이든 ...

    한국경제 | 2021.06.21 16:45 | 송영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