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3,0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엔 인권수장 "미얀마 군부 압박해야"…중국 "제재 부적절"

    ... 암운이 드리워지고 있다. 7일 AFP통신 등에 따르면 바첼레트 유엔 인권최고대표는 전날 제네바에서 열린 유엔인권이사회에서 "미얀마의 내전 위험이 점점 커지고 있고, 동남아 지역 불안정을 가져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얀마 군부가 ... 20만명이 군경의 공격 때문에 집을 떠날 수밖에 없었다. 최소 5천200명이 체포됐다"고 덧붙였다. 그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미얀마의 민주주의 복원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치명적인 무기가 미얀마로 유입되는 것을 막기 위해 더 많은 ...

    한국경제 | 2021.07.07 10:15 | YONHAP

  • thumbnail
    중국 '북핵 역할론' 강화하나…6자회담 당사국 연쇄 접촉

    ... 이뤘다. 중러 정상은 2017년 7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쌍궤병진과 '쌍중단'중(雙中斷·북한 핵·미사일 도발과 한미 연합군사훈련 중단), 단계적인 접근을 기초로 한 북핵 해법에 뜻을 모은 바 있다. 이를 토대로 양국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대북 제재 완화를 촉구하고 6자회담 재개를 제안하는 결의안 초안을 제출하기도 했다. 류샤오밍 대표는 지난달 23일에는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통화한데 이어 30일에는 장하성 중국 주재 한국 대사와 만나 ...

    한국경제 | 2021.07.07 09:58 | YONHAP

  • thumbnail
    미 국무부, 적성국 제재정책 재검토 속 "대북제재 계속 이행"

    ... 개편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 WSJ은 정책 재검토가 거의 완료돼 여름이 끝날 때쯤 새 정책이 나올 전망이라고도 전했다. 이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에서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대량살상무기 담당 선임국장을 지낸 앤서니 루지에로는 RFA와 인터뷰에서 "새 행정부 출범 후 제재 정책을 검토하는 일상적인 과정"이라면서 "대부분의 대북제재는 수많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통해 이뤄진 다자적인 것"이라고 선을 그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07 07:29 | YONHAP

  • thumbnail
    미, 이란 농축 금속우라늄 생산에 "벼랑끝 전술 중단해야"

    ... 밝혔다. 금속 우라늄은 우라늄을 금속 막대 형태로 만든 것으로, 잠재적으로 핵무기에 사용될 수 있는 물질이다. 국제사회는 이란의 금속 우라늄 생산이나 관련 연구가 핵합의 위반이라고 지적해왔다. 핵합의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및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이다. 이란은 이 합의에 따라 15년 동안 핵폭탄 연료로 사용될 수 있는 금속 우라늄 ...

    한국경제 | 2021.07.07 07:07 | YONHAP

  • thumbnail
    에티오피아 나일강 메가댐 담수 재개…이집트·수단 반발

    ... 등 외신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집트와 수단은 에티오피아가 전날 논란의 대상인 그랜드 에티오피아 르네상스 댐(GERD)에 제2단계로 물을 채우는 작업을 시작한다는 일방적 통지를 해왔다고 밝혔다. 이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가 오는 8일로 예정된 가운데 이들 국가 간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이집트는 에티오피아의 일방적 재담수가 "국제 하천 공동 유역에 관한 프로젝트를 규제하는 국제법 및 규범에 대한 위반"이라고 주장했다. 에티오피아는 청나일강에 ...

    한국경제 | 2021.07.06 19:33 | YONHAP

  • thumbnail
    이란 "새 정부 출범해도 '제재 해제 후 핵합의 복원' 불변"

    ... 참가국 공동위원회는 '핵 프로그램'과 '제재 해제' 두 개의 실무 그룹을 구성하고 이견을 조율해 왔다. 참가국 대표단들은 전날 회의를 일시 중단하고 최종 조율을 위해 본국으로 돌아갔다. 이란 핵합의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및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러나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2018년 합의 탈퇴를 선언하고 ...

    한국경제 | 2021.07.06 16:51 | YONHAP

  • thumbnail
    "中 자국모델 강요" vs "사례 대보라"…베이징서 P5 설전

    중국 세계평화포럼서 미·영·프-중·러 나뉜 채 격한 비방전 홍콩매체 "수백 청중 앞에서 '중국의 영향력 확대' 놓고 설전" 미국, 영국, 프랑스, 중국, 러시아 등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대 상임이사국(P5) 대사와 전직 관료, 학자 등이 중국 수도 베이징에서 중국의 대외 정책을 놓고 격한 설전을 벌였다. 이들이 정면으로 충돌한 주제는 '중국의 영향력 확대'였다. 6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지난 4일 베이징 칭화대에서 ...

    한국경제 | 2021.07.06 11:15 | YONHAP

  • thumbnail
    시진핑, 메르켈·마크롱과 화상회담…"유럽과 협력 확대 희망"(종합)

    ... 엘리제궁 관계자는 덧붙였다. 3국 정상은 이와 함께 이란핵합의(JCPOA·포괄적공동행동계획) 복원 협상 참가국들에 핵합의 복원의 기회를 잡아야 한다고 한목소리를 냈다고 관계자는 소개했다. JCPOA는 2015년 이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과 독일 등 6개국과 맺은 것으로, 이란 핵 활동을 제한하는 대신 대이란 제재를 해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슈테펜 자이베르트 독일 정부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메르켈 총리와 ...

    한국경제 | 2021.07.06 03:34 | YONHAP

  • thumbnail
    中매체 "중러, 서방과 전면 대치시 상호의존으로 고립탈피"

    ... 만남이 양국관계를 재설정하고 중러관계를 갈라놓을 수 있다고 기대하는 것은 너무 순진한 생각"이라며 "지난 30년 동안 러시아와 미국의 관계는 비극의 연속이었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글로벌타임스에 중국과 러시아는 핵보유국이자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세계평화와 질서를 유지할 책임이 있다고 강조했다. 동시에 서방의 압박을 받는 면에서 '동병상련'이기에 양국관계를 중시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신문은 전문가들을 인용해 "중국과 러시아가 서방과 전면적인 대치 상태에 놓일 ...

    한국경제 | 2021.07.05 11:04 | YONHAP

  • thumbnail
    노르웨이 통신사 철수하면 미얀마 군부지지 중·러 통신사 진입?

    ... "아마도 군사정권은 자신들을 지지해 온 그 독재국가들에 텔레노르를 선물로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 점이 다소 걱정된다"고 덧붙였다. 중국과 러시아는 대다수 국가들과 달리 쿠데타를 미얀마의 내정 문제라고 주장하면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차원의 군부 제재를 반대해 왔다. 중국은 쿠데타 이후 일관되게 미얀마 군부 비판과는 거리를 둬 온 군부의 '뒷배'로 불리고 있고, 러시아는 최근 자국을 방문한 쿠데타 수장 민 아웅 흘라잉 최고사령관과 군사 협력 강화를 다짐했다. ...

    한국경제 | 2021.07.03 11: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