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지막 홀 통한의 보기…안선주 아쉬운 준우승

    안선주(사진)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후지쓰레이디스(총상금 8000만엔)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시즌 5승, 통산 28승 달성은 다음으로 미뤘지만 시즌 상금왕 발판은 견고하게 다졌다. 안선주는 14일 일본 지바현 도큐700CC(파72·6675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버디 2개, 보기 1개로 1언더파 71타를 쳤다. 최종합계 7언더파를 적어낸 안선주는 8언더파를 기록한 나리타 미스즈에 1타 차로 밀려 2위에 ...

    한국경제 | 2018.10.14 18:14 | 이관우

  • thumbnail
    신지애 뒤집기냐…안선주 굳히기냐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상금퀸 경쟁에 불이 붙었다. JLPGA 통산 27승의 ‘베테랑’ 안선주와 한·미·일 3국투어 상금왕을 노리는 ‘파이널 퀸’ 신지애의 격돌이다. 안선주(사진 오른쪽)가 먼저 기선을 잡았다. 안선주는 12일 일본 치바현 도큐세븐 헌드레드 골프클럽(파72·6675야드)에서 열린 JLPGA투어 후지쯔레이디스(총상금 8000만엔) 1라운드를 4언더파 ...

    한국경제 | 2018.10.12 18:41 | 이관우

  • thumbnail
    신지애 "日 상금왕 오르면 LPGA 다시 가야죠"

    ... 올랐다. 그는 KLPGA투어에서 20승, LPGA투어에서 11승을 거뒀다. 올 시즌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도 상금왕을 바라보고 있다. 8일 기준 신지애는 JLPGA투어 상금랭킹 2위(1억2566만엔)다. 1위 안선주(31·1억2595만엔)와 불과 30여만엔 차이다. 그가 상금왕이 되면 세계 여자 골프 선수 최초로 3대 투어로 꼽히는 한국과 미국, 일본에서 모두 상금왕을 경험한 선수가 된다. 지난 7일 막을 내린 KLPGA투어 하이트진로 ...

    한국경제 | 2018.10.08 17:31 | 조희찬

  • thumbnail
    안선주, JLPGA 투어 던롭레이디스오픈 준우승… 상금 1위 도약

    안선주(31)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시즌 상금 1위에 올랐다. 안선주는 23일 일본 미야기현 리후 골프클럽(파72·6천534야드)에서 열린 JLPGA 투어 제46회 미야기TV컵 던롭 레이디스오픈(총상금 7천만엔)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를 쳤다. 최종합계 8언더파 208타를 기록한 안선주는 사이키 미키(일본)와 함께 공동 2위로 대회를 마쳤다. 공동 2위 상금 553만엔을 받은 안선주는 시즌 상금 ...

    한국경제 | 2018.09.23 20:41 | YONHAP

  • JLPGA '스마일 캔디' 이보미 언제 볕들까

    ... 1260만엔) 1라운드를 이븐파 72타로 마쳤다. 공동 24위. 버디 2개를 잡았지만 보기도 2개를 내줬다. 4언더파 선두 오에 카오리(일본)와는 4타차다. 한국 선수 중에는 김하늘(30)이 3언더파 공동 6위로 순위가 가장 높다. 안선주(31)도 2언더파 공동 8위에 올라 선두경쟁 기회를 열어놨다. 이보미는 지난해 8월 캣레이디스골프토너먼트에서 통산 21승째(시즌 1승)를 올린 이후 37개 대회를 거치는 동안 승수를 추가하지 못했다. 대신 커트 탈락 8회, 기권 ...

    한국경제 | 2018.09.21 18:28 | 이관우

  • thumbnail
    신지애, 日 메이저 대회 2연승… 상금왕 보인다

    ... 도야마현 이미즈시의 고스기CC(파72·6605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를 묶어 4언더파 68타를 적어냈다. 최종 합계 16언더파 272타를 친 그는 공동 2위인 정재은(29)과 안선주(31)를 9타 차로 따돌리고 지난 5월 살롱파스컵에 이어 올 시즌 메이저대회 2연승을 거뒀다. JLPGA투어에서 메이저대회 2연승을 차지한 건 신지애가 9번째다. 그가 적어낸 16언더파 272타는 대회 최소타 신기록이다. 이전 ...

    한국경제 | 2018.09.09 18:22 | 조희찬

  • thumbnail
    신지애, 일본여자골프 메이저 대회 JLPGA 챔피언십 '우승'

    ... 3억6000만원)을 받은 신지애는 시즌 상금왕도 노릴 수 있게 됐다. 그는 시즌 상금 1억2451만4951엔으로 상금 선두로 올라섰다. 일본에서도 상금왕이 될 경우 사상 최초로 한국 미국 일본 상금왕을 석권하는 선수가 된다. 정재은과 안선주는 최종합계 7언더파로 공동 2위에 올랐다. 올해 JLPGA 투어 27개 대회에서 한국 선수들은 11승을 합작했다. 안선주 4승, 신지애가 3승을 거뒀으며 황아름(31)이 2승, 이민영(26)과 배희경(26)은 한 차례씩 우승했다. ...

    한국경제 | 2018.09.09 16:33

  • thumbnail
    신지애, 일본여자골프 메이저 대회 LPGA 챔피언십 우승

    ... 컨트리클럽(파72·6천605야드)에서 열린 제51회 코니카 미놀타컵 LPGA 챔피언십(총상금 2억엔)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합계 16언더파 272타를 기록한 신지애는 공동 2위 안선주(31)와 정재은(29)을 9타 차로 여유 있기 따돌렸다. 2일 끝난 JLPGA 투어 골프5 레이디스 토너먼트(총상금 6천만엔)에서도 우승한 신지애는 이번 주 메이저 대회까지 제패하며 시즌 3승째를 거뒀다. 신지애는 5월 역시 메이저 ...

    한국경제 | 2018.09.09 16:26 | YONHAP

  • 신지애 JLPGA 투어 시즌 2승 개인 통산 52승 달성… 한국 선수 일본서 시즌 10승째

    ...o; 고이 사쿠라(20)와 2차전까지 가는 연장전 접전 끝에 사쿠라를 밀어내고 우승컵을 차지했다. 시즌 2승이자 개인통산 52승째다. 우승 상금은 1080만엔(약 1억1000만원). 신지애의 시즌 상금 순위는 스즈키 아이(24),안선주(31)에 이어 3위로 올라섰다. 신지애는 1타 차 단독 선두로 최종일 3라운드를 시작했다. 하지만 10번홀까지 버디 2개와 보기 2개를 번갈아 적어내며 타수를 줄이지 못했다. 그러는 사이 고이가 4타를 덜어내 단독 선두로 경기를 ...

    한국경제 | 2018.09.02 18:36 | 이관우

  • thumbnail
    안선주, 日투어 통산 27승

    안선주(30·사진)가 일본 투어 개인 통산 27승을 수확했다. 지난달 자신이 새로 쓴 한국 선수 일본 투어 통산 최다승을 다시 경신했다. 안선주는 26일 일본 홋카이도의 오타루 컨트리클럽(파72·6628야드)에서 열린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니토리레이디스골프토너먼트 4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3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최종합계 7언더파 281타를 기록한 안선주는 2위 와타나베 아야카를 3타 차로 제치고 ...

    한국경제 | 2018.08.26 17:45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