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1-290 / 8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선주, 세계여자골프랭킹 22위로 상승

    일본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토토 재팬 클래식에서 우승한 안선주(28)가 세계여자랭킹을 22위로 끌어올렸다. 안선주는 10일 발표된 랭킹에서 3.67점을 받아 지난주보다 7계단 상승했다. 안선주는 지난 8일 끝난 대회에서 연장전 끝에 우승, LPGA 투어 첫 우승이자 일본 무대 20승을 달성했다. 세계랭킹 1위는 리디아 고(18)가 지켰고, 박인비(27·KB금융그룹), 스테이시 루이스(미국), 렉시 톰프슨(미국), ...

    연합뉴스 | 2015.11.10 06:43

  • thumbnail
    안선주, LPGA 첫 승…연장서 웃었다

    안선주(28·사진)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연장 접전 끝에 감격의 첫 승을 따냈다. 안선주는 8일 일본 미에현 시마시의 긴테쓰가시고지마CC(파72·6506야드)에서 LPGA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가 공동주최한 토토재팬클래식 마지막날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뽑아내 5타를 줄였다. 최종합계 16언더파를 친 안선주는 동타를 친 앤절라 스탠퍼드(미국), 이지희(36)와 18번홀에서 연장전에 ...

    한국경제 | 2015.11.08 18:38 | 이관우

  • thumbnail
    안선주, 연장전 끝에 LPGA 토토 재팬 클래식 우승

    이지희·스탠퍼드 연장전서 제압…신지은 4위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안선주(28)가 일본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연장전 끝에 정상에 올랐다. 안선주는 8일 일본 미에현 시마시의 긴테쓰 가시고지마 컨트리클럽(파72·6천506야드)에서 열린 토토 재팬 클래식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5타를 줄여 합계 16언더파 200타로 앤절라 스탠퍼드(미국), 이지희(36)와 동타를 ...

    연합뉴스 | 2015.11.08 15:31

  • 안선주, LPGA 연장전 끝에 우승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안선주(28)가 일본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연장전 끝에 우승을 거뒀다. 안선주는 8일 일본 미에현 시마시의 긴테쓰 가시고지마 컨트리클럽(파72·6506야드)에서 열린 토토 재팬 클래식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5타를 줄여 합계 16언더파 200타로 앤절라 스탠퍼드(미국), 이지희(36)와 동타를 이뤄 연장전에 들어갔다. 안선주는 18번홀(파4)에서 치러진 연장전에서 ...

    한국경제 | 2015.11.08 15:23

  • <속보> 안선주, LPGA 토토 재팬 클래식서 연장 끝에 우승

    안선주, LPGA 토토 재팬 클래식서 연장 끝에 우승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11.08 15:17

  • thumbnail
    HK 여행작가 아카데미에서는 여행작가 아카데미 심화반 모집

    ... 일정: 1월 개강 예정, 총 10주과정 이며, 매주 (월)요일 저녁 7~9시이다. 모집 인원은 30명 (인원 미달시 폐강) 장소는 신촌역 7번 출구 르호봇 비즈니스 센터. 수강료는 60만원(일반인)- HK 여행작가아카데미 수강생 등록 시 50만원이다. 문의는 네이버 HK 여행작가 아카데미 카페 http://cafe.naver.com/hktouracademy HK 여행작가아카데미 02)556-5911 사무국장 안선주/ 010-9476-5911

    한국경제 | 2015.11.04 08:00

  • 이지희, 일본여자골프 마스터스 레이디스 우승

    ...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기록, 최종합계 9언더파 279타로 우승했다. 우승 상금은 2천520만엔(약 2억3천만원)이다. 3월 요코하마 타이어 PRGR 레이디스에서 우승한 이지희는 시즌 2승, 투어 통산 19승째를 기록했다. 안선주(28)가 1타 차 2위에 올랐고 이보미(27)는 3타 차 3위를 차지하는 등 한국 선수들이 1,2,3위를 휩쓸었다. 올해 한국 선수들은 JLPGA 투어 32개 대회에서 13승을 합작했다. 이보미가 혼자 5승을 거뒀고 이지희와 신지애, ...

    연합뉴스 | 2015.10.25 15:39

  • 이지희, JLPGA투어 마스터스GC 레이디스 우승 … 안선주 이보미 2,3위

    ...43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기록, 최종합계 9언더파 279타로 우승했다. 우승 상금은 2520만엔(약 2억3000만 원)이다. 3월 요코하마 타이어 PRGR 레이디스에서 우승한 이지희는 시즌 2승, 투어 통산 19승째를 기록했다. 안선주(28)가 1타 차 2위에 올랐다. 이보미(27)는 3타 차 3위를 차지하는 등 한국 선수들이 1,2,3위를 휩쓸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10.25 15:39

  • thumbnail
    '시즌 5승' 이보미, JLPGA 최다상금 신기록

    ... 달렸다. 특히 올 시즌 상금 1억7954만엔으로 JLPGA 투어 역대 신기록을 경신했다. 종전 기록은 2009년 요코미네 사쿠라의 1억7501만엔이었다. 사실상 상금왕을 예약했다. 이보미가 상금 랭킹 1위를 끝까지 유지하면 안선주(건국대 골프지도전공) 3회, 전미정 1회에 이어 한국 선수로 통산 5번째 상금왕에 오른다. 여자 골프 최초로 한·일 투어 상금왕이 되는 기록도 세운다. 건국대는 “골프부 선수들이 올 시즌 12승을 합작했다. 이보미의 JLPGA ...

    한국경제 | 2015.10.14 15:31 | 김봉구

  • thumbnail
    '일본 최고 메이저' 사냥 나선 K골프 별들

    ... 김효주(20·롯데), 10위 전인지(21·하이트진로)가 출전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미 JLPGA투어를 휩쓸고 있는 상금왕 이보미(27·코카콜라재팬)를 비롯해 신지애(27·스리본드) 안선주(28·요넥스)까지 출사표를 던졌다. ○줄줄이 우승 후보…‘K파티’ 예고 1968년 시작돼 올해로 48회째인 일본여자오픈은 내셔널 타이틀(국가를 대표하는 대회)이 걸린 메이저대회다. ...

    한국경제 | 2015.09.30 18:48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