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시아 크림 장악 '굳히기'…서방 외교 압박은 계속

    ... 안전보장이사회를 소집해 서방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를 소집해 우크라이나 사태를 논의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이미 1만6천명의 러시아군이 크림반도에 파병됐다는 우크라이나 유엔 대표부의 편지가 회람됐다. 러시아는 자국으로 도피한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이 질서유지를 위해 러시아군을 요청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비탈리 추르킨 유엔주재 러시아 대사는 "우크라이나가 내전으로 치닫고 있고 특히 크림반도에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과 권리가 위협받고 있다"며 "평화와 법질서, 정통성과 안정성을 ...

    연합뉴스 | 2014.03.04 09:50

  • [우크라사태] 러시아 "자국민 보호위해 파병…군사행동 계획없어"

    "러시아 망명 야누코비치 우크라 대통령도 파병 요청"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크림반도에 군 병력을 보낸 것은 자국민 보호 차원에서 이뤄진 정당한 행동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러시아로 망명중인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도 파병을 요청했다고 러시아는 주장했다. 비탈리 추르킨 유엔 주재 러시아 대사는 3일(현지시간) 오후 열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에서 "러시아의 파병은 러시아어를 사용하는 자국민에 대한 정당한 방위 차원"이라고 ...

    연합뉴스 | 2014.03.04 09:07

  • [우크라 사태] 러' 천연가스로 유럽·우크라 경고

    ... "현재 우크라이나가 러시아에 물어야 할 가스대금 체불액이 15억 4천만 달러가 넘는다"면서 "이런 채무 수준에선 가스 공급가 할인 혜택을 유지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은 지난해 12월 모스크바를 방문한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천연가스 공급가를 30% 이상 인하(1천㎥당 400달러에서 268달러로 인하)하고 우크라 국채를 매입하는 방식으로 150억 달러의 차관을 제공하겠다고 약속했다. 유럽연합(EU)과의 통합 과정을 보류한 ...

    연합뉴스 | 2014.03.03 21:57

  • [우크라사태] "흑해교역로 끊길라"…유럽 물가 불안감

    ... 전통적인 농작물 수출국으로서 옥수수와 밀 등 곡물 수출은 지금도 국가 경제에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곡물 수출은 전체 수출의 24%, 국내총생산(GDP)의 5%에 달했다. 수출 차질은 아직 본격화하진 않았지만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 실각 이후 우크라이나산 옥수수 가격이 2월 첫주보다 t당 7 달러나 상승하면서 유럽 수입국에서는 불안감이 퍼지고 있다. 사태 악화로 러시아산 천연가스 공급마저 차질을 빚으면 가스와 전기요금 대란이 벌어질 수 있다는 가능성도 ...

    연합뉴스 | 2014.03.03 21:56

  • thumbnail
    [Global Issue] 소용돌이에 빠진 우크라이나…유고연방 전철 밟나

    ... 시위로 우크라이나 경제가 붕괴하는 것은 물론 내전 끝에 여덟 개 나라로 쪼개진 유고슬라비아연방의 전철을 밟는 게 아니냐는 우려마저 나오고 있다. 우크라이나 야당이 주도하는 최고의회(라다)는 지난달 22일(현지시간)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의 권한을 박탈하고 오는 5월25일 조기 대선을 치르기로 결정했다. 의회는 또 23일 긴급회의를 열어 하루 전 의장에 새로 선출된 알렉산드르 투르치노프에게 대통령 권한을 이전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투르치노프 대통령 권한대행은 ...

    생글생글 | 2014.03.03 15:52

  • 유엔 안보리 '우크라 사태' 긴급회의

    ... 비탈리 추르킨은 국제사회가 우크라이나 내 과격 세력(기존 야권 세력)에 영향력을 행사해 이들이 법의 테두리 안으로 돌아오도록 해 줄 것을 요청했다. 그는 "우크라이나 상황을 헌법의 틀 안으로 끌어들여야 하며 지난달 21일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과 야권이 서명한) 정국 타개 협정으로 복귀해 (기존 여야 정치 세력이 다 함께 참여하는) 거국 내각을 구성해야 하며 당사자들이 반대파와 '힘의 언어'로 대화하는 것을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또 키예프의 '과격 세력'을 ...

    연합뉴스 | 2014.03.02 22:14

  • 푸틴 러시아 대통령, 우크라이나 군사 개입 진짜 나서나

    ... 동남부 크림반도로 대규모 병력을 이동시킨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내 군사력 사용에 관한 상원 승인까지 받으면서 크림에서의 군사충돌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우크라이나에서 친러시아 성향의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이 실각하고 친서방 성향의 기존 야권이 권력을 장악한 뒤에도 한동안 의외의 침묵을 지키던 푸틴 대통령이 드디어 러시아의 영향권 이탈을 꿈꾸는 우크라이나에 대한 응징에 나선 것이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달 26일 전격적으로 우크라이나와 ...

    한국경제 | 2014.03.02 08:37 | 최인한

  • 러, 우크라 경찰 특수부대원들에 자국 여권 발급 밝혀

    ... 경찰 특수부대로 약 4천명 정도의 부대원을 거느려왔다. 한국의 경찰특공대와 유사한 조직이다. 명칭은 독수리 중에서도 가장 몸집이 크고 사납기로 유명한 '검독수리'(Golden Eagle)를 뜻하는 러시아어에서 따왔다. 지난해 말부터 불거진 야권의 빅토르 야누코비치 정권 반대 시위 과정에서 시위대 진압의 선봉에 서면서 시위대와 시민들로부터 큰 원성을 사 해체 여론이 고조돼 왔다.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rhew@yna.co.kr

    연합뉴스 | 2014.03.01 21:41

  • 러시아, 우크라이나에 가스공급가 할인혜택 중단 경고

    ... 수입하는 천연가스에 대해 1천㎥당 평균 400달러의 대금을 지불했다. 그러다 우크라이나 측의 끈질긴 요구로 지난해 말 양국 간에 가스공급가 할인 합의가 이뤄졌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은 지난해 12월 모스크바를 방문한 빅토르 야누코비치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천연가스 공급가를 30% 이상 인하(1천㎥당 400달러에서 268달러로 인하)하고 우크라이나 국채를 매입하는 방식으로 150억 달러의 차관을 제공하겠다고 약속했다. 유럽연합(EU)과의 통합 과정을 보류한 우크라이나를 ...

    연합뉴스 | 2014.03.01 20:43

  • 우크라 "러시아군 크림반도로 대거 이동"…전운 고조

    ... 자치공화국의 친러시아계 무장세력은 공화국 정부 청사와 의회 건물을 장악한 데 이어 심페로폴의 공항도 한때 점거했다. 심페로폴에 이웃한 세바스토폴 공항에도 친러 무장병력이 배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실각 후 러시아로 도피한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전날 러시아 남부도시에서 한 기자회견에서 권력을 되찾기 위해 러시아에 군사 지원을 요청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야누코비치 대통령은 "우크라이나에서 어떤 군사행동도 허용돼선 안 된다"며 "우크라이나는 단일한 통합국가로 ...

    연합뉴스 | 2014.03.01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