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1-288 / 2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우크라이나 언론 탄압 항의 1만명 시위

    ... 지지하는 한 학생단체 본부에서 폭약이 발견돼 뇌관을제거했다고 발표했다. 유슈첸코 지지자인 타라스 스테츠키 의원은 경찰의 발표는 학생들의 시위를 저지하기 위한 속임수라고 반박했다. 유슈첸코 전총리와 쿠츠마 대통령이 미는 빅토르 야누코비치 현 총리간의 지지도가 현재 막상막하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정부는 독립 언론과 야당에 대한 탄압을 가중해 많은 시민들로부터 비난을 사고 있다. 우크라이나에서는 최근 미국이 지원하는 라디오방송 '라디오 리버티'의 한 계열사가 갑자기 전파 ...

    연합뉴스 | 2004.10.17 00:00

  • 러시아 언론, 美대선에 가장 주목

    ... 그루지야 총선 역시 3위를 차지하는 등 러시아는 그루지야와의 불편한 관계에도 불구하고 언론의 높은 주목을 끌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4위는 오는 31일로 예정된 우크라이나 대선. 러시아 언론들은 대선후보인 빅토르 야누코비치 총리와 전 총리이자 야당 당수인 빅토르 유쉬첸코 중에누가 더 러시아에 이익이 될지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이밖에 라트비아 대선(5위), 아프가니스탄 대선(7위), 카자흐스탄 총선(8위) 등이 러시아 언론들의 높은 관심을 끌고 있는 ...

    연합뉴스 | 2004.10.01 00:00

  • 우크라이나 총리 흉기 찔려.. 부상 경미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총리는 24일 카르파티안 대학을 방문하던 중 괴한의 습격을 받아 흉기에 찔려 다쳤다. 야누코비치 총리는 이 괴한의 공격으로 날카로운 금속성 물체에 찔린 뒤 급히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고 그의 공보 비서인 안나 게르만이 밝혔다. 그녀는 "총리가 목숨을 잃을 염려는 없으며 괴한은 당국에 체포됐다"면서 야누코비치 총리는 이 대학 방문 일정을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야누코비치 총리는 오는 10월 31일 치러지는 ...

    연합뉴스 | 2004.09.24 00:00

  • 이라크 파병국 철군 잇따라

    ... 인테르팍스 통신과 회견에서 내년 1월로 예정된 이라크 총선때까지 완전 철군은 어렵겠지만 "합법적인 권력이 자리를 잡을 경우 이라크를 떠날수 있을 것"이라고 말해 총선 이후 완전히 철군할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 이에 앞서 빅토르 야누코비치 총리도 지난 2일 "이라크 사태가 안정되고 우리가이를 느끼는 순간 철수를 시작할 것"이며 "우리는 실질적인 철군 시기가 올해 말 또는 선거가 실시되는 내년 초 일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6천500명의 다국적군을 ...

    연합뉴스 | 2004.09.08 00:00

  • 이라크 파병국 `제2 마드리드 테러' 비상

    ... 조치를 대폭 강화했으나 테러 공격은 "필연"이라고 경고했다. 이밖에 400여명의 병력을 이라크에 파견하고 있는 덴마크도 불안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으며, 이라크 주둔 폴란드 사단에 1천650명의 병력을 파견한 우크라이나의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총리도 마드리드 테러가 일어난 것에 대해 "매우 우려된다"고 말했다. 주제 마누엘 두랑 바로수 포르투갈 총리도 이날 마드리드 테러 이후 국민들의테러공포를 진정시키기 위해 보안조치를 재점검하고 경찰과 정보기관의 대표들에게테러에 ...

    연합뉴스 | 2004.03.17 00:00

  • 이라크 파병국 `제2 마드리드 테러' 비상

    ... 조치를 대폭 강화했으나 테러 공격은 "필연"이라고 경고했다. 이밖에 400여명의 병력을 이라크에 파견하고 있는 덴마크도 불안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으며, 이라크 주둔 폴란드 사단에 1천650명의 병력을 파견한 우크라이나의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총리도 마드리드 테러가 일어난 것에 대해 "매우 우려된다"고 말했다. 주제 마누엘 두랑 바로수 포르투갈 총리도 이날 마드리드 테러 이후 국민들의테러공포를 진정시키기 위해 보안조치를 재점검하고 경찰과 정보기관의 대표들에게테러에 ...

    연합뉴스 | 2004.03.17 00:00

  • 우크라이나도 격렬 반정부 시위

    ... 2004년도 예산안에 반대하며 총리 퇴진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우크라이나 의회의 예산안 심의 이틀째를 맞아 벌어진 이날 시위에서 `우리 우크라이나연합', 율리아 티모센코 연합, 사회당 등은 도네츠크 주지사 출신인 빅토르야누코비치 총리와 니콜라이 아자로프 제1부총리 겸 재무장관의 동반 사임을 요구했다. 야누코비치 내각이 마련한 2004년도 예산안은 최소 임금을 삭감하고 빵값과 공공서비스 요금을 올리는 내용을 담고 있다. 시위대는 이번 예산안이 '반사회적이고 ...

    연합뉴스 | 2003.11.27 00:00

  • 러-우크라, 국경 분쟁 진정 국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접경 아조프해(海)에위치한 전략 요충지 `투즐라' 섬을 둘러싼 양국간 영유권 분쟁이 24일 일단 진정 국면으로 접어들었다. 미하일 카시야노프 러시아 총리는 모스크바에서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총리와 회담한 뒤 "투즐라 섬 분쟁 해결을 위해 양국이 서로 양보 조치를 취하기로합의했다"고 밝혔다. 카시야노프 총리는 "러시아는 이번 분쟁의 원인이 된 투즐라 섬 제방 건설 공사를 즉각 중단할 계획"이라며 "우크라이나도 투즐라 섬에 ...

    연합뉴스 | 2003.10.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