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061-22070 / 22,1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6개월동안 주식값 두배이상 뛴 종목 62개

    ... 주가상승률을 기록한 것을 비롯, 지난 6개월간 2백% 이상의 상승률을 기록한 종목이 11개사, 1백-2백% 상승한 종목이 50개사에 이르는등 주가가 1백% 이상 상승한 종목은 모두 62개사에 달했다. 또 우리 증시사상 처음으로 지난 2월27일 태광산업 주가가 10만원대를 돌파한데 이어 한국이동통신, 백양, 신영, 대한화섬, 남영나이론등 모두 6개종목이 10만원대를 넘어서는등 주가양극화 현상속에 저PER종목의 고가화 양상이 두드러지고 있다.

    한국경제 | 1992.04.02 00:00

  • < 한경시황 > 600선 하루만에 무너져

    ... 주식시장은 예탁금감소지속등 시장기조가 취약해져 주가는 반등 하루만에 600선밑으로 떨어졌다. 종합주가지수가 큰 폭으로 반락했음에도 저PER주를 중심으로 상한가 종목이 3백개를 넘고 상승종목수가 하락종목수를 웃도는등 주가양극화현상은 더욱 심화되었다. 이날 상승종목은 상한가 3백21개를 포함,4백83개에 달했으며 하락종목은 하한가 1백33개등 3백4개에 그쳤다. 종합주가지수는 전일보다 7.32포인트 하락한 599.00을 나타냈다. 전일 상승에 따른 경계심리로 ...

    한국경제 | 1992.04.01 00:00

  • <월간 증시 전망> 4월증시 기상도 `흐림'

    증권거래소 담장에는 봄소식을 알리는 개나리가 꽃망울을 터뜨리고 있지만 증시는 여전히 겨울의 끝물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저PER주강세 대형주약세로 요약되는 주가양극화현상이 심화되었던 3월한달을 마감하고 조명해본 4월증시의 기상도는 여전히 "흐림"이다. 구름낀 4월증시에 간간이 맑은 하늘이 보일 수도 있겠으나 자금시장엔 짙은 먹구름이 끼여있다. 4월증시의 최대악재는 악화될 것으로 보이는 자금사정이다. 4월중에는 기업설비자금 영농자...

    한국경제 | 1992.03.29 00:00

  • 증권계, 시장의 질적변화진단 ... 주가 양극화현상 심화

    주가양극화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저PER주는 연일 상한가행진을 지속하고 대형제조주 금융주는 약세를 면치못하고 있다. 지난 25일에는 종합주가지수가 16포인트나 하락했음에도 상한가종목이 무려 2백6개나 나왔다. 이런현상은 최근 자주 목격되고있다. 증시에서 저PER주는 "축복받은 주식"으로 떠오르고 그동안 시장을 주도해오던 대형주 금융주는 "버림받은 주식"으로 전락하고있다. 그결과 저PER주를 산 사람은 엄청난 투자수익을 올리고 있으나 대형주 ...

    한국경제 | 1992.03.26 00:00

  • < 한경시황 > 16 포인트 빠져 6백선도 위협

    ... 매수세가 몰려 강세를 보였다. 대형제조 금융 중소형저가주에 실망하고 대체투자종목을 찾던 매수세가 의약 시멘트등 일부 저PER주에 몰려 이들 종목을 대부분 상한가까지 끌어올렸다. 저PER강세와 대형제조 금융주약세 탓에 주가양극화는 더욱 심화되었다. 상승종목 2백91개 가운데 2백9개가 가격제한폭까지 올랐고 하락종목 5백13개중 3백77개가 가격제한폭까지 내리는 이중구조를 연출했다. 한경다우지수는 7.25포인트 내린 593.45를 보였으며 한경평균주가는 ...

    한국경제 | 1992.03.25 00:00

  • 3만원이상 고주가종목 연초보다 5배늘어

    ... 주가를 형성하고 있는 종목수가 17개이고 4만원대가 19개,3만원대 종목이 54개로 집계됐다. 이처럼 올들어 증시개방과 더불어 고가주 종목이 속출하고 있으나 주가가 액면가(5천원)이하인 저가주 종목수도 늘어나고 있는등 주가의 양극화 현상이 갈수록 심화되고있다. 현재 액면가를 밑돌고 있는 종목수는 관리대상종목을 포함해 모두 90개로 작년말 납회일때의 71개보다 19개종목이 더 추가됐다. 증권전문가들은 주식시장의 대기매수자금이 빈약한 가운데 일부 저PER종목등에만 ...

    한국경제 | 1992.03.24 00:00

  • < 증시시론 > 총선과 향후주가

    ... 계기로 기업이 기업활동에만 전념할수 있는 풍토가 하루빨리 정착되었으면 하는 마음 간절하다. 증시가 맥을 못추고 있는가운데 연초이래 국내증시에 나타난 두드러진 특징은 대형주의 약세와 일부 저PER중소형주의 강세,즉 주가의 양극화현상이라 할수있다. 이러한 주가양극화는 투자자에게 한마디로 천당과 지옥으로 표현되는 빈익빈 부익부를 심화시키고 있다. 그동안 아예 관심조차 없었던 주가수익비율(PER)이란 새로운 지표의 등장으로 지속적인 약세를 보이고 있는 대형주를 ...

    한국경제 | 1992.03.23 00:00

  • < 주간증시 > 총선결과따라 주가급등락 전망

    ... 계열사 종목이 주후반 연이틀 강세를 보였던 반면 대우그룹 계열사 주식은 약세를 보여 총선을 앞두고 재벌그룹간 주가동향이 투 자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또한 3만원대 이상의 고가주는 강세를 지속하고 저가주는 하락하는 주가양극화 현상이 심화된 가운데 저PER(주가수익비율) 종목군에서 금융주와 대형제조주로의 매 수세 이동현상이 일시 나타나기도 했으나 여전히 주도주가 부각되지는 못했다. 주말인 21일 주식시장은 현대 및 삼성그룹 주가가 연이틀 강세를 보이면서 ...

    한국경제 | 1992.03.21 00:00

  • 외국인 투자가들, 선거 앞두고 매도물량 늘려

    ... 대부분 인데 주로 대형제조주 건설주를 팔고 철저히 저PER종목만을 사들이고 있다. 이들의 저PER주 매입규모는 하루평균 30억원에 이르고 있다. 외국인투자가들이 대형제조주와 건설주를 팔고 저PER주를 사들여가면서 주가 양극화 현상도 가속화되고 있다. 이들이 매도한 대형주가 부도설에 휩싸인 저가주와 더불어 대거 하한가로 떨어지고 있으나 외국인매수 저PER주들은 연일 상한가 행진을 지속하고있다. 증시관계자들은 현시장 여건에서는 마땅한 대체투자종목이 ...

    한국경제 | 1992.03.19 00:00

  • < 한경시황 > 부도설-증안기금 공방 치열...약보압세 마감

    ... 부도한파로 투자심리가 극도로 위축 되고 있어 당분간 장세호전을 기대하기 힘들다는 어두운 견해를 제시했다. 상장기업의 부도설 여파로 중소형제조주에 하한가가 무더기로 쏟아졌다. 그러나 저PER종목들은 상한가 행진을 계속해 주가의 양극화 현상이 지속 됐다. 이날 주식시장은 정부의 증시안정화 대책발표의 영향으로 전장후반까지 주가가 소폭의 오름세를 나타냈으나 부도설이 다시 난무하면서 내림세로 전장을 끝냈다. 후장중반들어 하락폭이 커지면서 종합주가지수가 610까지 ...

    한국경제 | 1992.03.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