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131-22140 / 23,7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소.대형사 청약율 '올해도 양극화 여전'

    올들어서도 대형 건설사와 중소 건설사간 아파트 청약률 양극화는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정보제공업체인 부동산뱅크(www.neonet.co.kr)는 올들어 5차례 실시된 동시분양의 1순위 청약경쟁률을 분석한 결과 대형건설사들이 공급한 2천8백19가구에 3만4천7백14명이 몰려 평균 12.3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17일 밝혔다. 반면 4천5백62가구를 내놓은 중소건설사의 아파트엔 1만2천9백2명이 신청, 2.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것으로 ...

    한국경제 | 2001.06.17 16:56

  • 대.중소기업간 아파트 청약양극화 '여전'

    올들어서도 대형 건설업체와 중소 건설업체간 아파트 청약률 양극화 현상은 여전한 것으로 드러났다. 부동산정보 서비스업체 부동산뱅크(www.neonet.co.kr)는 올들어 실시된 5차례동시분양의 서울.수도권 1순위 청약경쟁률을 분석한 결과 대형업체들은 2천819가구분양에 3만4천714명이 청약, 평균 12.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반면 대형업체들보다 60% 이상 많은 4천562가구의 물량을 공급했던 중소업체 분양분에는 1만2천902명이 ...

    연합뉴스 | 2001.06.17 10:34

  • [원포인트 경제학] '지표.체감경기의 괴리'..GDP는 물량변화만 나타내

    ... 정체수준에 머물렀다. 다만 실질GDP 증가율도 금년 1.4분기에는 3.7%로 크게 하락해 체감경기와의 격차가 크게 축소됐다는 점이 그나마 위안이다. 교역조건뿐만 아니라 외환위기 이후 진행되고 있는 IT(정보기술)와 비IT 경기의 양극화도 체감경기 부진의 큰 요인이 되고 있다. 지난 2년간 IT산업의 성장률은 40% 이상을 기록했다. 반면 GDP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비IT산업의 생산증가율은 6%에도 못미쳤다. 이는 지난 2년간의 성장중 대부분은 GDP의 ...

    한국경제 | 2001.06.13 17:23

  • 산자부, 업종별 생산성 편차 심화

    ... 자동차(12%), 석유화학(15.7%), 비철금속(12.4%) 업종은 노동생산성이 이 기간에 두자릿 수의 증가율을 나타낸반면 철강(7.1%), 기계(7.1%), 섬유(9.7%), 생활(9.2%) 등의 업종은 상대적으로 낮아 이 기간 산업양극화가 급속도로 심화됐음을 반영했다. 그러나 이중 노동생산성이 높은 전기.전자와 IT, 자동차 3개 업종의 임금 상승률(피용자보수 기준)은 노동생산성 증가율보다 각각 9.1%, 20.9%, 3.7% 낮은 것으로조사됐다. 반면 노동생산성이 상대적으로 ...

    한국경제 | 2001.06.12 11:39

  • "전자.車업종 빼면 노동생산성보다 임금 높다"..산자부 조사결과

    ... 자동차(12%), 석유화학(15.7%), 비철금속(12.4%) 업종은 노동생산성이 이 기간에 두자릿 수의 증가율을 나타낸 반면 철강(7.1%), 기계(7.1%), 섬유(9.7%), 생활(9.2%) 등의 업종은 상대적으로 낮아 이 기간 산업양극화가 급속도로 심화됐음을 반영했다. 그러나 이중 노동생산성이 높은 전기.전자와 IT, 자동차 3개 업종의 임금 상승률(피용자보수 기준)은 노동생산성 증가율보다 각각 9.1%, 20.9%, 3.7%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노동생산성이 상대적으로 ...

    연합뉴스 | 2001.06.12 11:22

  • [사설] (9일자) 한은 총재의 '불확실성' 경고

    ... 상황인데도 향후의 통화정책 초점을 경기동향에 맞추겠다는 것은 그만큼 객관적으로 보아 경기상황이 심각하다는 반증이라고 보기 때문이다. 최근들어 기업실사지수(BSI)를 비롯한 일부 거시지표의 호전이 나타나고는 있지만 지역별 업종별 경기 양극화가 심화되는 등 내용적으로는 취약하기 그지없고, 금융시장의 신용경색은 풀릴 기미조차 찾아보기 어렵다. 게다가 국제유가 불안이 대두되는 등 국제경제 여건은 악화될 조짐을 보여주고 있어 무척 걱정스럽다. 이번 한은 총재의 경기인식도 그같은 ...

    한국경제 | 2001.06.08 17:29

  • 전경련, "6월 기업체감경기 호조 지속"

    ... 기대, 저금리기조가 정착되어감에 따른 금융비용 절감기대로 전월보다 다소 호전될 것으로 나타났다. 특징적인 것은 제조업의 경우 원지수 5월 실적 및 6월 전망BSI가 104.2 및 105.6을 기록한 반면 기업규모를 고려한 가중지수 실적 및 전망BSI는 각각 118.6과 121.2를 기록했다는 점이다. 이는 기업규모와 관련 지수편차가 존재함으로써 채산성에 있어서 양극화현상이 나타나고 있음을 의미한다. 정구학 기자 cg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6.06 10:55

  • 판교 등 신도시개발지역 최고 30% 올라..서울.수도권 땅값 어디가 뛰나

    최근 토지시장은 개발 기대감이 큰 지역과 매입 뒤 개발수익이 보장되는 곳에만 투자자들이 몰리면서 양극화 현상이 더욱 심화되고 있다. 수도권에서는 신도시개발, 택지지구확정 등 ''개발재료''가 있는 지역에 돈이 몰리고 있다. 서울은 원룸 상가 오피스텔 등 ''수익성 부동산'' 개발이 가능한 곳을 중심으로 움직인다. 토지공사나 주택공사가 분양하는 택지개발지구내 단독택지와 상가부지도 분양경쟁률이 수백대 1에 이를 정도로 투자자들이 몰린다. 이로 ...

    한국경제 | 2001.06.04 14:05

  • [주간 거래소전망] 종합주가지수 600∼630선에서 '숨고르기'

    ... 수 없다. 정보기술(IT) 분야를 포함한 제조업의 경우 무려 12만4천개의 일자리가 없어졌는데, 이는 우리나라의 대미 수출 위축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김석중 교보증권 리서치담당 이사는 "미국의 5월고용지표는 경기의 양극화를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면서 "나스닥지수가 2,300까지 올라갈 수 있으나 그 이상은 기대하기 힘들다"고 말했다. 김경신 리젠트증권 이사도 "다음주 종합주가지수는 600선을 중심으로 등락하는숨고르기 장세가 이어질 것"이라면서 "그동안 ...

    연합뉴스 | 2001.06.02 10:54

  • [화제의 책] '일본 경제위기 보고서'..글로벌시대 신경제전략

    ◇일본 경제위기 보고서=전략경영 대가가 신경제전략과 일본 연구를 통해 국가경쟁력의 원천을 밝힌 책. 거품경제 붕괴와 금융부실로 위기에 처한 일본. 성장의 두 축이었던 관료주의적 자본주의와 기업의 독특한 경영관행이 힘을 못쓰면서 내부 양극화라는 모순에 빠진 현실을 전략이론과 ''다이아몬드 이론''으로 진단,글로벌시대 기업 성공전략을 탐색했다. (마이클 포터 외 지음,신동욱 옮김,세종연구원,1만2천원)

    한국경제 | 2001.05.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