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191-22200 / 23,5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상장사 '주가 떠받치기' 안간힘 .. 현대차/새한정기등 자사주 조각 밝혀

    ... 때문이다. 증시를 통한 자금조달 길이 막히게 됐다는 것은 부차적인 일이다. "주가=자존심"이라는 등식에서 보면 신경제와 구경제를 두부 자르듯 하는 요즘 증시풍토에 할 말이 많다. 아날로그 경제와 디지털 경제를 갈라놓는 주가 양극화의 골이 깊어지다 보니 구경제권을 이루고 있는 상장사도 팔을 걷어붙이고 있다. "난 원래 이런 기업이 아니다"며 주가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자사주를 매입하겠다는 기업이 줄을 잇고 있다. 상장사 임직원들도 이 대열에 동참하고 ...

    한국경제 | 2000.03.13 00:00

  • 1순위 평균 경쟁률 11.5대 1 .. 서울2차 동시분양 청약 첫날

    ... 창동 한신이매진 등 3개단지는 전평형이 미달됐다. 방배동 한화아파트, 성수동 신성아파트 등은 대형 평형은 1순위에서 마감 됐지만 소형 평형은 미달사태를 빚었다. 이번 2차 동시분양에서도 대형건설사와 중소형 건설사간 명암이 뚜렷하게 엇갈리는 양극화현상을 드러냈다. 주택은행은 미분양 물량에 대해 8일 수도권1순위자를 대상으로 청약신청을 받는다. 당첨자명단은 오는 20일 발표된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3월 8일자 ).

    한국경제 | 2000.03.08 00:00

  • [소비/물가면톱] 백화점 '부익부 빈익빈' 심화

    올들어 유명백화점의 매출은 크게 늘어난 반면 중견 백화점은 부진을 면치못하고 있어 소득계층간 양극화 현상이 점차 심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롯데 현대 신세계 갤러리아 등 대형 백화점의 올 1,2월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평균 20% 이상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이들 백화점들은 사상 최고의 호황을 누렸던 97년 같은 기간보다도 50% 이상 매출 증가를 나타내 상류층의 씀씀이가 더 커지고 있음을 보여줬다. ...

    한국경제 | 2000.03.07 00:00

  • [상장사 '주가관리 비상'] '기업 이미지 제고 안팎'

    ... 셈이다. 대구은행도 "행원 1백주 사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한빛은행의 경우는 지난해말부터 노조가 중심이 돼 자사주사기 운동을 벌였다. 상장사 임직원들이 자사주 사 모으기에 열을 올리는 것은 거래소시장과 코스닥시장의 극심한 양극화에 기인하는 바가 크다. 거래소 상장기업의 주가가 턱없이 저평가되거나 바닥권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이에따라 상장사들은 주가관리와 IR(기업설명회)에 비상이 걸려 있다.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는 속담을 ...

    한국경제 | 2000.03.06 00:00

  • 나스닥 5000 돌파 '눈앞' .. 4914 기록 또 사상 최고

    ... 5,000포인트 고지를 돌파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증시 관계자들은 이날 노동부가 발표한 2월 고용통계가 인플레 징후를 보이지 않아 연준리(FRB)의 금리인상 가능성이 크게 완화된 것이 주가급등을 촉발했다고 전했다. 금리인상 우려가 약화되면서 미 증시의 양극화현상도 사라졌다. 그동안 맥을 못추던 전통 제조주와 금융주등 이른바 "구경제" 업종의 주식들까지 전반적인 상승세를 보였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3월 6일자 ).

    한국경제 | 2000.03.05 00:00

  • [증권III면톱] 한솔제지 임원 '자사주산다'..주가관리 차원

    ... 정기주총을 열고 10%의 현금배당을 결의할 예정이다. 올해는 1조5백억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 운영중인 사이버몰외에도 전자상거래 도소매와 서비스업에도 신규로 진출할 예정이다. 최근 거래소시장과 코스닥시장의 극심한 양극화탓에 거래소에 상장돼 있는 회사들은 주가관리와 IR(기업설명회)에 비상이 걸린 상태다. 한솔제지 임원들이 이번에 자사주를 매입키로 한 것은 새로운 주가관리 기법의 하나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증시사랑방] 한발 앞서는 지혜

    최근 나타나고 있는 코스닥시장과 거래소시장의 양극화 과정을 보면서 투자원칙 한가지가 떠오른다. 주식시장에선 한발 먼저 움직이는 지혜가 필요하다. 최근 개인투자자들은 소외되는 가운데 시장은 급속히 수익률게임의 장으로 접어들었다. 이같은 변화는 개인 투자자들을 급하게 만들고 있다. 지난번 장세 흐름변화에서 한발먼저 움직이는 지혜를 갖지 못했던 개인 투자자들이 또다시 실패하고 있다는 악순환을 거듭하고 있음이 그대로 나타난다. 최근 국내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증권I면톱] 거래소 900회복/코스닥 300돌파..3월증시 전망

    ... 20%는 최고 870~899선을 꼽았다. 3월중 최저치로는 44%인 11명이 800~810선을 예상했다. 심리적 지지선인 800이 붕괴되는 780~799선을 최저치로 내다본 전문가도 36%에 달했다. 주요 변수 =코스닥시장과의 양극화 여파로 거래소시장이 저평가돼 있다는 점이 가장 큰 호재로 분석됐다. 지난달말 외국인이 현대전자 삼성전자등의 주식을 헐값에 사모으는 현상을 예로 들었다. 특히 3월중에는 12월결산 상장사들의 실적이 발표된다. 이들 상장사의 실적은 ...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나스닥 첨단기술주 극심한 양극화 .. 바이오관련 등 오름세

    최근 미 증시에서 첨단기술주 사이에서도 극심한 양극화가 빚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월가에서는 첨단기술주의 향방을 놓고 또다시 논쟁이 벌어지고 있다. 뉴욕타임스는 27일 나스닥증시에서 바이오테크놀로지 반도체 통신장비업체 를 제외하고는 주가가 힘을 잃고 있어 나스닥 주가전망이 불투명하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나스닥에 상장된 전자상거래 관련주식의 34%만이 올들어 오름세를 탔고 컴퓨터 소매업체 주가는 10%가량 하락하는 등 종목간 주가차별화가 ...

    한국경제 | 2000.02.28 00:00

  • [한경 머니] 증권 : '극심한 차별화 장세..저PBR주 어떤..'

    ... 영화가 있었다. 영화내용이야 어떻든 논리적으로 전혀 어울리지 않는 역설적인 제목이다. 최근 증시에서도 이런 제목을 달아줄만한 역설적인 영화가 상영되고 있다. 거래소시장과 코스닥시장, 정보통신.인터넷주와 전통 제조주의 양극화로 초래된 주가의 극심한 왜곡현상이다. 거래소시장 종목중에는 순이익, 순자산등 내재가치에 비해 주가가 제대로 대접을 받지 못하는 종목이 급증하고 있다. 이런 가격왜곡현상은 거래소 종목들의 주당 청산가치, 혹은 주당 순자산가치 ...

    한국경제 | 2000.02.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