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251-22260 / 23,5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초대석] '백수되어...' 펴낸 '김기덕 전 대통령공보비서관'

    ... 정부와 사회가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한다. 서울역 지하도에서 수백명의 실직자들이 저녁이면 밥을 타기위해 줄 서 있는 것을 볼 때마다 눈물을 많이 흘렸다고 한다. "가진 사람들"이 좀 더 자제하고 성숙해져야 하는데 사회의 양극화현상이 점점 심해지는 것같아 안타깝다고 말한다. 그는 얼마전부터 부경대학교 초빙교수로 1주일에 한번 강의를 나가게 돼 완전 백수에선 벗어났다. 앞으로 기회가 오면 라디오방송의 시사 토크프로그램을 하고 싶다는 포부도 갖고 있다. ...

    한국경제 | 1999.12.27 00:00

  • [한경 머니] 투자가이드 : (주간전망대) '증권'

    지난주 주식시장은 극심한 주가양극화로 특징지어질 수 있다. SK텔레콤 데이콤 삼성전자 한국통신 LG정보통신등 "정보통신 빅5"는 사상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초강세를 나타냈다. 반면 포항제철 LG전자 등 블루칩들은 동반하락하는 양상이었다. "코스닥시장이 주도주, 정보통신 빅5는 유사주도주, 그외 거래소시장 종목은 소외주"라는 푸념이 대종을 이뤘다. 이는 지난주 종합주가지수와 종목별 등락이 반대로 움직였다는 점에서도 그대로 나타났다. 지난 ...

    한국경제 | 1999.12.27 00:00

  • 통신주/코스닥 편입펀드 눈부신 약진..'주간 펀드운용 실적'

    ... 다가서면서 간접투자상품의 수익률을 한단계 끌어 올렸다. 주식형 수익증권의 평균 누적수익률은 전주의 부진을 털어내고 다시 20%대에 복귀했다. 뮤추얼펀드도 이런 분위기에 편승, 수익률 30%고지를 눈 앞에 두게 됐다. 주가의 양극화가 심화되는 모습을 보임에 따라 간접투자상품의 수익률도 차별화되는 양상을 나타냈다. 정보통신관련종목을 집중편입하거나 코스닥 편입비중이 높은 펀드는 고공비행을 지속한 반면 내재가치중심의 보수적인 전략을 구사한 펀드들은 부진을 면치 ...

    한국경제 | 1999.12.26 00:00

  • [전국면톱] 전남기업 '부익부 빈익빈' 심화 .. 대기업 호전

    광주.전남 기업들의 올 4.4분기 자금사정이 악화되면서 업종별 규모별로 양극화 현상이 점차 심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한국은행 광주지점에 따르면 연간 매출액 5억원 이상 1백70개 기업체의 자금사정을 실사한 결과 올 4.4분기 기업자금사정 실사지수(BSI)는 98로 지난 3.4분기 101보다 다소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업종별로 볼때 제조업 자금사정 BSI는 지난 3.4분기 99에 비해 크게 오른 110으로 나타났으나 비제조업은 ...

    한국경제 | 1999.12.26 00:00

  • 데이콤, 포철 제치고 싯가총액 상위 5위에 올라

    ... 3.72%)으로 늘어나 포항제철(11조6천7백40억원.3.47%)를 누르고 5위에 올랐다. 이에따라 싯가총액 상위 5위중 한국전력(4위)을 제외한 4개가 정보통신주가 차지해 정보통신주 전성시대임을 보여줬다. 싯가총액 상위 5개종목의 싯가총액이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46.64%로 높아져 주가양극화가 더욱 심화되고 있는 양상을 나타냈다. 홍찬선 기자 hcs@ked.co.kr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2월 25일자 ).

    한국경제 | 1999.12.24 00:00

  • [주가양극화 갈수록 심화] '양극화 왜 생기나'

    개인투자자들이 "왕따"를 당하는 것은 정보통신주 중심의 주가양극화 때문 이다. 주가차별화는 미국 유럽 일본등에서 일어나는 세계적인 현상이어서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정도를 넘어선 주가차별화는 장기적으로 개인투자자들의 이탈을 초래해 주식시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다. 주가양극화 얼마나 심각한가 =정보통신주로의 패러다임 시프트와 주식형 수익증권의 수익률 게임,그리고 주식매수자금이 풍부하지 않다는 것이 주가 양극화를 ...

    한국경제 | 1999.12.23 00:00

  • [주가양극화 갈수록 심화] 정보통신주 '흥청'..실태/문제점

    ... LG정보통신 등 이른바 "빅5"와 정보통신 관련주를 포함해 20여개 종목만 상승세를 지속하고 있다. 은행 증권 건설 등 저가대형주는 물론이고 기관투자가들이 선호하는 실적 호전 대형우량주(블루칩)도 "소외종목군"에 편입되고 있다. 주가양극화보다는 "단극화"라는 말이 어울릴 정도다. 개인투자자 선호주와 블루칩이 "빙하기"를 맞으면서 "더 이상 거래소시장에 남아 있을 이유가 없다"는 심리가 확산되고 있다. "지난 7월까지는 상당한 이익을 남겼으나 최근들어 투자원금이 ...

    한국경제 | 1999.12.23 00:00

  • 주가 한때 1000 돌파 .. 6P 올라 970선 회복

    주가가 이틀째 올랐지만 양극화 현상으로 체감지수는 여전히 썰렁했다. 코스닥지수는 장중 사상최고치를 경신했지만 장 마감무렵 상승폭이 급격히 축소되면서 강보합세로 마감했다. 23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6.33포인트 오른 974.16에 마감했다. 한때 35포인트 이상 급등하면서 1,003까지 치솟았다. 그러나 투신사의 스폿펀드 청산에 따른 대량 매도세와 지수 1,000에 대한 부담감으로 경계매물이 나오면서 장막판 상승폭이 급격히 줄어들었다. ...

    한국경제 | 1999.12.23 00:00

  • 20일 이동 평균 안착 실패 .. 당분간 조정국면 전망

    종합주가지수가 20일이동평균선 위에 안착하는데 실패했다. 이는 정보통신주 중심으로 주가양극화가 심화되는 가운데 주식매수자금이 충분하지 못한데 따른 것으로 분석돼 주가는 당분간 게걸음장세가 펼쳐질 것으로 전망된다. 23일 주식시장에서 종합주가지수는 한때 35.18포인트나 상승하면서 1,003.01까지 상승했다. 이는 저항선으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되던 전날의 20일이동평균(978.64)를 훨씬 뛰어넘은 것이었다. 이에따라 오는 28일 폐장되는 ...

    한국경제 | 1999.12.23 00:00

  • 코스닥-거래소 통합 주가지수 나올 듯...동양증권 개발 검토

    주식시장이 코스닥시장과 거래소시장으로 나뉘어져 극심한 양극화 양상을 나타내면서 코스닥시장 및 거래소시장의 대표 종목으로 구성되는 새로운 주가지수를 개발하려는 움직이 나타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23일 동양증권 관계자는 "현재 주식시장은 코스닥시장이 선도주 역할을 하고 거래소시장의 정보통신 빅5가 유사주도주로 부상한 가운데 거래소시장의 대부분 종목은 소외되고 있다"며 "종합주가지수나 코스닥지수 및 벤처지수 등이 주식시장 상황을 정확히 ...

    한국경제 | 1999.1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