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261-22270 / 23,5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분석과 전망] 주가 통/텔/콤/전 '쥐락펴락'

    "코스닥시장으로 가는 이유를 알겠구먼" 21일 증권사 객장에서 한 노신사가 내뱉은 말이다. 개인들이 갖고 있는 이른바 대중주는 폭락하고 정보통신주 등 오르는 주식 몇개에 불과하니 그런 얘기가 나온다. 다시 주가 양극화 현상이 심해지고 있다. 정보통신주는 상승의 기치를 다시 높이 내걸었다. 지난 10일이후 반짝 장세를 보이던 건설 증권주 등은 끝없는 나락으로 힘없이 추락하고 있다. 대부분 전문가들은 이같은 주가양극화현상이 당분간 지속될 ...

    한국경제 | 1999.12.21 00:00

  • [주식시황] (21일) 개인투자자 체감지수 30P 하락

    주가가 극심한 양극화 현상을 나타낸 가운데 종합주가지수가 사흘만에 소폭 내렸다. 외국인의 매수가 집중돼 주가가 크게 오른 일부 종목을 제외할 경우 지수 하락폭은 30포인트에 달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투자신탁(운용)회사들이 블루칩을 팔고 통신관련주를 매수함으로써 주가 차별화는 더욱 심화되고 있는 양상을 보였다. SK텔레콤이 상한가를 기록함으로써 중형주 지수가 8.23%나 상승했으나 다른 업종은 모두 하락했다. 21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

    한국경제 | 1999.12.21 00:00

  • 뉴욕증시도 '양극화' 극심..2350%폭등 반면 90%하락 종목도

    뉴욕증시에서도 주가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아시안월스트리트저널(AWSJ)은 20일 기술주중심의 첨단종목은 급등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일반제조업종 등은 주가가 계속 하락하는 대조적 추세가 심화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첨단주의 경우 올해 2천3백50%의 상승률을 기록하는 등 대부분 종목이 상승세를 탔으나 의약 및 보건 제조 판매 금융 유통 식품 농업 등 나머지 종목중에는 주가가 90%나 떨어진 기업도 있다고 전했다. 신문은 특히 ...

    한국경제 | 1999.12.20 00:00

  • 주가차별화 재연조짐 '고개' .. 하락종목 2배이상 많아

    ... 최근들어 지수가 오르면 하락종목이 더많고, 지수가 떨어지면 상승종목이 더 많아지는 현상이 지속되고 있는 것이다. 실제로 지난 13일과 14일 지수는 각각 4.4포인트와 11.0포인트가 떨어졌지 만 상승종목이 훨씬 더 많아 주가양극화가 해소되는 양상이었다. 반면 17일과 20일에는 지수가 올랐지만 하락종목이 상승종목보다 두배 가량 많았다. 증권업계 관계자는 "정보통신주가 상승하면 지수의 오름폭은 크지만 매기가 한곳으로 집중되면서 다른 종목들이 하락하는 ...

    한국경제 | 1999.12.20 00:00

  • [증시산책] 전쟁터의 꽃

    ... 던졌다. 한쪽은 미래를 내다보고 씨를 뿌렸고 다른 한쪽은 당장의 자금사정에 쫓겨 열매를 거둬들였다. 미래에 대한 꿈과 현실의 다급한 사정이 격렬하게 뒤엉켰다. 그런 격전이 주가지도를 바꾸고 있다. 해소조짐을 보이던 주가 양극화를 다시 부채질하고 있다. 단순한 반등 차원인지, 재상승인지를 놓고 시장 관계자들 사이에도 논란이 심하다. 한 가지 돋보이는 것은 그런 격전과 논란을 뚫고서도 정보통신주가 다시 일어서고 있는 대목. 포탄이 날아다니는 전쟁터에서 ...

    한국경제 | 1999.12.20 00:00

  • [2000 대예측-경제 100문 100답] (6) '금융/자본시장'

    ... 수 있기 때문이다. 반면 직접금융이 곤란한 중소기업들은 여전히 은행의 자금중개 기능에 의존할 것이다. 따라서 미국처럼 신용도가 우수한 대기업은 직접금융시장을 이용하고 신용도가 낮은 기업 등은 은행차입에 기대는 자금조달의 양극화 현상이 심화될 전망이다. 미래의 금리수준은 =과거 한국경제의 금리수준이 선진국에 비해 높았던 것은 자금에 대한 초과수요와 높은 기대인플레이션 때문이었다. 통화정책의 기조가 물가안정에 맞춰지는 현재의 추세라면 인플레 기대심리 ...

    한국경제 | 1999.12.15 00:00

  • 블루칩 하락행진에 맥못춘 1000P 시대..'주가 대폭락 배경'

    ... 설정된 주식형 수익증권의 경우 30% 가량의 이익이 난데다 환매수수료도 없어 상당부분이 환매되고 있다. 특히 기존의 주식형을 환매한 자금이 "하이테크펀드"에 집중되면서 인터넷.통신주는 강세를 지속하는 반면 블루칩은 하락하는 양극화를 심화 시키는 등 주식시장의 질도 상당히 떨어지는 것(대우증권 관계자)으로 분석 되고 있다. 개인투자자들도 거래소 시장을 떠나 코스닥시장이나 공모주 청약으로 몰리고 있다. 거래소 시장에 남아있는 투자자들도 통신주등에 집중됨으로써 ...

    한국경제 | 1999.12.15 00:00

  • [노사화합] '21세기 지식사회와 노사관계' 토론회

    ... 노진귀 김태현 김정태 이선 ] 사회 =이번 토론회의 주제를 "21세기 지식사회와 노사관계"로 정했습니다. 정보화 세계화 지식기반산업화가 진전되면서 기업과 개인간의 경쟁이 격화되고 있습니다. 실업문제와 고용불안,소득의 양극화는 사회적인 쟁점으로 부상중입니다. 노사관계의 환경이 어떻게 변화할까요. 노진기 본부장 =정보지식기반 산업화가 노사관계에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어떻게 발전시키느냐가 관건입니다. 정부 의도대로 엘리트산업과 엘리트노동자를 ...

    한국경제 | 1999.12.15 00:00

  • 60개종목 주가 단기골든크로스

    주가 양극화 현상이 해소될 조짐을 보이면서 그동안 실적에 비해 낙폭이 컸던 종목들이 잇따라 주가 또는 거래량 단기 골든 크로스(golden cross)를 발생시키고 있다. 14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주가 5일이동평균선이 20일이동평균선을 상향 돌파하는 단기 골든 크로스가 발생한 종목은 60개였다. 반면 단기 데드크로스가 발생한 종목은 36개에 그쳤다. 거래량에서 단기 골등크로스가 발생한 종목도 1백48개나 됐다. 단기 데드 크로스가 난 ...

    한국경제 | 1999.12.14 00:00

  • [2000 대예측-경제 100문 100답] (5) '소비/여가생활'

    ... 내년에도 그 탄력이 이어져 연간 민간소비 증가율이 7%대로 예상된다. 특히 총선과 새천년의 축하 분위기 등을 타고 상반기중 소비가 활기를 띨 전망이다. 각종 선물용품과 관광상품 등의 특수가 기대된다. 그러나 소비패턴은 여전히 양극화될 것으로 보인다. 고가품, 수입품이 호조를 보이는 반면 저가품은 부진할 가능성이 높다. 장기적으로는 의식주와 관련된 필수적 지출의 비중이 계속 줄어들고 교양 오락비, 레저비 등 선택적 지출 비중이 늘어날 것이다. 정보화 ...

    한국경제 | 1999.12.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