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381-22390 / 23,3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푸조-르노 합병 "절대 못해" "해야 산다" .. 구조개편 논의

    ... 높인다는 것. 매출기준으로 르노사는 세계 8위, PSA는 9위. 두 회사가 합치면 세계 5위권내에는 들 수 있어 GM 포드 도요타같은 "강적"들과 경쟁을 해 볼만하다는 분석이다. 세계 자동차산업은 10대메이커간에도 이미 양극화현상이 일어나고 있다. GM 포드 도요타 폴크스바겐 벤츠등 5대 메이커는 21세기에도 세계 자동차산업을 주도하는 그룹으로 분류된다. 이에반해 크라이슬러 닛산 혼도 르노 PSA는 현 상태를 유지하거나 잘못하면 경쟁에서 탈락할 ...

    한국경제 | 1997.07.09 00:00

  • "경기회복 실감 안난다" .. 현대경제사회연구원 분석

    ... 부도가 급증하고 있어 기업의 체감경기를 악화시키고 있다고 연구원은 설명했다. 연구원은 이밖에 물가가 90년대들어 최저수준을 보이고 금리도 최근 11%대 로 하락하는등 지표상으로는 안정세에 접어들었으나 기업 입장에서는 가격 파괴 현상등에 따른 채산성 악화,자금시장의 양극화에 따른 부도가능성 심화등 상반된 요인들이 산재해 있는 것도 지표경기와 체감경기의 차이를 극명히 보여주는 사례라고 지적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9일자).

    한국경제 | 1997.07.08 00:00

  • [먹는샘물] 2,000억 샘물 시장재편 '카운트다운'

    ... 인구도 우리보다 훨씬 많지만 생수업체는 37개에 불과하다. 우리나라 생수시장에서 얼마나 격렬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는가를 짐작케하는 대목이다. 전문가들은 이런 구조가 2~3년내로 재편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전반적인 방향은 양극화쪽으로 진행될 것이라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이런 조짐은 지난해부터 조금씩 보이기 시작하고 있다. 의욕을 갖고 먹는샘물시장에 참여했던 롯데삼강 오뚜기등 대형 식품회사들은 이미 사업포기를 선언했다. 지방의 중소업체들은 속속 대기업의 OEM회사로 ...

    한국경제 | 1997.07.07 00:00

  • '경상적자/실업/부도' 경기회복 3대 걸림돌..현대경제사회연

    ... 드러내면서 4%를 웃도는 고실업률 시대의 도래가 멀지 않았다고 내다봤다. 이와함께 연구원은 하반기 경기회복과 더불어 구조조정이 본격화되면 한계기업이나 경쟁력이 없는 기업의 부도가 증가해 어음부도율은 현재의 0.2% 수준보다 높아질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점치고 있다. 금융시장의 위축과 함께 신용도에 따른 자금시장의 양극화가 심화돼 부도가능성은 좀체로 수그러들지 않을 것이라는게 연구원의 분석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8일자).

    한국경제 | 1997.07.07 00:00

  • 어음부도율 하락 .. 한은 집계, 지난달 0.23%에 그쳐

    어음부도율이 올들어 처음으로 떨어졌다. 그러나 서울과는 달리 지방의 부도율은 여전히 상승세를 보이고 있어 양극화현상은 오히려 심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5월중 전국의 어음부도율은 0.23%로 지난달(0.25%) 보다 0.02%포인트 하락했다. 부도업체수(당좌거래 정지업체 기준)는 1천2백57개로 지난달의 1천3백18개 에 비해 61개 줄어들었다. 이에따라 5월중 부도금액도 전달(1조8천9백46억원)에 비해 10.5%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경쟁력 강화/구조조정 촉진 '민/관/정 특위 제의' .. 상의

    ... 감면해 주고 유상증자요건을 완화하며 금융기관 부실채권의 주식전환을 적극화하는 방안을 내놓았다. 이와함께 부도유예협약의 기능을 정상화, 기업들의 부도불안감을 해소 하고 중소기업의 신용대출기반을 확대하는등 자금시장의 양극화 현상 완화에 정부가 나설 것을 요청했다. 기업들의 투자의욕제고 대책으로 특별소비세 인하와 설비투자세액공제 제도 개선도 함께 건의했다. 그러나 연결재무제표 의무화와 동일계열 여신한도제 도입방안은 국내 경영현실에 비춰볼때 ...

    한국경제 | 1997.06.30 00:00

  • 대형 평형 '불티' 소형 '부진' .. 분당/일산지역 오피스텔

    최근 오피스텔 공급이 러시를 이루고 있는 분당 일산지역에서 40평형 이상의 대형 평형은 불티나게 팔리는 반면 소형은 부진을 면치 못하는 양극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3천여실의 오피스텔이 한꺼번에 분양되고 있는 분당에서는 가수요가 이는 가운데 대형은 판매 2~3일만에 1백%의 예약률을 기록한데 비해 20평형대의 소형은 신청률이 저조한 편이다. 일산에서도 대형 평형과 소형의 분양률이 2배이상 벌어지고 있다. 분당 =14일부터 예약을 받고 ...

    한국경제 | 1997.06.24 00:00

  • [논단] 21세기 지식경제와 노사관계 .. 조우현 <숭실대>

    ... 사회통합의 이념은 ''사회적''자유주의이다. 21세기에는 자유주의를 가장 크게 진전시키며, 시장경제가 실패하는 부문, 예컨대 정보고속도로망및 해저광케이블이라는 신사회자본의 형성및 지식과 정보의 불평등한 분배에 의거하는 사회양극화의 심화 등에 국가가 적극적 으로 대응하는 것이 필요하다. 특히 지식과 정보의 불균등한 분배에 의거하는 사회양극화 심화를 교육제도의 개혁에 의해 해결하는 관점, 즉 개인으로 하여금 장기간 교육과정에서 지식경제에 필요한 기술 지식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시론] 기업을 살리자 .. 신국환 <삼성물산 고문>

    ... 불안정성이 높을 뿐만 아니라 각종규제로 인한 제약이 많은 기업경영환경이 완벽한 시장경제의 틀로 정비되지 못한 과도기여서 살아야할 기업이 일시적 어려움에 휩쓸려 도산할 우려가 큰 실정이다. 넷째 요 몇년사이 일본 엔고속에 경기양극화현상이 진행되어 매년 약 1만5천개의 기업이 도산되고, 특히 중소기업이 대거 폐업했다. 이로인하여 재화생산부문이 크게 위축되는 탈산업화가 급속히 진행되고 있다. 이미 제조업의 국내총생산비중이 1988년 32.1%에서 94년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천자칼럼] 밀서리 재현

    ... 해마다 겪게 된 것은 일제강점기였다. 일제는 1910년대에 토지조사사업을 실시하여 농민들의 토지를 탈취하는 한편 역사적으로 발전되어 온 소작농의 토지경작권을 박탈하여 반봉건적 지주제를 확립시키고 농촌의 계급구도를 지주와 소작농으로 양극화했다. 그 결과 소작농은 전체 농가의 80%에 이르렀다. 소작농은 수확물의 평균 50%를 넘는 소작료를 비롯 세금과 공과금, 용수료와 수리조합비, 토지공사비와 수리비, 마름의 보수, 지주와 마름에의 접대비 등을 제하고 나면 전체 ...

    한국경제 | 1997.06.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