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2,3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글로벌코리아박람회 폐막…"양극화 완화 위한 국제개발협력을"

    ... 제공하는 신흥 선진국이 됐다"며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와 기후 위기 속에서 국제개발 협력을 어떻게 발전시켜야 할지 전반적으로 점검하고 교훈을 얻는 자리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와 기후 위기로 세계적 차원에서 양극화와 불평등이 확산하지 않을까 우려된다"며 "한국 국제개발협력의 중점은 양극화 완화 해소에 주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람회에서는 한국수자원공사와 한-메콩 물관리공동연구센터가 주관한 '한-메콩 협력 1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비롯해 ...

    한국경제 | 2021.11.17 17:31 | YONHAP

  • thumbnail
    "증시 버블 아니다....유동성 대비 시총 낮아"

    ... 물가 상승을 경험하고 있고, 시장 금리도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면서 "코로나19 이후 회복 기조를 나타냈던 경기 사이클은 3분기 정점을 통과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로나19 이후 기업 부채가 빠르게 증가했고, 실물 경제 정체 속 자산 가격이 급등해 자산 불평등으로 귀결되면서 양극화가 심화했다"며 "돈이 실물 경제로 흘러가도록 정부가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사진=신영증권 리서치센터/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한국경제TV | 2021.11.17 16:01

  • thumbnail
    "증시 아직 버블 아냐…인플레이션·경기 하강 우려 부담"

    ...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 센터장은 "지난 10여 년간 볼 수 없었던 높은 물가 상승을 경험하고 있고, 시장 금리도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면서 "코로나19 이후 회복 기조를 나타냈던 경기 사이클은 3분기 정점을 통과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로나19 이후 기업 부채가 빠르게 증가했고, 실물 경제 정체 속 자산 가격이 급등해 자산 불평등으로 귀결되면서 양극화가 심화했다"며 "돈이 실물 경제로 흘러가도록 정부가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17 15:30 | YONHAP

  • thumbnail
    "입지 따라 달라요"…3기 신도시 '청약 쏠림' 극명

    3기 신도시 사전청약이 이뤄지는 가운데 입지에 따라 청약 쏠림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합니다. 어떤 연유인지 홍헌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3기 신도시를 두고 청약 양극화가 벌어지고 있습니다. 1, 2차 사전청약 결과를 보면, 서울, 특히 강남권 접근성이 우수한 곳으로 수요가 쏠렸습니다. 공공분양에서는 남양주 왕숙과 성남 신촌, 성남 복정 등은 수십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신혼희망타운도 위례와 성남 복정이 인기가 많았습니다. 하지만 상대적으로 ...

    한국경제TV | 2021.11.17 15:03

  • thumbnail
    김동연 "대선 완주, 정치판 교체할 것"(종합)

    ... 제2묘역, 광주시립묘지 민족민주열사묘역을 들렀다. 구묘역에서는 바닥에 박힌 이른바 '전두환 비석'을 두 발로 밟은 채 서 있기도 했다. 김 전 부총리는 5·18묘지 참배를 마치고 나서 기자들에게 "광주 정신을 이어받아 새로운 나라를 만드는 데 온 힘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 시대 청년은 극심한 양극화, 기회의 불공정, 각종 비리로 힘들어한다"며 "저와 새로운 물결이 양당 구도 정치, 경제, 교육을 개혁하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17 14:32 | YONHAP

  • thumbnail
    김총리 "선열들 목숨다해 오늘을 지켜…더 나은 미래 물려줘야"(종합)

    ... 우리 국민은 선열들이 남겨준 공동체를 위한 헌신, 연대와 협력의 정신이라는 위대한 유산을 이어받아 그 어느 나라보다 성숙하고 슬기롭게 이겨내고 있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후손들에게 물려줄 '보다 나은 미래'에 대해 "사회경제적 양극화를 극복하고 모든 국민이 주거와 교육, 일자리와 복지에서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넘어 문명인으로서의 삶을 누리는 세상"이라고 설명했다. 김 총리는 "나라와 민족을 위한 순국선열들의 헌신과 애국충정에 깊은 존경을 보내면서 그 정신을 영원토록 ...

    한국경제 | 2021.11.17 14:25 | YONHAP

  • thumbnail
    野 "문재인 정부 부동산 성적표, 처참함 넘어 암담한 수준"

    ... 성적표는 이미 예상되었지만, 처참함을 넘어 암담한 수준이다"라고 밝혔다. 임 대변인은 "지난해 다주택자는 232만 명으로 역대 최다인 반면 무주택가구는 919만 가구로 50만 가구 이상 증가하며 오히려 주택 양극화만 부추겼다"면서 "상하위 주택의 자산가액 격차도 이 정권 들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결국 주먹구구식 26번의 대책은 집값은 집값대로 올리고 오히려 부자들의 배만 불린 아이러니한 ...

    한국경제 | 2021.11.17 12:57 | 이미나

  • thumbnail
    5·18묘지 찾은 김동연 "광주정신 이어받겠다"

    ... '전두환 비석'을 두 발로 밟은 채 서 있기도 했다. 김 전 부총리는 5·18묘지 참배를 마치고 나서 기자들에게 "광주 정신을 이어받아 새로운 나라를 만드는 데 온 힘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 시대 청년은 극심한 양극화, 기회의 불공정, 각종 비리로 힘들어한다"며 "저와 새로운 물결이 양당 구도 정치, 경제, 교육을 개혁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전 부총리는 이날 오후에는 광주시의회를 찾아 지역 기자들과 간담회를 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17 12:10 | YONHAP

  • thumbnail
    "차기정부 中企정책 핵심은 '대중소 양극화' 해결"

    차기 정부의 핵심 중소기업 정책은 대중소기업 양극화 해소라는 주장이 나왔다. 중소기업중앙회는 17일 경주 힐튼호텔에서 중소기업인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드 코로나시대, 중소기업 정책 방향과 해법을 제시하다'라는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열었다. 주제 발표를 맡은 추문갑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우리나라가 세계 10위 규모의 경제 대국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이유는 국민경제의 근간이자 일자리 창출의 원천인 중소기업이 있었기에 ...

    한국경제 | 2021.11.17 11:49 | 민경진

  • 장혜영, "양도세 완화 논의…거대양당의 야합"

    ... "얼마 전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는 양도소득세 인하와 종부세 폐지까지 추진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질세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측도 양도소득세 면제 범위 확대에 찬성하겠다고 밝혔다"며 "경제적 불평등, 자산 양극화가 극심해지고 있는 2021년 현재, 고액 부동산을 보유한 일부 계층 앞에서 거대 양당은 이미 단일화되었다"고 지적했다. 장 의원은 "이번 양도소득세 개악안이 통과되면 주택가격 상위 7.3%에서 4.3% 사이인 3%p의 ...

    조세일보 | 2021.11.17 1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