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8,2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pecial]알쏭달쏭한 이혼 셈법 Q&A

    ... 사람의 세금 문제 Q 이혼하면서 아내에게 위자료로 오피스텔 한 채를 이전해주었다 . 위자료로 지급하는 것인데도 양도소득세가 부과될 수 있나. A 양도차익이 발생하면 양도세가 부과될 수 있다 . 만약 남편이 아내에게 현금으로 위자료를 지급하면 이는 남편 자신의 위자료 지급 채무를 변제하는 것이지 자산을 유상 양도하는 것이 아니므로 양도세를 내지 않는다 . 그러나 위자료를 현금이 아니라 부동산이나 비상장주식 등으로 지급하면 양도세가 ...

    한국경제 | 2021.03.25 16:21 | 김수정

  • thumbnail
    [special]이혼, 풀어야 할 '쩐의 공식' 있다

    ... 행사로 소유권 이전이 이루어지는 경우에는 이혼자의 일방이 당초 취득 시부터 자기 지분인 재산을 환원받은 것으로 보아 양도소득세도 과세되지 않는다. 이혼에 따른 재산 이전 시 과세를 피하려면 재산 분할 증빙을 갖춰놓아야 유리하다. 배 ... 지급자는 부동산에 대한 양도세를 부담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재산 분할이 유리하지만, 지급받는 자는 추후 해당 부동산을 양도할 때 재산 분할 시점의 가액이 아니라 지급자의 당초 부동산 취득 시점의 가액이 적용돼 양도 차익이 늘어날 수 있다는 ...

    한국경제 | 2021.03.25 16:19 | 김수정

  • thumbnail
    [빅스토리]홍춘욱 "부동산, 2022년까지 강세 흐름 이어갈 것"

    ... 압도적인 다수를 차지한 것으로 볼 수 있다. 그리고 한국의 부동산 시장 환경에서 모멘텀 투자자들은 2030세대가 압도적인 것으로 보인다. 왜냐하면 정부당국의 강력한 규제로 인해 이미 주택을 보유하고 있는 이는 매우 높은 세율의 양도차익 과세를 내야 할 뿐만 아니라 종합부동산세 부담도 걷잡을 수 없이 커지기 때문이다. 2030 “집값 오른다” 모멘텀 투자 주도 2014년처럼 부동산 시장이 긴 불황의 바닥을 형성할 때에는 모멘텀 투자자보다는 ...

    한국경제 | 2021.03.25 15:25 | 배현정

  • thumbnail
    [빅스토리]2021년의 비트코인, 2017년과는 다르다

    ... 티켓이라는 것이 그 핵심적인 자산 속성이었다. 암호화폐공개(ICO) 발행 주체들은 비트코인을 받고 신규 발행 코인을 양도해주었고, 수십 배의 차익 실현을 노리는 전 세계 수많은 개미투자자들이 ICO 청약에 참여하기 위해서 비트코인을 구매해 ... 당시의 비트코인은 그 펀더멘털을 쉽게 정의 내리기 어려운 자산군으로서 기술적인 불확실성이 높은 가운데, 수십 배의 차익 실현을 노리는 리테일 투자자들이 랠리를 이끌었다. 2017년에는 외부적인 여건 또한 비트코인 투자에 그다지 긍정적이지 ...

    한국경제 | 2021.03.25 13:34 | 정유진

  • thumbnail
    "테슬라, 비트코인으로 사면 세금 폭탄 맞을 수도" 경고

    ... 별도로 납부해야 해서다. CNBC는 24일(현지시간) 비트코인으로 테슬라 전기차를 사면 미 국세청(IRS)에 양도소득세를 납부해야 하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더 높은 비용을 지불해야 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IRS는 이미 비트코인 ... 연소득 및 자산 보유기간 등에 따라 세율도 천차만별”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내년부터 250만원을 넘는 양도차익에 대해 일률적으로 20%의 양도소득세를 떼기로 한 한국과 달리, 미국에선 암호화폐에 대해 특별히 차별적 세율을 적용하지 ...

    한국경제 | 2021.03.25 12:04 | 조재길

  • thumbnail
    서울대 학생들, 김윤식 前시흥시장 배곧신도시 투기 의혹 제기

    ... 2014년 시흥 배곧신도시 내의 아파트를 분양받았다가 이듬해 분양권을 전매했다"며 "단기 시세 차익을 노리고 아파트 분양권을 취득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될 수 있는 대목"이라고 지적했다. 서울대 학생들은 ... 시장이 2014년 서울대 시흥캠퍼스 부지에서 약 1㎞ 떨어진 신축 예정 아파트 분양권을 취득했고, 이듬해 제삼자에게 양도해 약 4000만원의 시세 차익을 봤다고 주장하고 있다. 나아가 "2014년은 서울대 시흥캠퍼스 유치가 ...

    한국경제 | 2021.03.24 19:13 | 김정호

  • thumbnail
    서울대 학생들 "김윤식 前시흥시장 배곧신도시 투기 의혹"

    ... 결과 그가 재임 중이던 2014년 시흥 배곧신도시 내의 아파트를 분양받았다가 이듬해 분양권을 전매했다"며 "단기 시세 차익을 노리고 아파트 분양권을 취득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될 수 있는 대목"이라고 주장했다. 학생들은 김 전 시장이 2014년 서울대 시흥캠퍼스 부지에서 약 1㎞ 떨어진 신축 예정 아파트 분양권을 취득했고, 이듬해 제삼자에게 양도해 4천여만원의 시세 차익을 봤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2014년은 서울대 시흥캠퍼스 유치가 본격적으로 탄력을 받기 시작한 ...

    한국경제 | 2021.03.24 18:29 | YONHAP

  • thumbnail
    증여 잘 활용땐 양도·소득·상속·종부세 줄여…4월29일 공시가격 확정 전 증여 유리

    ... 공시 이후에는 높아진 공시가격을 기준으로 증여취득세가 과세되므로 확정 공시 전에 증여하는 것이 유리하다. 증여를 잘 활용하면 양도소득세, 종합부동산세, 소득세는 물론 상속세까지 줄일 수 있다. 첫째, 양도소득세를 줄일 수 있다. 시가가 10억원인 조정대상지역 아파트를 2채 보유한 A씨가 그중 한 채를 판다고 치자. 양도차익이 5억원인 경우 올해 6월 1일 이후 양도 때 다주택자로 20% 중과세되고 장기보유특별공제도 받지 못해 3억원이 넘는 양도소득세를 ...

    한국경제 | 2021.03.24 16:05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코로나 재확산에 흔들리는 뉴욕 증시

    ... 부추기고 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현행 21%인 법인세율을 28%로 올리는 방안, 무형자산을 통한 역외 소득에 대한 최저세율(GILTI)을 현행 10.5%에서 21%로 인상하는 방안 등을 공약해왔습니다. 또 주식·부동산 등의 양도 차익에 매기는 자본이득세 최고세율은 현행 20.0%에서 39.6%로 약 두 배 올리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옐런 장관은 이날 하원 증언에서 "경제가 다시 강해지면 인프라와 연구개발 등에 투자를 확대할 것이고, 이 과정에서 세금 ...

    한국경제 | 2021.03.24 08:11 | 김현석

  • '정글'이자 '야생'…비상장주, 제대로 투자하려면?

    ... 다릅니다. 먼저 세금 측면에서 살펴보겠습니다. 비상장 주식 거래 시에 고려해야 할 세금은 크게 세 가지인데요. 양도소득세와 증권거래세, 부동산 간주 취득세가 있습니다. 부동산 간주 취득세는 과점주주의 경우 부동산을 함께 취득하는 ... 가격에 거래해야 합니다. 비상장 주식의 가장 성공적인 투자는 상장 전에 싸게 매수해 배당을 받다가 상장 후에 차익을 실현하는 방식이죠. 그렇다면 매수한 비상장 주식이 상장까지 이어질 수 있는지 여부가 굉장히 중요하겠네요. 네. ...

    한국경제TV | 2021.03.23 1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