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3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양현종, 다시 선발 기회 잡나…경쟁자 벤저민 마이너행

    ... 등판할 가능성이 커졌다. 크리스 우드워드 텍사스 감독은 이날 화상 인터뷰에서 "벤저민의 빈자리에 누굴 내세울지는 결정하지 못했다"며 "다만 양현종을 선발로 투입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선발 로테이션대로라면 양현종은 20일 뉴욕 양키스전에 등판할 수 있다. 양현종은 지난 6일 미네소타 트윈스전에 선발 등판해 3⅓이닝 1실점을 기록한 뒤 다시 불펜으로 돌아갔다. 양현종 대신 벤저민이 선발 기회를 잡았다. 그러나 벤저민은 15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해 ...

    한국경제 | 2021.05.16 09:28 | YONHAP

  • thumbnail
    전설적인 유격수 지터의 탬파베이 대저택, 254억원에 매각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의 레전드이자 현 마이애미 말린스의 최고경영자(CEO)인 데릭 지터(45)의 대저택이 기록적인 액수에 팔렸다. 탬파베이 지역 일간지 탬파베이 타임스는 15일(한국시간) 지터의 저택이 2천250만달러(약 254억원)에 팔렸다고 보도했다. 지터는 이 저택을 지난해 9월 2천900만달러에 매물로 내놨다. 지터가 원했던 금액에는 미치지 못했으나 탬파베이에서 거래된 주택 가운데 역대 최고가라고 탬파베이 타임스는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5.15 08:51 | YONHAP

  • thumbnail
    MLB '코로나 방역 기준 완화' 12개 팀으로 증가

    ... 이상 백신을 접종한 메이저리그 전체 1급 종사자의 비율은 83.9%에 이르렀고, 이 중 77.6%는 2차 접종도 완료했다고 집계했다. 그러나 백신 접종 이후에도 집단 감염이 발생해 MLB 사무국은 상황을 안심하지 않는다. 뉴욕 양키스에선 백신을 맞은 선수와 코치, 구단 직원 등 8명이 무증상 감염 확진 판정을 받았다. 미국 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양키스의 사례가 백신을 맞았는데도 감염되는 '돌파 감염'(breakthrough infection)의 대표 연구가 ...

    한국경제 | 2021.05.15 08:11 | YONHAP

  • thumbnail
    양키스 구단 '백신접종 후 확진' 속출…'돌파감염' 연구사례로

    확진 판정 받은 선수·코치 등 8명 모두 백신 접종…증상은 없어 미국프로야구(MLB) 뉴욕 양키스에서 최근 코로나19 감염자가 속출하면서 백신을 맞았는데도 감염되는 '돌파 감염'(breakthrough infection)의 대표적 연구 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비즈니스인사이더가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확진 판정을 받은 코치, 선수 등 대부분이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양키스에서는 12일 필 네빈 3루 코치가 ...

    한국경제 | 2021.05.14 15:23 | YONHAP

  • thumbnail
    토레스도 양성…MLB 양키스서 코로나19 확진자 8명으로 늘어

    미국프로야구(MLB) 뉴욕 양키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이 8명으로 늘었다. 양키스 구단은 유격수 글레이버 토레스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14일(한국시간) 발표했다. 에런 분 양키스 감독은 토레스가 코로나19 감염 증상을 보이지 않았다고 전했다. 토레스를 포함해 양키스 확진자 8명 중 7명이 무증상 감염자다. 토레스는 지난해 12월에 이어 두 번째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

    한국경제 | 2021.05.14 08:22 | YONHAP

  • thumbnail
    2018년 이래 4년째 꾸준한 류현진…ERA 2위·QS는 16위

    ... 300이닝 이상을 던진 메이저리그 투수 중 류현진이 제이컵 디그롬(뉴욕 메츠·1.99)에 이어 평균자책점(ERA) 2위(2.37)라는 점을 늘 강조한다. 14일(한국시간) 현재 저스틴 벌랜더(휴스턴 애스트로스·2.56), 게릿 콜(뉴욕 양키스·2.57), 클레이턴 커쇼(로스앤젤레스 다저스·2.77) 등 빅리그 간판 투수들보다도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이 낮다. 류현진은 2018년 처음으로 1점대 평균자책점(1.97)을 찍었고, 이후 2.32(2019년), 2.69(2020년)로 ...

    한국경제 | 2021.05.14 08:04 | YONHAP

  • thumbnail
    게릿 콜, 8이닝 무실점 12K…역대 2번째 최소 경기 1천500K

    게릿 콜(31·뉴욕 양키스)이 212경기 만에 개인 통산 1천500탈삼진을 채웠다. 메이저리그 역대 두 번째 최소 경기 1천500탈삼진 기록이다. 콜은 1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8이닝 동안 안타 4개를 내주고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볼넷은 단 한 개도 내주지 않고 삼진 12개를 잡았다. 경기 전까지 개인 통산 1천496개의 ...

    한국경제 | 2021.05.13 11:56 | YONHAP

  • thumbnail
    에이스의 위엄…토론토서 7이닝을 던지는 유일한 투수 류현진

    ... 몬토요 감독은 고민을 던다. 경기를 풀어갈 줄 아는 류현진의 운영 능력 덕분이다. 류현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팀당 60경기만 치른 지난해에도 팀에서 처음으로 7이닝을 던졌다. 2020년 9월 25일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한 정규리그 마지막 등판에서 7이닝 무실점의 쾌투로 양키스전 통산 첫 승리와 토론토의 포스트시즌 출전 확정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불펜의 부담을 지우고 긴 이닝 동안 마운드를 지키는 류현진이야말로 진정한 토론토 마운드의 ...

    한국경제 | 2021.05.13 11:25 | YONHAP

  • [표] 류현진 2021년 미국프로야구 등판일지

    ... 정규리그 등판일지(한국시간) ┌───┬────┬─────────┬──────────┬───────┐ │날짜 │상대팀 │구장 │투구내용 │비고 │ ├───┼────┼─────────┼──────────┼───────┤ │4.2 │양키스양키스타디움 │5⅓-4-2(2)-1-1-5- │토론토 3-2 │ │ │ │ │92-3.38 │승 │ │ │ │ │ │승패 없음 │ ├───┼────┼─────────┼──────────┼───────┤ │4.8 │텍사스 ...

    한국경제 | 2021.05.13 11:05 | YONHAP

  • thumbnail
    양키스, 코로나 확진자 7명으로 늘어…전원 백신 접종 마친 상태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7명으로 늘었다. 확진자들은 모두 백신 접종을 마쳤는데도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에런 분 양키스 감독은 1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리는 탬파베이 레이스와 원정 경기를 앞두고 현지 매체들과 화상인터뷰에서 "맷 블레이크 투수 코치와 4명의 지원 스텝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보였다"며 "확진자 총 7명은 모두 ...

    한국경제 | 2021.05.13 08: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