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세청장, 국정원장, 경찰청장 교체될 듯

    ... 있다. 중앙일보는 13일 복수의 여권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해 이들의 교체가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렇게 되면 4대 권력기관장 중 검찰총장을 제외한 전원이 교체되는 셈이다. 이 신문은"청와대가 김성호 국정원장과 어청수 경찰청장에 대해선 교체한다는 방침을 확정했고 당초 유임 가능성이 컸던 한상률 국세청장의 경우도 교체 쪽으로 청와대 내부 기류가 기울고 있다"는 여권 및 정부인사들의 말을 인용해 전했다. 교체의 이유로는 김 국정원장의 경우 쇠고기 ...

    조세일보 | 2009.01.13 00:00

  • [靑, 개각은 설 이후로] 국정원장ㆍ경찰청장 교체 유력, 청와대 수석은 1~2명 그칠 듯

    ... 전해졌다. 4대기관장 중에는 임채진 검찰총장을 제외한 나머지 세 명의 교체설이 나온다. 한상률 국세청장은 그림 상납 의혹이 불거지면서 교체쪽으로 기우는 분위기다. 김 국정원장은 쇠고기 파문 때 대처가 미온했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어청수 경찰청장은 촛불시위 이후 불교계로부터 경질 요구를 받아왔다. 일부 기관의 경우 인사 문제를 놓고 대구 · 경북(TK)과 부산 · 경남(PK)출신 간 지역 갈등이 터져 나오는 것도 수장 교체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영식 ...

    한국경제 | 2009.01.13 00:00 | 홍영식

  • 개각.靑 진용개편 조기단행 검토

    ... 가능성도 거론되는 등 중폭 이상이 될 것이라는 전망도 내놓고 있다. 청와대 수석은 당초 대폭 개편 방침을 접고 정진곤 교육과학문화수석을 포함해 최대 2명 정도를 교체하는 `최소 교체원칙'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으며 4대 기관장의 경우 어청수 경찰청장과 김성호 국정원장의 교체 여부가 주목되고 있다. 한상률 국세청장은 최근 일부 의혹이 언론을 통해 보도되면서 민정라인에서 사실 여부를 검증하고 있다고 청와대 관계자가 전했다. 강만수 장관 후임으로는 윤증현 전 금융감독위원장과 ...

    연합뉴스 | 2009.01.12 00:00

  • 검찰총장 "`국회 충돌' 신속 수사" 지시

    ... 광고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이어 12월26일 민주당 의원 50여명이 국회 본회의장을 기습 점거한데 대해 국회사무처가 이들을 고발했고, 민주당은 지난 3일 연좌농성 중인 소속 의원들에게 폭력행사를 지시했다며 김형오 국회의장과 어청수 경찰청장 등을 고발했다. 5일에는 국회 본회의장 앞에서 현수막을 뜯어내려는 국회 경위에게 폭력을 휘둘렀다며 박계동 국회 사무총장과 한나라당 안경률 사무총장이 각각 강기갑 민노당 대표를 고발했다.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연합뉴스 | 2009.01.09 00:00

  • 생계침해범죄 대책 추진단 출범

    경찰청은 범정부 차원에서 추진되고 있는 '경제살리기' 에 동참하기 위해 '생계침해범죄 대책 추진단'을 발족했습니다. 전국 수사경찰 간부 480여명이 참석한 이날 발대식에서 어청수 경찰청장은 "강도와 절도는 물론 조직폭력, 불법사금융 등 서민경제를 침해하는 범죄를 집중 단속해 경제살리기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발대식에 이어 열린 전국 수사간부 워크숍에서는 경제 전문가를 초청해 '경제 활성화를 위한 경찰의 역할'에 대해 의견을 듣는 ...

    한국경제TV | 2009.01.06 00:00

  • 경찰, 경제살리기 수사활동 편다

    ... 출국금지나 소환, 압수수색을 자제하기로 했다. 경찰은 특히 범법자가 양산되는 폐단을 막기 위해 영화를 인터넷에서 불법적으로 내려받는 등 비교적 경미한 저작권 위반 행위에 대한 고소 사건을 각하하는 방안을 검찰과 협의하고 있다. 어청수 경찰청장은 "경제 불황에 따른 국가 위기 상황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생계침해 범죄를 강력히 단속하고 경제친화적 수사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banana@yna.co.kr

    연합뉴스 | 2009.01.06 00:00

  • 민주, '형사고발-대화제의' 강온전략

    ... 하지만 민주당은 전날부터 국회 사무처가 경위들을 동원해 본회의장 주변의 당직자와 보좌진들에 대한 강제해산에 나선 것과 관련해서는 발빠른 법적 조치를 취하는 등 초강경 모드로 응수했다. 민주당은 김형오 국회의장과 박계동 국회 사무총장, 어청수 경찰청장, 국회 경위과장을 공무집행방해 및 직권남용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하고 불법적 질서유지권 및 경호권 행사를 막아달라는 취지의 가처분 신청을 서울중앙지법에 제출했다. 정 대표는 "1958년에 무술경관 300명을 일일 경위로 ...

    연합뉴스 | 2009.01.04 00:00

  • 박계동-원혜영 `엇갈린 인연'

    ... 원내대표는 51년생, 박 총장은 52년생으로 사석에서는 박 총장이 원 원내대표를 `형'이라고 부르는 사이로 알려졌다. 국회 사무처가 3일 `로텐더홀 작전'을 개시하자 민주당은 경찰 병력 동원 논란 등을 문제 삼으며 김형오 국회의장, 어청수 경찰청장과 함께 박 총장을 형사고발키로 했다. 양측은 사무처의 강제해산 시도를 놓고도 날선 신경전을 벌였다. 사무처측은 "민주당이 15명 정도만 남기고 로텐더홀을 비워주기로 해놓고 약속을 어겼다"며 비판했으나 민주당측은 "원 ...

    연합뉴스 | 2009.01.04 00:00

  • thumbnail
    욕설ㆍ주먹질 '육탄전'… 난장판 된 주말 국회

    ... 요청했다. 이에 서울 경찰서 기동대 9개 중대 900여명이 국회 본청 건물 주변에 대한 경비를 시작했다. 이에 민주당은 "국회의장의 질서유지권이 경위와 경찰을 동원해 물리력을 행사할 수 있는 권한은 아니다"며 김 의장과 박계동 사무총장,어청수 경찰청장 등을 공무집행 방해 및 직권남용으로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 또 질서유지권에 대해 행사를 금지하는 가처분 신청도 내기로 했다. 4일 낮 12시께에는 최재성,조정식 민주당 의원이 본청에 김밥을 가지고 들어가려다 경찰의 제지를 ...

    한국경제 | 2009.01.04 00:00 | 유창재

  • '국회내 경찰투입' 논란 격화

    ... 과정에서 경찰 인력 증원을 요청해 900여명의 경찰이 본청을 에워싸고 외곽 경비활동을 벌이고 있는 상태다. 민주당은 4일 사무처가 국회법 규정을 위반하고 경찰을 불법 동원했다고 반발하면서 김형오 국회의장과 박계동 국회 사무총장, 어청수 경찰청장 등을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고발했다. 민주당은 국회법 144조에 근거해 경찰을 국회에 투입하려면 김 의장이 경호권을 발동하고 국회 운영위원회의 동의를 받아야 함에도 이런 절차가 전혀 이뤄지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김 ...

    연합뉴스 | 2009.01.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