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2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등원 않고 촛불만 키워

    ... "(경찰에) 차이고 밟히며 끌려다니는 등 집단린치를 당했다"고 주장했으나 경찰 측은 안 의원이 진압부대장의 얼굴을 가격해 턱이 탈구되는 등 맞은 경찰 3명이 경찰병원에 후송돼 있다고 반박했다. 민주당이 한승수 총리를 방문해 어청수 경찰청장의 사퇴를 요구한 반면 경찰은 체증자료를 확보해 안 의원을 공무집행방해로 고발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등 진위를 둘러싼 논란이 커지고 있다. 이 같은 민주당의 장외행보에 대해 당내 우려도 적지않다. 전날 집회에 나간 손학규 ...

    한국경제 | 2008.06.27 00:00 | 노경목

  • 靑 "극렬시위, 국민 인내 한계 시험하는 것"

    ... 특히 "최근 시위 양상은 정부의 인내력이 아니라 국민 인내력의 한계를 시험하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라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 정부는 이날 오전 한승수 국무총리 주재로 원세훈 행정안전부 장관, 김경한 법무부 장관, 어청수 경찰청장, 이윤호 지식경제부 장관,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 관계장관 회의를 열어 불법 폭력시위 대책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 대통령은 지난 24일 국무회의에서 "일부 정책에 비판하는 시위는 ...

    연합뉴스 | 2008.06.27 00:00

  • 무디스 "쇠고기시위가 한국 성장 저해"

    ... 대처한다는 방침을 분명히 했다. 핵심 관계자는 "최근 시위 양상은 정부의 인내력이 아니라 국민 인내력의 한계를 시험하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라고 말했다. 정부도 한 총리 주재로 원세훈 행정안전부 장관,김경한 법무부 장관,어청수 경찰청장,이윤호 지식경제부 장관,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열린 관계장관 회의에서 불법 폭력시위 대책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인식 기자 sskis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6.27 00:00 | 김인식

  • 폭행 당했다는 안민석 의원도 경찰에 '주먹다짐' 논란

    ... 신체접촉"이라고 했고,경찰 측은 "현장 지휘관을 폭행한 안 의원을 제지하는 과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민주당은 "현역 의원이 경찰에 집단폭행을 당한 상황은 명백하다"(조배숙 의원)면서 원혜영 원내대표가 이명박 대통령의 사과와 어청수 경찰청장의 사퇴를 요구하며 24시간 단식농성에 들어갔다. 반면 경찰청 관계자는 "때린 사람이 맞았다고 하니 이해가 안된다. 경찰을 때린 주먹이 아프다는 뜻일 것"이라며 현장 채증자료를 바탕으로 공무집행방해죄 적용여부를 검토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08.06.27 00:00 | 노경목

  • "거리서 불법 감금당해"…시민 66명 경찰 고소

    촛불집회에 참석했던 최모(56) 씨 등 시민 66명은 27일 경찰이 자신들을 인도에 불법 감금했다며 어청수 경찰청장 등을 고소했다. 최 씨 등은 고소장에서 "전경 약 2개 중대가 6월 22일 11시10분께부터 11시50분까지 종로구 교보문고 앞 인도에서 시민 300여명을 네 방향에서 에워싸고 어느 방향으로도 통행하지 못하게 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고소장과 함께 당시 현장 상황을 찍은 동영상을 증거물로 제출했다. (서울연합뉴스) 차대운 기자 ...

    연합뉴스 | 2008.06.27 00:00

  • 대책회의 "제자리 가야할 것은 이명박 정부"

    ... 수면 밑으로 가라앉았다. 교육과 공영방송 등의 의제가 있지만 지금은 쇠고기 문제에 더 집중할 필요성과 국민 공감대가 있다"며 쇠고기 투쟁에 집중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대책회의는 전날 대책회의 활동가 4명을 비롯한 시위참가자들이 무더기로 연행된 데 대해 "대책회의 활동가를 향한 표적연행으로 검.경이 80년대식 공안기관을 연상케하고 있다. 어청수 경찰청장은 물러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eddie@yna.co.kr

    연합뉴스 | 2008.06.26 00:00

  • [리포트] 기초질서 자문위원회 출범

    ... 신인도를 제고하고 사회 공감대 형성과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한국경제신문 신상민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법과 질서를 지키는 것이 국가 경쟁력의 원동력이라며 자문위원회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어청수 경찰청장을 대신해 출범식에 참석한 김석기 경찰청 차장은 새롭게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법과 원칙에 따라 법질서를 바로 세우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석기 경찰청 차장 “지난 5월초부터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 시위가 ...

    한국경제TV | 2008.06.26 00:00

  • 金법무 "네티즌 광고주 공격 수사강화"

    ... 전했다. 김 장관은 또 촛불집회 대응방침과 관련, "시위가 일반시민과 분리되는 양상인 만큼 앞으로 불법시위에 대해서는 철저하게 대처를 하겠다"며 "가능한한 시청 앞에 무질서하게 쳐있는 천막시설도 철거하도록 권유해 보겠다"고 말했다. 어청수 경찰청장도 국무회의에서 "쇠고기 추가협상 결과 발표 등 일련의 정부 조치로 일반 시민 참여가 대폭 감소했으나 일부 세력에 의해 대정부 투쟁으로 변질되고 있다"며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 대응하겠다"고 밝혔다고 유 장관이 전했다. ...

    연합뉴스 | 2008.06.24 00:00

  • 경찰차 파손 등 손해배상 청구

    검찰과 경찰이 촛불시위로 훼손된 법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김경한 법무장관은 24일 청와대국무회의에서 "(촛불)시위가 일반시민과 분리되는 양상인 만큼 앞으로 불법시위에 대해서는 철저하게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어청수 경찰청장도 "일반시민 참여가 대폭 감소했으나 일부 세력에 의해 대정부 투쟁으로 변질되고 있다"며 엄정대응 방침을 분명히 했다. 검·경의 1차 타깃은 시위주도 세력이다. 검·경은 집회 단순 참가자와 시위를 배후에서 ...

    한국경제 | 2008.06.24 00:00 | 김병일

  • 경찰청장 "'촛불' 과격단체-일반시민 분리대응"

    ...행위 시위자 일부 단체 2천-3천명 "시민들 순수한 뜻 운동권 위주로 변질" `촛불 거리시위' 한달째를 맞은 23일 경찰은 순수한 일반 시민 참가자와 과격행위를 주도하는 일부 단체에 대해 분리 대응을 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어청수 경찰청장은 23일 기자간담회에서 "일반 시민들에 대해서는 모든 면에서 유연하게 대처하겠다. 하지만 다른 목적으로 일부 단체가 주도하는 부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책임을 묻겠다"라고 말했다. 이달 초까지만 해도 청소년과 주부 등 ...

    연합뉴스 | 2008.06.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