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12,8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성재, 바람 심술 딛고 '베어 트랩' 무사히 넘다

    ... ‘골프 제왕’ 니클라우스가 낸 숙제를 오전과 오후에 달라진 바람의 세기에 따라 다른 난도로 풀어야만 했다. 바람 따라 표정 바뀐 난코스 맷 존스(40·호주)는 이날 보기 없이 버디 9개를 잡아 9언더파 61타로 선두에 올랐다. 공동 2위 애런 와이즈(24), 러셀 헨리(31·이상 미국)에게 3타 앞섰다. 9언더파는 존스의 라이프 베스트 기록이자 2012년 브라이언 하먼(34·미국)이 이 대회 2라운드에서 ...

    한국경제 | 2021.03.19 17:20 | 김순신

  • '장타전쟁 포기' 선언한 존슨·매킬로이

    ... 133.08마일(214.17㎞)인 디섐보보다 10마일 이상 짧다. 데뷔 후 줄곧 ‘최장타자’로 불려온 존슨은 디섐보가 등장한 뒤로는 장타 경쟁에서 밀렸다. 디섐보는 장타를 앞세워 지난해 10월 열린 US오픈에서 6언더파를 기록했고, 출전 선수 중 유일하게 언더파 스코어로 우승했다. 이를 본 PGA투어 선수들은 적잖은 충격을 받았고 비거리 늘리기에 힘써왔다. 하지만 존슨은 “비거리를 조금 더 늘리기 위해선 결국 더 세게 휘둘러야 한다”며 ...

    한국경제 | 2021.03.18 17:26 | 조희찬

  • thumbnail
    우승확률 1위 선수 기권…임성재, 첫 타이틀방어 청신호

    ... 차지한 ‘백전노장’ 리 웨스트우드(48·잉글랜드)다. 세계랭킹 19위에 올라 있는 웨스트우드는 이번 대회 출전 선수 중 임성재 다음으로 세계랭킹이 높다. 임성재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3라운드까지 2언더파를 적어내 선두에 3타 뒤진 공동 5위였다. 하지만 최종 라운드에서 4언더파를 몰아쳐 1타 차의 짜릿한 역전극을 연출했다. 특히 악명 높은 ‘베어 트랩’(15~17번홀)에서 버디-파-버디를 기록한 덕분에 역전의 발판을 ...

    한국경제 | 2021.03.18 17:26 | 조희찬

  • 18번홀 행운의 티샷 덕에…토머스, 역전 우승으로 270만弗 잭팟

    ... ‘레전드’ 반열에 토머스는 이 홀에서 파를 지켜 1타 차 우승을 완성했다. 그는 이날 미국 플로리다주 폰테베드라 비치의 TPC 소그래스(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4개, 보기 2개를 묶어 4언더파를 쳤다. 최종 합계 14언더파 274타를 적어낸 그는 리 웨스트우드(48·잉글랜드)를 1타 차로 따돌렸다. 18번홀 티샷 후 다리에 힘이 풀린 듯 캐디에게 몸을 기댄 토머스는 “(18번홀 티샷 당시) 너무 떨렸다”며 ...

    한국경제 | 2021.03.15 17:10 | 조희찬

  • 토핑에 생크, 악성 슬라이스까지…디섐보·웨스트우드 '아마급 실수'

    ... ‘악성 슬라이스’였다. 디섐보는 4번홀을 더블 보기, 웨스트우드는 보기로 마쳤다. 디섐보는 16번홀(파5) 이글 등으로 후반 들어 뒤늦게 시동을 걸었으나 이미 우승 동력을 잃은 뒤였다. 디섐보는 최종 합계 12언더파 276타로 공동 3위, 웨스트우드는 13언더파 275타 2위로 대회를 마쳤다. 14언더파로 우승한 저스틴 토머스(28·미국)와 타수 차이를 고려하면 4번홀 실수가 패배로 이어진 셈이다. 디섐보는 “(4번홀에서) ...

    한국경제 | 2021.03.15 17:08 | 조희찬

  • 토머스, '제5의 메이저'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

    ... 메이저'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총상금 1500만달러)에서 우승했다. 토머스는 15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폰테베드라 비치의 TPC 소그래스(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4개, 보기 2개를 묶어 4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합계 14언더파 274타를 기록한 그는 2위 리 웨스트우드(잉글랜드)와는 1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했다. 우승상금은 270만달러. 토머스는 시즌 첫 승이자 지난해 8월 월드골프챔피언십(WGC) 페덱스 세인트 ...

    한국경제 | 2021.03.15 07:35 | 조희찬

  • thumbnail
    저스틴 토머스, 슬럼프 탈출…64타로 단숨에 우승권 진입

    ... TPC 소그래스(파72·7189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총상금 1500만달러) 3라운드에서 완벽하게 부활하면서다. 그는 이날 이글 1개와 버디 7개를 잡는 동안 보기는 1개로 막아 8언더파 64타를 적어냈다. 64타는 이번 대회 출전 선수를 통틀어 가장 좋은 ‘데일리 베스트’ 기록이다. 사흘 합계 10언더파 206타 공동 3위로 도약한 토머스는 “골프가 다시 재밌어졌다”고 했다. ...

    한국경제 | 2021.03.14 18:23 | 조희찬

  • thumbnail
    한국계 선수 무덤 된 '마의 17번홀'…안병훈 11타·케빈 나 8타

    ... 한국 선수 가운데 이 홀에서 유일하게 버디를 잡은 임성재(23)도 버디 2개, 보기 2개를 맞바꾸며 이븐파를 쳐 공동 42위를 기록했다. 2008년 우승자인 세르히오 가르시아(41·스페인)가 이글 2개를 포함해 7언더파 65타를 몰아치며 중간 선두에 오른 가운데 브라이언 하먼(34·미국)이 5언더파 67타, 매슈 피츠패트릭(26·잉글랜드) 등이 4언더파 68타로 추격하고 있다. 2년 전 이 대회 우승자인 로리 매...

    한국경제 | 2021.03.12 17:13 | 김순신

  • thumbnail
    플레이어스챔피언십 마의 17번홀에 발목…안병훈 '옥튜플 보기' 범해

    ... 한국 선수 가운데 이 홀에서 유일하게 버디를 잡은 임성재(23)도 이날 버디 2개, 보기 2개를 바꾸며 이븐파를 쳐 공동 44위를 기록했다. 2008년 우승자인 세르히오 가르시아(41·스페인)가 이글 2개를 포함해 7언더파 65타를 몰아치며 중간 선두에 오른 가운데 브라이언 하먼(34·미국)이 5언더파 67타, 매슈 피츠패트릭(26·잉글랜드) 등이 4언더파 68타로 추격하고 있다. 2년 전 우승자인 로리 매킬로이(3...

    한국경제 | 2021.03.12 08:10 | 김순신

  • thumbnail
    이틀 연속 호수 넘긴 초장타쇼…디섐보 '골프 신세계' 열었다

    ...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통산 8승째를 신고했다. 디섐보는 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베이힐C&L(파72·7454야드)에서 열린 PGA투어 아널드 파머 인비테이셔널(총상금 930만달러) 최종 라운드에서 1언더파를 쳤다. 최종합계 11언더파 277타로 2위를 1타 차로 따돌렸다. 우승상금은 167만4000달러(약 18억8700만원)다. 2020~2021시즌 첫 다승자로 이름을 올린 디섐보는 페덱스컵 랭킹 1위로 올라섰다. 세계랭킹도 11위에서 6위로 ...

    한국경제 | 2021.03.08 17:13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