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1,5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네이버 뉴스 '신뢰 업그레이드'...SNU 팩트체크 표기 강화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는 허위 정보-가짜 뉴스의 확산을 막고 이용자에게 신뢰성 높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팩트체크' 표기를 강화한다. 네이버 뉴스는 2018년부터 언론사들이 이슈가 되는 사안에 대해 독립적으로 취재해 검증한 결과를 모아볼 수 있는 'SNU 팩트체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SNU 팩트체크 서비스는 서울대학교 언론정보연구소가 30개 언론사들의 자율적이고 독립적인 검증 과정을 거친 결과를 게시하는 플랫폼이다. 팩트체크에 참여하는 ...

    게임톡 | 2021.05.02 06:56

  • thumbnail
    공수처, 검사 교육에 언론사 논설위원도 초청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는 송평인 동아일보 논설위원이 30일 정부과천청사에서 '공수처가 나아갈 길-언론과의 관계'에 대한 검사 대상 특강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공수처 관계자는 "해당 교육이 인권 친화적 수사를 최우선으로 하면서도 국민의 알 권리를 조화롭게 제고하는데 시금석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공수처는 지난 27일에도 박찬수 한겨레 선임 논설위원을 불러 '수사기관과 언론의 관계'를 주제로 특강을 열었다. 지난 22∼23일에는...

    한국경제 | 2021.04.30 15:24 | YONHAP

  • thumbnail
    총선 앞두고 성명문에 곽상도 의원 비방…시민단체 간부 무죄

    ... 비방하는 성명문을 발표했다가 재판에 넘겨진 시민단체 간부에게 무죄가 선고됐다. 대구지법 형사11부(부장판사 이상오)는 30일 허위사실 공표와 후보자 비방 혐의(공직선거법 위반 등)로 기소된 강금수 대구 참여연대 사무처장과 인터넷 언론사 A 기자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에게 공동 성명문 또는 기사를 통해 공표한 사실이 허위라는 인식이 있었다고 단정할 수 없다"며 "공표 사실의 출처가 주요 언론의 의혹 보도인 점 등을 고려할 때 피고인들이 허위일지도 ...

    한국경제 | 2021.04.30 12:35 | YONHAP

  • thumbnail
    김의겸 "질 낮은 기사들이 포털에 모여 악취 풍겨"

    열린민주당 김의겸 의원은 30일 "질 낮은 기사들이 포털에 모여서 악취를 풍기고 있다"고 주장했다. 국회 입성 후 연일 언론 개혁을 주창하는 김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나와 언론사들이 전통 저널리즘에 맞지 않아 신문에 싣지 않는 기사를 포털 사이트에 내보낸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 기금으로 뉴스 포털을 만들고 이용자에게 '미디어바우처'를 주자는 구상과 관련, "인쇄할 수 있는 기사, 신문사들도 창피하지 않은 기사만을 ...

    한국경제 | 2021.04.30 10:55 | YONHAP

  • thumbnail
    네이버 뉴스검색결과에 '팩트체크'표기…사실·사실아님 등 판정

    ... 제공하기 위해 '팩트체크' 표기를 강화한다고 30일 밝혔다. 네이버 뉴스 검색에서 팩트체크 관련 기사가 노출되면 '해당 기사와 관련한 팩트체크를 확인해보세요'라는 링크가 뜬다. 이 링크를 클릭하면 서울대 언론정보연구소가 30개 언론사의 검증 과정을 거친 결과를 게시하는 'SNU 팩트체크' 서비스로 연결된다. 이 서비스는 사실·대체로 사실·절반의 사실·대체로 사실 아님·전혀 사실 아님·판단 유보' 총 6단계로 판정한다. 네이버 뉴스는 2019년 4월부터 기사 ...

    한국경제 | 2021.04.30 09:35 | YONHAP

  • thumbnail
    "세월호 천막서 문란한 행위" 보도 매체 3000만원 배상 판결

    세월호 참사 유가족들이 서울 광화문광장 천막에서 '문란한 행위'를 했다고 보도한 언론사가 유가족들에게 3000만원을 배상하게 됐다. 2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5부(부장 이관용)는 세월호 유가족 2명이 인터넷매체 뉴스플러스와 발행인 이모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뉴스플러스 측은 원고들에게 총 3000만원을 배상하고 정정보도문을 게시하라"고 주문했다. ...

    한국경제 | 2021.04.30 09:29 | 김명일

  • thumbnail
    트럼프 측근 압수수색 소식에 "매우 불공정하다"

    ... 주장했다. 또 "누구도 이전에는 본 적 없는 것 같은 이중잣대"라며 "매우 부당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트럼프 전 대통령은 1월6일 지지자들의 의회 폭동을 부추겼다는 비난을 받은 이후 거의 모든 주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퇴출당했다. 이 때문에 퇴임 이후 보도자료를 언론사에 배포하는 형태로 사회 및 정치 문제에 대한 입장을 전하고 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30 01:12 | 김정호

  • thumbnail
    "'김어준의 뉴스공장', 오보·편향성 리스크 대응체계 필요"

    ... 프로그램의 존재 의의를 보장받는다. 그런 면에서 '투명성'이 좋은 기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임종수 세종대 교수는 '뉴스공장'에 대한 비판 여론이 적지 않은 데 대해 "플랫폼 미디어는 헤게모니 투쟁의 장이다. 기성 언론사와 재벌 광고주, 무소불위의 관료에 대한 반면교사로 '뉴스공장'이 나왔는데 기성 저널리스트들은 이 프로가 저널리즘 광고시장을 가져갔기에 반감이 강하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그는 김 씨의 출연료 논란에 대해서도 "어떤 진행자가 (프로그램에) ...

    한국경제 | 2021.04.29 16:02 | YONHAP

  • thumbnail
    김의겸 "김어준 공격, 강제로 재갈 물리는 정치적 의도"

    "대형 언론사와 '가내 수공업' 김어준 일대일 비교, 공정하지 않아" 열린민주당 김의겸 의원은 29일 "야당과 조중동이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퍼붓고 있는 공격은 과도하다"며 "강제로 입에 재갈을 물리려고 하는 정치적 의도가 분명하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 출연, "300~400명씩 기자를 거느리고 있는 대형 언론사와 비교해 가내 수공업을 하는 김어준 씨를 일대일로 놓고 언론의 책임을 똑같은 기준으로 ...

    한국경제 | 2021.04.29 11:23 | YONHAP

  • thumbnail
    與 "'삼성어천가' 때문에 토할 것 같아"…野 "文비어천가는?"

    ... 흑역사는 잊어버렸나? 그 많은 미술품을 모은 이유는 뭘까? 혹시 세금이나 상속 때문은 아니었을까?"라며 "전형적인 유전무죄 주장이다. 개인비리와 회사의 경영은 분리되어야 한다. 삼성어천가와 이재용 사면을 선동하는 언론사에 광고를 몰아주기라도 한 건가? 이재용 사면, 난 완전 반대일세"라고 했다. 박 부대변인은 본인의 발언이 논란이 되자 재차 글을 올려 "토할 것 같다는 생리적 현상으로 사전에 나온다. 막말 프레임으로 묶지 말라"고 ...

    한국경제 | 2021.04.29 11:06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