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1861-251870 / 259,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애드 포커스] 샤니 '부드러운 熟'..부드러운 여자에겐 부드러운 빵

    ... 깔끔한 느낌의 모델 이요원의 이미지를 1백% 활용,차분하고 깨끗한 분위기로 전개된다. "부드러운 숙(熟")"은 일반 식빵보다 훨씬 높은 온도에서 반죽하고 장시간 숙성시켜 빵의 질감을 훨씬 부드럽게 만들었다는 제품.초기 화면은 이요원이 얼굴의 절반 이상을 빵으로 가린 채 "숙(熟)의 비밀"을 공개한다는 문구로 시작된다. "1백도 끓는 물에서 반죽하고 56시간 숙성시켰다"는 설명이 뒤따른다. 모델 얼굴과 빵 외에 다른 것이 등장하지 않을 만큼 제품 특성을 전하는데 ...

    한국경제 | 2002.03.18 16:02

  • KTF 對 SK텔 광고 한판승부 .. "이동통신 1위는 나요 나"

    ... 내보내고 있다. 한국생산성본부가 집계한 국가고객만족도(NCSI)조사와 한국능률협회의 한국고객만족도(KCSI) 자료를 각각 근거로 한 "고객만족도 1위"주장 광고 2편이 그것이다. 양사 광고는 각각 안성기와 한석규 등 자사의 "얼굴"을 내세워 다큐멘터리를 연상시키는 냉철한 분위기로 주장을 내세운다는 점에서 스타일도 비슷하다. 제일기획 관계자는 "KTF는 목적을 달성했다고 보고 13일 TV CF를 종결했다"고 말했다. SK텔레콤 측은 "이번 광고는 KTF의 ...

    한국경제 | 2002.03.18 15:54

  • ['서비스 경쟁력'을 높이자] (9) '같은 서비스라도 다르게'

    ... 주인은 "예,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물 한잔 올리겠습니다"라며 건네 준다. 또 "야채 좀 더 주세요"라고 하면 주인은 "예, 가장 신선한 야채만 골라 왔습니다"라며 손님의 기분을 좋게 한다. 그저 장난기에서 하는 말이 아니라 얼굴에는 정성과 진심이 서려 있다. "여기 밥 좀 볶아 주세요"라고 하면 "열과 성을 다해 국내 최고 수준으로 맛있게 볶아 보겠습니다"라며 밥을 볶는다. 이게 소문이 나고 또 맛도 좋고 해서 가격은 조금 비싸지만 다른 집보다 손님들이 ...

    한국경제 | 2002.03.18 15:18

  • 학교운영위 선거 과열 현상

    ... 후보자가 없어 무투표로 위원을 결정했으나 올해는 10명이 출마해 경선키로 했으며 6명을 선출하는 B고등학교도 9명이 출마했다. 또 C초등학교는 7명을 뽑는 학부모위원 선거에 9명이 출마했을 뿐아니라 지방선거를 대비해 학부모들에게 얼굴을 알리려는 기초의원 후보까지 출마했으며 D고등학교는 입학식 날에 학부모위원을 선출해 잡음이 일고 있다. 특히 학교운운영위원 가운데 30%정도를 차지하는 교원위원 후보에 각급 학교의교감들이 대거 출마해 교육위원선거, 교육감 보궐선거와 연관성이 ...

    연합뉴스 | 2002.03.18 00:00

  • [탈북자 서울행 여객기 동승기]

    ... 모두 잘 먹는 반면 아이들은 피곤하다며 남기기도 했지만 특별히 이들을 위해 마련한 케이크는 모두 잘 먹었고 일부 어른들은 맥주와 포도주를 마시기도 했다"고 말했다. 오후 5시10분 그토록 그리던 남쪽 땅이 보이는 순간 탈북자들의 얼굴은 온갖 감회로 가득차 있었다. 대한항공측이 특별히 마련한 케이크 한 조각을 먹다 갑자기 눈물을 쏟기도 했던 유동혁씨의 딸 진옥(15)양도 신기한 듯 비행기 창밖을 쳐다보며 조그맣게 소리를 질렀다. "한국이다" "이게 남조선입네까?" ...

    연합뉴스 | 2002.03.18 00:00

  • 탈북자 25명 입국 이모저모-1

    ... 각각 옷가지를 담은 비닐백을 하나씩 지참하고 게이트로 들어왔다. 탈북자들중 일부는 손을 가지런히 모은 채 다소 쑥스러운 표정을 짓기도 했으며, 나이가 어린 한 소녀는 불안이 가시지 않은 듯 시종 엄마손을 놓지 않았다. 탈북자들 얼굴은 장시간 비행과 긴장된 나날로 인해 피로한 기색이 역력했으나 꿈에 그리던 한국에 도착했다는 생각에서인지 안도하는 표정이 엿보였다. 0..탈북자중 고아로 알려진 김 향(16)양은 한국행 결심 배경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나이가 ...

    연합뉴스 | 2002.03.18 00:00

  • [월드컵] 칠라베르트, 감독에 복종 다짐

    ... 인터넷 사이트 '데일리 사커'가 18일(이하 한국시간) 전했다. 칠라베르트의 복종 맹세는 말디니 감독이 리카르도 타바렐리를 오는 27일 나이지리아와의 평가전에 선발 출장시키기로 결정한 데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 수 차례 폭력을 휘둘러 물의를 일으킨 칠라베르트는 지난해 월드컵 예선에서는 브라질 수비수 카를로스의 얼굴에 침을 뱉어 국제축구연맹(FIFA)로부터 징계를 받기도 했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2.03.18 00:00

  • [삼성전자 왜 강한가] (4) 고강도 구조조정..비주력 흑자나도 팔았다

    ... 7월말 오후 한가롭던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 검은 세단들이 줄지어 나타나면서 긴장감이 감돌기 시작했다. 윤종용 당시 사장을 비롯 이윤우 사장,진대제 부사장 등 사장단과 본사의 부문별 최고임원 등 30여명의 삼성전자 수뇌부들이 굳은 얼굴로 속속 차에서 내렸다. 이날 회의의 명칭은 '생존대책회의'. 윤 사장은 해외부문의 부실이 확대되고 일부 사업이 대규모 적자를 내면서 7월 한달 동안에만 1천7백억원에 달하는 적자를 낼 것이 확실하다며 말문을 열었다. 난상토론 ...

    한국경제 | 2002.03.17 17:55

  • [홍영표의 '스윙체크'] '셋업후 목표확인땐 상체 들지말아야'

    볼을 보낼 방향에 대해 스퀘어한 자세를 취했다. 그런데 대부분 아마추어 골퍼들은 최종적으로 목표를 확인한다는 명분 아래 또 다시 목표 방향으로 눈을 돌린다. 이때 절대로 해서는 안되는 동작은 얼굴을 들면서 목표를 보는 것이다. 얼굴을 들면 자신도 모르게 스퀘어하게 맞췄던 어깨선이 열리고 만다. 상체를 일으키게 된다는 말이다. 또 얼굴을 완전히 들면 어깨뿐 아니라 허리와 무릎선 등 하체까지 열린다. 이런 동작후 얼굴을 원래 위치로 돌려도 ...

    한국경제 | 2002.03.17 17:31

  • 우스꽝스런 사나이...혹시 나?..재일동포작가 곽덕준 '무의미' 연작

    ... 일본의 경계 위에 서 있다 보니 사회와 개인의 관계,미디어 이미지와 개인적 사유 사이를 관찰자적인 입장에서 아이러니와 역설 페이소스가 깃든 유머로 풀어낸다. 1970년대 중반부터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에 나오는 미국 대통령의 얼굴 반을 거울로 가리고 그 나머지 부분을 자신의 얼굴이 비치게 사진으로 제작한 '포드와 곽' '클린턴과 곽' 등 대통령 시리즈를 선보였다. 작가는 자신의 작업을 '난센스의 유머'라고 표현한다. 코트 깃을 세우고 가방을 들고 다니는 ...

    한국경제 | 2002.03.17 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