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2081-252090 / 267,5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경제신문 허문찬 기자 '이달의 보도사진상'

    한국사진기자협회(회장 최종욱)는 7일 '이달의 보도사진상'을 선정,스폿뉴스 부문 최우수상으로 한국경제신문 허문찬 기자의 '정몽구 현대차 회장의 보석 후 입원 장면'을 비롯해 스포츠 부문 '얼굴에 주먹이 맞으면…'(중앙일보 신인섭 기자) 등 5개 부문 수상작을 발표했다. 시상식은 10일 오후 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열린다.

    한국경제 | 2006.07.07 00:00 | 정용성

  • thumbnail
    [새영화] 형식과 내용 밋밋한 공포물 '아파트'

    ... 과오를 저지르게 된 이유가 분명치 않은 것도 난제. 세진을 도와 사건을 해결하는 형사 양성식(강성진)의 대사는 겉돌며 생뚱맞다. 디스플레이 디자이너 세진은 야근을 마치고 귀가하는 지하철 역에서 한 여인의 자살을 목격한다. 슬픈 얼굴로 "외롭지 않나요?"하고 물었던 그녀의 죽음 이후 세진은 급격히 무너진다. 자살 사건을 잊기 위해 애쓰던 세진은 다리 장애로 휠체어를 타고 있는 이웃 유연(장희진)을 만난다. 부모를 교통사고로 잃고 장애마저 안고 있지만 유연은 ...

    연합뉴스 | 2006.07.06 00:00

  • 로레알파리, 자외선차단제 3종 출시

    로레알파리가 본격적인 바캉스 시즌을 맞아 효과적으로 자외선을 차단할 수 있는 자외선 차단제 '쏠라 엑스퍼티즈' 3종을 출시합니다. 이번에 출시된 자외선 차단제는 스프레이 타입과 얼굴용, 바디용 3가지로 용도에 따라 편리하게 사용할수 있습니다. 로레알파리는 이번 출시를 기념해 서울, 경기지역 매장에서 이번 신제품을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 100%당첨 소비자 스크래치 증정 행사를 실시합니다. 김민수기자 ms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06.07.06 00:00

  • thumbnail
    '북캉스' 떠나요! ‥ 휴가철 책속 3색 피서여행

    ...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다. 15년 전쯤에 찍은 듯한 사진이 주인공 그레이스의 손에 들어오면서 소설은 시작된다. 사진 속 5명 중 한 명이 자신의 남편과 무척 흡사하다고 그레이스는 느낀다. 남편에게 사진을 보여주자 남편의 얼굴빛이 금세 달라지고 그날 밤 실종된다. 예상치 못한 반전으로 손에 땀을 쥐게한다. '사이코 패스' (안하림 지음,팬덤,전2권)는 특유의 스피디한 문체와 독특한 상상력으로 독자들의 사랑을 받아온 작가의 신작 미스터리물. 유영철 ...

    한국경제 | 2006.07.06 00:00 | 김재창

  • thumbnail
    월드컵 포르투갈 응원여성들

    6일 새벽(한국시간) 뮌헨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06 독일월드컵 4강전에서 포르투갈을 응원하는 여성들이 국기를 얼굴에 페인팅 한 채 응원하고 있다. (뮌헨=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6.07.06 00:00

  • thumbnail
    지단-피구, 우정의 '마지막 승부' ‥ 경기 뒤 뜨거운 포옹

    ... 포르투갈을 위해 몸을 사리지 않고 뛰었다. 이번 프랑스와의 4강전은 그에게 더 의미가 깊었다. 자신의 축구 인생을 통틀어 처음으로 나간 월드컵 4강전인 데다 동료이자 숙적인 지단과 맞대결해야 하는 경기였기 때문.특히 피구는 0-1로 지고 있던 후반 32분 천금 같은 동점골 기회를 잡는 듯 했지만 '행운의 여신'은 끝까지 그에게 미소를 보내지 않았다. 경기가 끝난 뒤 지단과 포옹을 하며 유니폼을 맞바꾼 피구의 얼굴에선 진한 아쉬움이 남았다.

    한국경제 | 2006.07.06 00:00 | 한은구

  • thumbnail
    [인생 2막 도전기] 소령 예편후 蘭가게 열어 첫달 1900만원 매출 김옥성씨

    ... 김씨는 난에 관한 한 우리보다 몇 수 앞선 일본을 배우기 위해 일본어까지 배웠다. '사업을 잘 하려면 주위에 찾아오는 지인들이 많아야 한다'는 말을 들은 그는 '마당발'이 되기 위해 그동안 나가지 않았던 각종 모임마다 틈만 나면 얼굴을 내밀었다. 창업 1년 전부터는 명함을 미리 제작해 만나는 사람마다 건넸다. 제대날짜가 석달여 앞으로 다가오면서 그는 창업을 결행한다. '신규 고객을 많이 창출하려면 화훼단지가 적지'라고 판단한 그는 전국에서 고객이 찾아오기 ...

    한국경제 | 2006.07.06 00:00 | 백창현

  • 피살 여성들 테이프로 감아 질식사

    군포 20대女 연쇄살인사건을 수사중인 경기도 군포경찰서는 6일 "피의자 김모(26)씨가 '(피해여성) 3명 모두 양손을 비닐끈으로 결박한 뒤 얼굴을 20-30차례 감아 질식시켜 살해했다"고 진술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씨는 그러나 피해여성 가운데 윤모(22)씨와 김모(20)씨의 시신을 태우거나 훼손한 부분에 대해서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은 김씨의 여죄를 캐기위해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아 계좌추적에 나섰으며, 도내 다른 20-30대 ...

    연합뉴스 | 2006.07.06 00:00

  • thumbnail
    피구 '아깝게 날아간 결승의 꿈'

    ... 프랑스 골키퍼 파비앵 바르테즈의 손을 맞고 공중에 뜨는 순간 피구는 골대를 향해 회심의 헤딩슛을 날렸다. 하지만 볼은 정수리 부근에 맞고 공중에 뜨면서 크로스바를 넘어갔고, 피구는 결정적인 동점 기회를 날린 억울함에 양손으로 얼굴을 감싸쥔 채 괴로움에 몸서리를 쳤다. 지난 1990년대 포르투갈 축구의 황금기를 이끌었던 '골든 제너레이션'의 마지막 주자 루이스 피구(34.인터밀란)의 현역 마지막 월드컵이 이렇게 아쉬움 속에 막을 내리고 있다. 6일(한국시간) ...

    연합뉴스 | 2006.07.06 00:00

  • thumbnail
    전혜빈 "코.치열 성형했다" 솔직고백 화제

    ... 6월 29일 서울 삼성동에서 열린 2006 국제보석시계전시회 주얼리 패션쇼의 축하 무대에서 공연을 펼친 전혜빈은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해 화두에 오르기도 했다. 이에 대해 전혜빈은 지난 2월 무술 연습을 하다 다친 얼굴을 치료하기 위해 성형외과 치료를 받는 도중 콧대를 높이는 수술과 돌출된 앞니를 바로잡는 치열교정도 함께 했다고 성형 사실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전혜빈의 솔직한 고백에 대부분의 네티즌들이 긍정적인 반응의 분위기다. 예전 모습과 너무 ...

    연합뉴스 | 2006.07.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