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2421-252430 / 255,6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클로즈업] 최수종 .. 납량물 '불꽃놀이'로 MBC 복귀

    ... 내보내는 납량미니시리즈 "불꽃놀이" (극본 김남, 연출 정인)의 주연을 맡은 것. "불꽃놀이"는 쌍둥이 형제를 모티브로 재벌가의 재산을 둘러싼 암투를 그린 미스터리멜러물. 최수종은 재벌2세로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해 흉측한 얼굴이 된 뒤 복수심에 불타는 민호와 평범한 고아청년에서 어느날 대재벌의 상속자로 변신하는 성태를 동시에 연기한다. 그의 1인2역 연기를 실감나게 보여주기 위해 사전콘티에 따라 입력된 카메라의 움직임을 그대로 재현해내는 특수장비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장미섬우화] (171) 제4부 : 미지공들의 섬 <1>

    ... 지갑을 넣고 그돈의 액수를 헤아려 본다. 돈으로 살 수 있다면 살 수 있는 남자는 어디없을까? 걸어서 갈수 있는 거리에 림영오빠의 오피스텔이 있다. 그는 지금 자기가 미쳐버렸다고 생각한다. 아무런 자제력도 어머니의 엄격한 얼굴도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다. 그녀는 오직 남자와 자보고 싶을 뿐이다. 내일 지구가 무너지더라도 나는 오늘 그 남자와 입을 맞추고 섹스를 하고 싶다. 아니 섹스는 못한다 하더라도 입만 맞추고 껴안기고 싶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Y-파일] (신세대 신조류) "ET와 통신하고 싶다"

    "이제 드넓은 우주로 눈을 돌리자" 화성탐사선 패스파인더호가 지난 76년 바이킹호에 이어 다시 화성에 안착 하면서 미지의 우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바이킹호 탐사때는 화성의 한 지점에서 사람 얼굴모습이 촬영돼 당시 인공구조물이냐 아니냐를 놓고 논란이 벌어졌었다. 이번에는 물이 있던 흔적이 발견돼 외계에 생명체가 존재할 가능성이 한층 높아지면서 젊은이들의 호기심을 한껏 자극하고 있다. 며칠전에는 충북 괴산에서 한 방송사 기자의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TV하이라이트] (21일) '김국진의 스타다큐' 등

    ... 이에 낚시꾼들이 들려주는 낚시 이야기와 제주의 다양한 어종 및 주변의 아름다운 풍광을 소개한다. "월화드라마" (SBSTV 오후 9시45분) = 수환은 지수와의 결혼을 성사시키려고 아버지와 계획을 짠다. 지수아버지와의 화장실 만남후 공식적으로 얼굴을 드러내지 못하게 된 수환아버지는 전화로 지수와 수환의 결혼을 서두르자고 말한다. 지수아버지는 이상한 예감에 수환에게 졸업장을 보여달라고 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장미섬우화] (170) 제3부 : 환상의 커플 <70>

    ... 자신만만하게 생각했다. 그러나 지금은 빼앗지 않고도 행복해질 수 있고 손해도 볼 수 있다는 사랑의 마음이 절로 샘물처럼 고이는 것이다. 확실히 그는 변했다. 딴사람처럼.... 맥주를 한컵 다 마시는 동안 그가 한마디도 안 하자 얼굴이 발갛게 상기된 미아가 원망스러운 듯 노려본다. "그 여자, 약혼녀를 생각하고 있지요?" "그래. 어떻게 내 마음을 알지? 미아는 대단하네" "그 여자는 무얼 하는 여자에요. 몇살이고? 예뻐요?" "응. 이 세상에 그렇게 ...

    한국경제 | 1997.07.21 00:00

  • [장미섬우화] (169) 제3부 : 환상의 커플 <69>

    ... 괴롭히지 말아줘. 나는 재수생과 노닥거릴만큼 한가한 놈도, 자유로운 놈도 아니라구. 제발 빌겠어" "됐어요. 그럼 맥주한잔 마시고 사라져 줄게요. 그렇게 무시당하면서 짝사랑이나 할 시간이 나에게도 없어요" 그녀는 그의 얼굴이 얼음처럼 굳어지자 이내 포기할 태세로 나온다. 그러나 그건 트릭이다. "정말 한잔의 맥주로 이별을 고하겠어요. 그리고 다시는 안 나타날게요. 나때문에 미국으로 가지는 말아요" 먼 데서 나만 볼 수 있으니까. 그러나 그렇게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건강] "'약시' 취학전 치료로 정상 시력 회복"

    ... 시력이 나쁜 것을 감지하기가 매우 힘들다. 따라서 엄마 눈을 잘 맞추지 못하거나 눈에 눈물이 자주 고이거나 눈꼽이 끼며 그림책을 너무 가까이서 보고 눈정렬이 바르지 못하거나 물체를 주시하기 위해 고개를 돌리거나 얼굴을 찡그리는 경우 잘 넘어지고 밤눈이 유난히 어둡고 눈꺼풀이 처질때에는 약시가 있는지 정밀검사를 받아야 한다. 약시는 눈가림치료가 가장 효과적이고 흔히 쓰인다. 성균관대 강북삼성병원 장혜란(안과)교수는 "굴절이상에 의한 시력장애가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장미섬우화] (168) 제3부 : 환상의 커플 <68>

    지코치의 얼굴에 출렁거리는 호기심이 나타나자 용기를 얻은 미아는 내친 김에 만용을 부려본다. "오빠, 나는 아직 스튜디오가 없어요. 대학에 가면 엄마가 스튜디오도 만들어주신다고 했어요. 지금은 아무 것도 없으니까 팔당에 있는 우리집 별장을 하루 쓰면 되겠어요" 그러면서 미아는 상기된 얼굴에 꽃같이 향기롭고 매혹적인 미소를 띤다. 그녀로서는 생전 처음 가져보는 이성에 대한 호기심이며 그려보고 싶어서 병이 들 것 같은 남자다. 미아는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클로즈업] 이현경 .. 'SBS 8시뉴스' 앵커

    ... 뉴스앵커에 발탁되는 "행운"을 얻었다. 염용석, 윤지영, 한성주 아나운서와 동기. 또박또박한 말투로 진작부터 주위에서 "뉴스앵커에 어울린다"는 평을 받아왔다. 이씨는 그동안 주말프로그램을 안내하는 PJ (프로그램 자키)로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익혔다. 4~6월엔 농구선수 출신 박수교씨와 함께 SBS AM "스포츠는 즐겁다"를 진행했다. 서울 토박이로 고려대 영어교육과를 나온 이씨는 영어실력도 수준급. 동아시아대회 진행, 환경의날 기념식 영어 어나운싱을 맡기도 했다. ...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우리모임] 김효창 <한화증권 광화문 부지점장> .. '태풍'

    산과 바람과 구름의 친구들.패러글라이딩 동호회 "태풍". 하늘여행을 나선 우리들의 모임이다. 처음에는 이벤트회사의 회원으로 하나 둘 얼굴을 익히며 패러글라이딩을 배웠다. 산과 하늘을 동경하는 선녀와 나무꾼들이 모여 하늘을 배웠다. 막내와 고참과의 나이차가 10년이 넘기도 하지만 창공을 날때면 누구나 자유롭다. 발아래 펼쳐지는 세상이 새롭게 느껴지고 마음이 한껏 넓어진다. 회원들 사이의 기쁨과 슬픔이 패러글라이딩비행으로 나눠지고 술친구와 ...

    한국경제 | 1997.07.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