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4501-254510 / 259,7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이도' 통해 본 개발의 두얼굴 .. EBS '하나뿐인 지구...'

    ... 밀려 섬을 떠나는 사람들, 섬과 함께 사라지는 "갯벌"에서 무슨일이 벌어지는 것일까. EBS가 6일 오후10시에 방영하는 "하나뿐인 지구-오이도 갯벌에 대한 명상" 은 사라져 가는 서해안의 섬 "오이도"에서 벌어지는 개발의 두 얼굴과 주민들 삶의 터전인 갯벌의 운명을 조명한다. 수 많은 갯벌을 메우고 들어선 서해안의 간척지. 이처럼 늘어난 땅은 우리에게 이익을 가져다 줄까. 제작진은 사라지기 직전의 오이도를 훑으며 이 질문에 대한 해답을 찾아간다. ...

    한국경제 | 2000.03.05 00:00

  • [브랜드 스톡마켓] '브랜드파워' 키우기..'브랜닥' 개설의미

    기업은 회사의 얼굴인 브랜드를 갖고 있다. 소비자들로부터 인정받는 브랜드는 기업가치의 핵심 요소다. 브랜드 경쟁력은 그 기업의 성패뿐 아니라 국가 경쟁력을 좌우한다. 지난 97년 외환위기 이후 많은 한국 기업이 망하거나 팔렸지만 좋은 브랜드 는 그대로 남아 있다. 98년 부도를 냈던 진로가 소주시장에서 1위 기업으로 되살아난 것도 "두꺼비"의 브랜드 이미지 때문에 가능했다. 브랜드 컨설팅을 하는 인워드의 노장호 사장은 "브랜드는 이제 ...

    한국경제 | 2000.03.05 00:00

  • [취재여록] 탈선 부추기는 '못된 주주'

    ... 사람들이 해도 해도 너무 한다는 생각이 듭니다. 우리 회사가 인터넷 사업에 진출한다면 소도 웃을 일입니다" 비철금속 업체인 A사의 P사장. 입을 열기가 무섭게 목청이 올라간다. 감정을 다스리지 못해 손이 부들부들 떨리고 얼굴은 달아 오른다. 그러나 흥분도 잠시. 체념한 듯 금방 목소리가 잦아들고 눈가엔 잔 이슬이 맺힌다. "요즘 정말 의욕이 없어요. 왜 기업을 하고 있는지 후회할 정돕니다. 40여년 동안 한눈 팔지 않고 기름밥만 먹고 살아왔는데 ...

    한국경제 | 2000.03.03 00:00

  • '도시인...우리들의 자화상' .. 황주리씨 23번째 개인전

    ... 느껴볼수 있는 자리다. 그가 그리는 옴니버스풍의 칸막이구조 그림속에는 도시의 일상에서 일어나는 갖가지 일들이나 문명의 이기들이 여러형태로 진열된다. 전화기 저울 의자 옷걸이 주전자 컴퓨터 전자계산기 빌딩등은 주로 사람의 얼굴에 자리잡아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의 자화상을 그려내고 있다. 가방을 싸가지고 집을 나와 공원벤치에 앉아있는 여인이나 깃발을 흔들며 행진하는 사람, 고뇌에 가득차 담배를 피우는 사람등 화면을 지배하는 소재들 모두가 도시인들의 일상생활이다.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주말을 즐겁게] '봄이 먼저 시작되는 8곳'

    바람엔 온기가 가득하다. 화사한 얼굴로 달려와 ''남쪽내음''을 활짝 터뜨린다. 도심 거리의 껑충한 가로수는 머리단장을 새로 하고 빨강 노랑 수줍은 꽃망울엔 새 생명의 신비가 꿈틀댄다. 따스한 봄볕이 사방에 번지고 있다. 봄맞이 여행의 계절이다. 가벼운 차림으로 일상에서 벗어나 길을 나서 보자.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한 ''봄이 먼저 시작되는 곳 8선''이 요즘 여행지로 그만 이다. 초록의 배추밭과 마늘밭, 동백과 매화가 흐드러지게 피는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문화재 알고 봅시다] '아미타삼존도' .. 최고 걸작

    ... 소장)는 현존하는 고려불화중 최고의 걸작으로 손꼽힌다. 화려한 색상과 정교한 묘사, 치밀한 구도가 보는 이의 눈을 사로잡는다. 옷의 주름에도 불구하고 금무늬가 항상 둥근 모양을 유지하고 있는 점도 독특하다. 세련된 얼굴표정과 늘씬한 몸매의 표현기법 등 탁월한 솜씨를 엿볼 수 있다. 이 불화에는 아미타불 지장보살 관음보살이 그려져있다. 구름무늬 상의를 걸친 아미타불은 오른손을 내려뜨려 왕생자(죽은 사람)를 극락으로 인도하는 모습이다. 지장보살은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알림] 소설 '불감시대' 6일부터 연재..중진 홍상화씨 집필

    ... 과정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집니다. 구태의연한 경영방식을 고집하는 유형도 등장합니다. 그들은 변하지 않으면 도태된다는 진리를 새삼 일깨워 주는 인물입니다. 이번 소설은 위기에서 기회를 창출하는 기업인을 통해 "기회는 반드시 행운의 얼굴을 하고 오는 것만은 아니다"는 교훈을 상기시킬 것입니다. 홍씨는 (주)한국컴퓨터의 창업주로 48세에 등단, 장편 "피와 불" "사랑은 길을 잃지 않는다" "나는 새를 위한 악보" 등을 펴낸 문단의 중진입니다. 7년전 조선일보에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알림] 3월1일부터 '1면 뉴스마당이 넓어졌습니다' .. 한경

    한국경제신문은 독자 여러분에게 더욱 알차고 폭넓은 뉴스를 제공하기 위해 1일부터 1면 광고지면을 대폭 줄였습니다. 한국경제신문의 이같은 결정은 신문의 얼굴인 1면에 생생하고 유익한 정보를 보다 많이 담아 내기 위한 것입니다. 독자 여러분은 이제 한결 시원해진 뉴스마당을 통해서 국내외 움직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변함없는 성원과 애독을 바랍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3월 1일자 ).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김대중 대통령 '유럽 4개국 순방'] '피아트/바스프사' 방문

    ... 북한 진출을 추진하고 있다. 통일그룹이 북한에 건설중인 자동차 조립공장에선 피아트 모델이 생산될 예정이다. 피아트는 또 대우자동차의 인수전에도 뛰어들어 국제입찰 참여를 선언한 상태다. 또 하나의 기업은 유럽 화학산업의 얼굴격인 바스프(BASF)사. 이 회사는 우리나라가 지난 98년 경제위기를 맞았을때 대상(주)의 라이신 부문을 6억1천만달러에 인수했다. 또 BASF사는 국내 H사의 바스프우레탄을 사들이기도 했다. BASF사 대표는 김 대통령과 만나 한국에 ...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다산칼럼] 해커의 패러독스 .. 홍준형 <서울대 교수>

    ... 막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그러나 주요전산망의 보안체계를 점검하는 차원에서 모의 해킹시합을 열거나 가상공간에서 방어시스템을 공격해 마음껏 그 재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는 해커 콘테스트 같은 방법을 통해 해커들이 선량한 얼굴로 등단할 수 있도록 할 수는 있을 것이다. 그리고 정보보안이 절대적으로 요구되는 기관일수록 그 보안체계를 유지, 개선 또는 설치하기에 앞서 안전점검을 거치도록 할 필요가 있다. 그러려면 그들 기관의 관리자들의 인식이 바뀌어야 ...

    한국경제 | 2000.03.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