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5571-255580 / 259,6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얼굴] 뮤지컬 전문배우 전수경..뮤지컬계 '라이자 미넬리'

    전수경(32)은 영락없는 뮤지컬 전문배우다. 대작의 주역에 어울리는 크고 시원스런 외모, 빼어난 노래와 춤 연기솜씨는 "한국뮤지컬계의 라이자 미넬리"라 불리기에 손색이 없다. 그가 11일~31일 호암아트홀 무대에 올려질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508-8555)의 마무리 연습에 한창이다. "라이프" "아가씨와 건달들" 그리고 "42번가"와 같은 기간에 공연하는 "레미라제블"을 포함, 올들어 4번째 오르는 무대다. 애브너란 자...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우리모임] '한밭회' .. 성열구 <대청엔지니어링 사장>

    ... 각지에서 이날만큼은 고향으로 달려온다. 학교를 졸업한 후 30여년이 지났는데도 전국각지에서 동문들이 참석한다는 점은 회원들의 한밭회에 대한 강한 자부심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모임에 특별한 주제가 있는 것은 아니다. 그저 만나서 얼굴 보며 옛날을 생각할 수 있다는데 만족한다. 학창시절의 추억과 살아가는 이야기를 하다보면 빈 소줏병이 하나 둘 쌓여가고 노랫가락도 흘러나온다. 물론 간혹 노래방, 포장마차 등으로 2차를 간다. 몇년 전부터 1년에 서너번 정도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백윤재의 돈과 법률] (116) '초상권이란'

    ... 내용이 실려 있었습니다. 전씨는 자신의 사진을 무단으로 게재한 잡지사를 상대로 손해배상을 청구 하고 싶은데 이것이 가능하겠냐고 물어오셨습니다. 모든 사람에게는 초상권이라는 권리가 있습니다. 초상권이란 다른 사람에게 자신의 얼굴을 보이지 않을 수 있는 권리를 말합니다. 그러므로 다른 사람의 얼굴을 방송이나 신문 잡지등 언론매체에 공개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그 사람에게 사전동의나 승락을 받아야 합니다. 따라서 잡지사에서 전씨의 사전동의나 승락없이 전씨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워싱턴 저널] '철지난 청문회'

    1월(January)의 어원은 두 얼굴의 신 야누스(Janus)에서 비롯됐다. 1월은 지난해와 새로 찾아오는 해의 중간에 서서 양쪽을 동시에 바라보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의미에선 12월도 야누스적이긴 마찬가지다. 12월을 맞고 또 새해를 준비하는 미국과 한국을 나란히 세워보면 완벽한 형태의 야누스를 발견하게 된다. 미국쪽 얼굴은 앞을 내다보며 희망과 기대에 가득차 있는 반면 한국쪽 얼굴은 스스로의 시선을 과거에 고정시켜 놓고 한풀이와 ...

    한국경제 | 1998.12.02 00:00

  • [건강만사성 '신재용의 생활한방'] (1) '강한 남성'

    강한 남성은 얼굴에 나타난다. 뺨이 볼록하고 색이 고우면 강한 남성이다. 양뺨과 이마가 검으면 아주 좋지 않다. 광택이 없는 안색은 빈혈상태를 말하며 근육이 단단하지 않다는 증거다. 반대로 너무 붉으면 허열이 솟아 성욕이 병적으로 지나친 것을 말한다. 얼굴은 크고 윤곽이 분명하며 마름모형의 남성이 강하다. 양턱이 강건해 윤곽이 뚜렷해야 장수한다고 했다. 반대로 광대뼈가 빈약하면 기력이 약해 정력이 떨어진다고 했다. 또 앞뒤 짱구일수록 ...

    한국경제 | 1998.12.01 00:00

  • [방송가] 악과 싸우는 천사..'천사의 키스' 캐스팅 유호정씨

    ... 휴식을 취하던 그는 드라마 초안을 읽고서 단번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했다. 반면 제작진이 천사역에 자신을 1순위로 지목한만큼 부담도 크다고 털어놓았다. 지난 26일은 탤런트 이재룡과 결혼한지 3주년이 되던 날. 서로 바빠 얼굴도 제대로 못보지만 그날만은 집에서 함께 저녁을 먹었다. "꽃게탕에 와인을 마셨어요. 안 어울리죠?" 그는 자신과 비슷한 시기에 결혼한 동료 연예인들이 대부분 임신을 했다면서 내년에는 꼭 아기를 갖겠다고 말했다. ( 한 국 경 ...

    한국경제 | 1998.12.01 00:00

  • [건강] '겨울철운동' .. 운동량 여름보다 10~20% 줄여야

    ... 과 다름없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복장과 영양 =체온을 유지하고 동작에 방해되지 않는 가볍고 통풍이 잘되며 얇은 옷을 여러겹 입는게 좋다. 노출되는 모든 신체부위는 추외와 부상에 손상되지 않게 감싸준다. 특히 목과 얼굴에서 체온의 30%가 발산되므로 이 부위를 잘 감싼다. 스키와 같은 겨울스포츠를 즐길 때는 방수 보온이 충분한 전문제품을 쓰고 눈밭에서 발산되는 자외선의 피해를 막기 위해 얼굴에 자외선크림을 바르거나 자외선차단 고글을 쓴다. 최근엔 ...

    한국경제 | 1998.11.30 00:00

  • ['98 경제백서-무역] 수출지원정책 : 보따리무역..상인 육성

    ... 거의 들지 않는다. 기업형으로 크게 하는 경우도 있지만 글자 그대로 보따리 무역인 경우는 수백만원으로 시작할 수도 있다. 국내에서 신용이 있는 사람은 외상으로 물건을 떼갈 수도 있다. 또 외국에서 주로 일하는 관계로 "얼굴"이 팔리지 않는다. 경우에 따라서는 큰 돈을 버는 수도 있다. 운이 좋으면 2배를 남기는 경우도 있다. 1천만원 어치를 사서 나가면 1천만원이 고스란히 떨어진다는 얘기다. 뿐만 아니다. 무역실무와 외국어를 익힐 수 있어 경기호황기를 ...

    한국경제 | 1998.11.30 00:00

  • [생활과학] (왜 그럴까요) '시각장애자는 어떤 꿈 꿀까'

    우리가 꿈에서 기억하는 건 주로 영상이다. 빛깔이나 모양, 희미한 윤곽, 풍경이나 얼굴, 도시나 집의 생김새,동물 모습등이다. 이미 보았던 사물이 머리속에 기억돼 꿈속에서 비슷한 형상으로 재현되는 것이다. 그렇다면 태어나면서부터 앞을 볼 수 없는 시각장애인들은 어떤 꿈을 꿀까. 시각장애인들은 세상을 인식하는 방식이 일반인과는 다르다. 일반인은 주로 보는 것에 의해 사물을 인식하지만 시각장애인들은 볼 수 없기 때문에 청각이나 후각 촉각으로 ...

    한국경제 | 1998.11.30 00:00

  • [골프] 우즈, 3퍼팅만 8개 머쓱한 데뷔전 .. 카시오월드오픈

    지난주 일본을 떠들썩하게 했던 타이거 우즈(22.미). 그러나 세계랭킹 1위인 그의 일본 데뷔전은 성공적이지 못했다는 평가가 더 많다. 카시오월드오픈 첫날인 지난 26일. 우즈의 첫 드라이버샷(10번홀)은 훅이 되며 갤러리얼굴에 맞았다. 갤러리는 코피를 흘렸다. 시작이 좋지 않았던 셈. 2라운드에서는 우즈가 생애 처음 당하는 기막힌 꼴이 벌어졌다. 6~9번홀에서 "4연속 보기"를 한것. 우즈는 대회후 "4일동안 3퍼팅을 8개나 했다"며 ...

    한국경제 | 1998.1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