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5661-255670 / 264,5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백경사 피살사건 원한관계 인듯 (속보)

    ... 새벽 0시 40-50분께 백경사의 집으로 "남편이파출소 근무를 나갔냐"는 한 남자의 확인 전화가 왔었다는 백경사 아내의 진술에 따라 이 사람이 범인일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발신자 추적 작업을 벌이고 있다. 특히 경찰은 백경사가 며칠전 관내에서 한 여자 민원인과 말다툼을 벌이는 과정에서 얼굴에 상처를 입은 사실을 밝혀내고 파출소 직원과 인근 주민들을 상대로 목격자를 찾고 있다. (전주=연합뉴스) 임 청 기자 limcheong@yna.co.kr

    연합뉴스 | 2002.09.20 00:00

  • 정몽준 첫 TV토론 안팎

    ... 모두가 반대하는 것"이라며 "정부가 일방적으로 추진할 필요가 있는지..."라고 말해 부정적인 입장을 내비쳤다. 또 한 패널이 '90년 (지역구민) 2천500명을 인공해수욕장에 초청했다'는 신문보도를 인용하며 추궁하자 굳은 얼굴로 "우리나라에 인공해수욕장이 어디 있느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정 의원은 이날 토론회가 대선출마선언 이후 첫번째여서인지 곤혹스런 질문에 답하면서 두손을 비비고 얼굴을 만지는 등 긴장된 표정을 풀지 못했고, 정책분야 답변에서도 자신의 정책관을 ...

    연합뉴스 | 2002.09.20 00:00

  • [이 아침에] 우리 모두 둥근달처럼... .. 李紗羅 <시인>

    ... 누리고 싶은 것입니다. 막막한 일을 당했어도 이 날만은 다 잊어버리고 그저 달빛 아래서 피붙이들과 함께 지내고 싶은 것입니다. 이것이 한가위의 자리입니다. 푸짐한 결실의 상차림이 없더라도,쳐다만 보아도 위안이 되는 그런 얼굴들과 정을 나누는 일이 그리웠던 사람들이 있는 한 결코 추석의 의미가 변질되지는 않을 것입니다. 어릴 적에는 밤송이를 까거나 토란국 끓는 냄새나 솔잎을 따면서 추석이 온 것을 알았습니다. 빨간 에나멜 구두 한켤레,감촉이 가슴까지 따스하게 ...

    한국경제 | 2002.09.19 00:00

  • [새얼굴] 이동호 <울산 CFO클럽 회장>

    "회원들 상호간 경영, 기술 등에 대한 정보를 교류하며 경영자질을 키워 나가는데 주력할 겁니다." 울산지역 재무회계 담당자 모임인 '울산 CFO클럽'의 이동호 초대 회장(40)은 "중소기업인들이 눈앞의 경영에 급급해 정보와 기술을 공유하는데 인색했다"며 운영방향을 이같이 제시했다. 울산 CFO클럽은 최고경영자의 최측근에서 의사결정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부장급 이상 재무담당 간부 20명으로 결성됐다. 성진지오텍 등 회원사 상당수가 연매출액...

    한국경제 | 2002.09.18 00:00

  • [즐거운 한가위] 한복 맵시있게 입기 : '메이크업은 이렇게'

    한복을 입을 때는 화장도 달라야 한다. 일반적으로 한복 색상의 채도가 높아 평소대로 메이크업을 하면 얼굴이 죽어 보인다. 태평양 미용연구팀의 김종일 팀장은 "피부톤이나 포인트 색조를 한복 디자인과 색상에 맞추면 좋다"고 조언한다. 투명한 피부=메이크업 베이스를 바른 다음 파운데이션을 얼굴 전체에 얇게 펴 바른다. 눈아래 부분과 T존 부위에 한단계 밝은 파운데이션을 살짝 덧바른다. 잡티는 컨실러로 커버한다. 파우더로 화사하게 마무리.한복은 ...

    한국경제 | 2002.09.18 00:00

  • 고이즈미 평양 도착.. 굳은 표정, 의례적 악수

    17일 아침 평양 순안 공항에 도착한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의 얼굴은 굳어 있었다. 공항에 도착한 뒤 10여분만에 일본 정부 전용기 트랩을 내려온 고이즈미 총리는 시종 굳은 표정으로 극히 간단한 공항영접 행사를 마치자 마자 곧바로 백화원초대소로 향했다. 북한측에서는 공항영접 행사에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위원장과 김일철 인민무력부장이 나와 고이즈미 총리와 의례적인 악수를 나누었다. 공항에는 고이즈미 총리의 평양 도착을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아바타] 강아지 등 '인기 짱' .. 인기끄는 아이템

    ... 대부분 인터넷 서비스업체들이 같은 유형의 아바타 서비스를 선보이며 시장에 뛰어들었다. 아바타 아이템 가운데 꾸준히 인기를 모으고 있는 품목은 간단한 액세서리나 애완동물 등을 꼽을수 있다. 세이클럽에서는 아바타 서비스 실시 이후 얼굴에 붙이는 1백원짜리 '흰 반창고' 아이템이 73만여개 팔려 베스트셀러로 기록됐다. 안경 귀걸이 등의 액세서리가 그 뒤를 잇고 있다. 프리챌은 마르티스종 강아지를 캐릭터화한 '말티슈' 아이템을 가장 많이 팔았다. 애완동물을 ...

    한국경제 | 2002.09.17 00:00

  • [특파원코너] 인도의 빛과 그림자

    ... 직원들은 한술 더 떴다. 동료가 담배 몇보루를 25달러에 사기 위해 50달러를 냈는데 이게 웬일인가. 계산기 밑으로 잽싸게 50달러를 감춘 직원은 5달러를 보이며 20달러를 더 내라고 생트집을 잡았다. 그 동료는 당황스러운 나머지 얼굴을 붉히며 분명히 50달러를 냈다고 소리질렀다. 옆에서 경찰을 부르겠다고 강한 으름장을 놓으며 거들자 마지 못해 거스름돈으로 25달러를 내밀었다. 나중에 알고 보니 1백달러를 내면 10달러를 냈다고 우기는 등 면세점 직원들의 ...

    한국경제 | 2002.09.17 00:00

  • 고이즈미 평양 도착

    17일 아침 평양 순안 공항에 도착한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의 얼굴은 굳어 있었다. 공항에 도착한 뒤 10여분만에 일본 정부 전용기 트랩을 내려온 고이즈미 총리는 시종 굳은 표정으로 극히 간단한 공항영접 행사를 마치자 마자 곧바로 백화원초대소로 향했다. 북한측에서는 공항영접 행사에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위원장과 김일철 인민무력부장이 나와 고이즈미 총리와 의례적인 악수를 나누었다. 공항에는 고이즈미 총리의 평양 도착을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한경에세이] 농산물 브랜드 시대 .. 안종운 <농림부 차관>

    jwahn@maf.go.kr 농산물에도 얼굴을 알리는 브랜드가 붙어야 제값을 다하는 시대가 도래했다. 몇 년 전만 해도 청과시장나 재래시장에 나가 보면 나무상자나 마대자루에 과일이나 채소를 담아 거래하던 것이 이제는 반듯한 규격에 브랜드 로고가 표시된 소포장된 농산물이 거래되는 형태로 급격히 변화하고 있다. 생산자 이름과 전화번호까지 명시하고 품질에 문제가 있으면 '리콜'해 준다는 친절한 설명까지 곁들여 있다. 식료품의 가격보다는 갈수록 품질을 ...

    한국경제 | 2002.09.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