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9711-259720 / 265,9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앙드레김 이야기

    ... 여러분께 맡깁니다. 어쨌든 앙드레김의 이름을 모르시는 분은 없겠지요. 직접 만나본 분은 많지 않겠구요.지금 이글을 읽는 분은 앙드레김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세요? 남자고,패션디자이너고,본명이 김봉남이고,하얀 옷을 입고 다니고,얼굴이 크고,그리구요....몇가지 들은 얘기가 더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앙드레김을 좀 압니다. 패션 담당을 오래 했으니까요.물론 국내의 다른 유명디자이너도 알죠.제가 아는 한 앙드레김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패션쇼를 꾸준히 ...

    The pen | 2001.02.22 09:25

  • [다이제스트] '이키의 구조' .. 日 문화 겉과 속 조명

    이키의 구조="이키"는 일본인이 가장 즐겨쓰는 단어. 사전적으로는 세련되고 매력있다는 뜻. 여기에 함축된 일본인의 문화와 의식구조를 다른 나라와 비교해 소개하고 있다. 일본인의 내면에 감춰진 진짜 얼굴을 드러내보인다. 한일문화교류센터의 일본문화 연구시리즈 1탄. (구키 슈조 지음,이윤정 옮김,6천원)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유럽이 세계경제 주도할까 .. 兩大기축통화시대 예고

    ... 통화당국과 ''협조개입''해 유로화를 부양하기로 합의했다. 당시 로렌스 서머스 전 미국 재무장관의 표정은 의기양양했다. 그후 불과 5개월 만인 지난 17일,이탈리아 팔레르모에서 열린 G7회담에 참석한 신임 폴 오닐 미 재무장관의 얼굴에서 ''강한 미국''의 자신감은 찾아볼 수 없었다. 더욱이 오닐 장관은 이번 회의에서 "다른 나라 경제에 훈수 둘 의사가 없다"고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불간섭주의를 되풀이하며 한 발짝 물러섰다. 그는 대신 "유럽과 일본은 ...

    한국경제 | 2001.02.21 00:00

  • [재테크 가이드] 보험 : 손해보험..눈길 끄는 상품 어떤게 있나

    ... 보금자리 종합보험"=집에 불이 날 경우를 완벽히 대비할 수 있는 상품이다. 화재로 인한 재산손해뿐만 아니라 계약자 본인,부인,가족의 사망 또는 후유장해에 대해 보상한다. 화재사고에 필연적인 성형수술이 필요할 경우 성형수술비용(얼굴 머리 목)도 보상한다. 또 집에 도둑이 들더라도 도난품의 종류를 불문하고 5백만원까지 보험금을 지급한다. 자녀담보특약도 부가할 수 있도록 돼 있다. 이 특약을 선택하면 자녀가 일상 생활이나 학교에서 다쳐 치료를 받거나 왕따로 인한 정신과 ...

    한국경제 | 2001.02.21 00:00

  • '전원일기' 방송 1천회 맞는다..오는 3월4일, 20년3개월간 방영

    ... 말했다. 지난 19일 여의도의 한 중식당에서 열린 1천회 기념 간담회에는 전원일기의 붙박이 출연진들이 한자리에 모여앉았다. 최불암 김혜자 김수미 유인촌 고두심 박은수 박순천 김혜정 등 20여년 동안 한결같이 전원일기와 함께 했던 얼굴들이다. 할머니 역의 정애란씨는 건강상의 이유로 참석하지 못했다. 드라마 1천회. 20여년 넘게 한자리를 지켜왔다는 사실은 분명 국내 방송사에서 기념비적인 일이다. 지난 80년 10월21일 ''박수칠때 떠나라''로 첫회를 시작한 ...

    한국경제 | 2001.02.21 00:00

  • 비비안-비너스, 여성속옷 광고대결

    ... 톱스타답게 업계 최고수준의 모델료를 받았다. 김규리는 1년 계약에 2억원을,박지윤은 6개월 계약에 1억2천만원을 각각 거머쥐었다. 여성속옷 광고에는 그동안 무명이나 외국인이 단골로 등장했다. 신인때 속옷 모델로 나섰다가 일단 얼굴이 알려지고 나면 이를 기피해 왔다. 유명세를 타고난 뒤에도 란제리 광고등에 등장하는 게 이미지를 오히려 훼손시키는 것으로 터부시돼 왔다. 따라서 내의 광고 40년 역사에 여자 톱스타가 속옷 모델로 등장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라는게 ...

    한국경제 | 2001.02.19 00:00

  • [특파원코너] "아마존 주식 사지 마세요"

    ... 아마존닷컴은 아직 한번도 흑자를 내본적이 없다. 작년엔 오히려 순손실이 늘어났고 올해는 매출마저 줄어들 것으로 우려된다. 때문에 최근엔 ''15% 감원''도 발표했다. 하지만 ''시애틀의 웃음소리''란 별명을 갖고 있는 베조스의 얼굴엔 항상 자신감과 웃음이 가득하다. 베조스의 그런 자신감이 닷컴을 창조해 냈고 또 요즘 재도약을 꿈꾸고 있다. 작년에 추락했던 나스닥주가가 올들어 상승커브를 그리는 것도 그런 자신감에 대한 미국인들의 기대다. 미국닷컴 못지않게 ...

    한국경제 | 2001.02.19 00:00

  • [여성탐구] '한국여성이 아름다운 이유'

    ... 그리 내 의견과 일치하는 거요" 인생의 대선배와 아직 신출내기인 나와 의견이 맞아떨어진 순간이었다. 8년 전 모스크바와 카자흐스탄 알마티에서 3년간에 걸쳐 무료 진료할 수 있는 기회가 있었다. 그때 우윳빛 색깔에 갸름한 얼굴의 아름다운 러시아계 백인 여성들이 서른 살도 되기 무섭게 어깨가 벌어지고 가슴은 큰 수박만하게 커지며 뚱뚱보가 되는 것을 목격하고 안타깝게 생각했다. 그간 적어도 15개국 이상의 많은 여성들을 진찰하면서 노화과정을 지켜봐 왔다. ...

    한국경제 | 2001.02.19 00:00

  • [프로우먼] (13) '헤드헌터' .. '사람이 재산' 인재알선 큰 보람

    "주변의 모든 사람들이 제 재산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을 하죠. 스쳐 지나가는 사람들 사이에서도 "저 사람은 무슨 일을 하는 사람일까"라는 궁금증에 사람들 얼굴을 한번 더 보게 됩니다" IT(정보통신)전문 헤드헌팅 업체인 드림서어치사의 안경옥(29) 부장. 헤드헌터(고급인력 알선직) 세계에 입문한지 올해로 2년째를 맞는 그에게 생긴 남다른 버릇이다. "인재사냥꾼"이라는 닉네임에서 벗어나 21세기 새로운 전문 직종으로 각광받고 있는 헤드헌터.헤드헌터라는 ...

    한국경제 | 2001.02.19 00:00

  • [코스닥기업 주총 앞두고 '총회꾼' 대책 긴급점검] 기업들 '초긴장'

    ... 기업이 늘고 있다"고 전했다. ◇ 총회꾼, 그들은 누구인가 =정확한 통계를 잡을 수는 없으나 나름대로 이름이 알려진 총회꾼은 1백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회의기록 작성을 위해 여러 주총장에 나가기 때문에 웬만한 총회꾼의 얼굴은 다 안다는 속기사들의 집계다. 총회꾼들은 1980년 삼청교육대에 끌려가는 등 된서리를 맞기도 했으나 증시 활황기였던 80년대 말부터 다시 크게 늘어났다. 총회꾼은 공무원이나 은행원 증권사 간부 등 전문직에서 은퇴한 50,60대가 ...

    한국경제 | 2001.02.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