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4521-264530 / 267,5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장미섬우화] (94) 제2부 : 썩어가는 꽃 <29>

    제인은 그때서야 이 노인이 자기 곁으로 가까이 얼굴을 갖다 댄다고 느끼면서 눈을 감는다. 무엇을 원하세요? 나는 지금 한마리 병든 백조랍니다. 가지고 싶으면 가지세요. 그러나 나는 아무 힘도 열망도 없어요. 사장님! 오직 돈이 필요하답니다. 그러나 그녀는 언제나처럼 입을 꼭 다물고 있다. 제인은 그가 뜨거운 숨을 몰아쉬며 뺨에 입술을 부비자, 그의 목을 슬그머니 끌어안는다. "이름이나 알자. 귀여운 것" 그가 이성을 잃어가는 것을 ...

    한국경제 | 1997.04.22 00:00

  • [장미섬우화] (93) 제2부 : 썩어가는 꽃 <28>

    ... 상태다. 마약이 그녀의 소뇌를 다쳐서 그녀는 가끔 균형을 잃는 적이 많았다. 그래서 쓰러지고 엎어지는 것이다. 누워있기도 힘이 들다. 이때 박사장은 그녀가 정신이 들고 잠을 깬 것이 무척 반갑다. 그것은 그녀의 잠든 얼굴이 너무 신비하게 아름다워서 욕심이 서서히 동해서였다. 박동해는 용문산에서 며칠전에 고아먹은 백사의 기로 불끈 치솟은 보물대감을 달래면서 그녀를 향해 침을 흘린다. "이봐 아가씨. 아가씨는 정말 백합의 향기를 지닌 미인이야. ...

    한국경제 | 1997.04.21 00:00

  • [오늘의 시] '튤립에 물어 보라' .. 송재학

    ... 가진다면 모차르트이다 리아스식 해안 같은 내 사춘기식 해안 같은 내 사춘기는 그 꽃을 받았다 튤립은 등대처럼 직진하는 불을 켠다 둥근 불빛이 입을 지나 내 안에 들어왔다 몸 안의 긴 해안선에서 병이 시작되었다 사춘기는 그 외래종의 모가지를 꺾기도 했지만 내가 걷던 휘어진 길이 모차르트 더불어 구석구석 죄다 환했던 기억 ......튤립에 물어 보라 시집 "그가 내 얼굴을 만지네"에서 (한국경제신문 1997년 4월 22일자).

    한국경제 | 1997.04.21 00:00

  • [기업/기업인] '백화점 사장' .. 대중소비시대 '연출가'

    ... 요구되는 것도 이 때문이다. 잦은 외국및 지방출장, 새벽까지 이어지는 마라톤회의, 짬이 날때마다 매장둘러보기 등으로 하루 24시간이 모자란다는게 이들의 하소연이다. "백화점 사장들은 엉덩이를 의자에 붙일 새가 없다"는 말이 이래서 나온다. 백화점 산업은 지금 춘추전국시대를 맞고 있다. 그들 백화점 사장들은 지금 살아남기위해 천의 얼굴을,만(만)의 능력을 가진 마술사처럼 뛰고 또 뛰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4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7.04.21 00:00

  • [신종사업 코너] '구두세탁 체인점' .. '불황기 절약사업'

    ... 구두판매업체들은 울상이다. 호경기때 매년 한두켤레쯤 사신던 직장인이나 주부들의 발걸음이 뜸해졌기 때문이다. 실업과 실질임금의 감소로 무엇이든 절약하지 않고는 가계를 꾸려 나가기가 힘들어진 탓이다. 이와는 대조적으로 얼굴이 활짝 핀곳이 있다. 다름 아닌 구두수선점이다. 가계지출을 줄이기 위해 새구두 대신 헌구두를 이곳에서 고쳐 신는 사람들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현재 구두수선을 하는곳은 길거리를 점유하고 있는 박스형태의 수선점이 대부분이다. ...

    한국경제 | 1997.04.18 00:00

  • '대화/회의도 온라인으로' .. 삼성SDS, 경영진/직원 참여

    ... 사원들과 온라인 토론을 벌인 것을 비롯해 김종환 상무, 조두현 상무등 10명의 경영진들이 이날 대화방을 개설하고 "광속시대의 개척자"등 주제를 설정, 직원들과 온라인 채팅시간을 가졌다. 이날 온라인 대화에 참여한 이상춘 전임은 "얼굴을 맞대지 않고 평소에 갖고 있던 의견을 틀에 박힌 형식없이 경영진에 전달할 수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평가. 삼성SDS는 "신사옥 이전에 맞춰 신경영에 대한 임직원간 의견 교환의 시간을 마련했다"며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

    한국경제 | 1997.04.18 00:00

  • [Y-파일] (신세대 신조류) "건강/미용에 좋다" 기 수련 바람

    ... 이후 언제 그랬냐는 듯 성적을 내게 됐고 세계최고의 자리에까지 오르게 됐다. LG전자 홍보팀 오미라씨(26). 고등학교 때부터 시달려온 변비 때문에 피부도 곱지 않아 친구들간에 "꺼칠이"라는 놀림을 받곤 했다. 그의 얼굴이 요즘은 달덩이처럼 밝다. 퇴근후 단학수련으로 장을 단련, 변비를 완전히 퇴치한 까닭이다. "아침마다 30분씩 수련을 하고나면 화장이 훨씬 잘 먹어요. 배의 군살도 없어지더군요". 단학바람이 불고 있다. 나이 지긋한 아저씨 ...

    한국경제 | 1997.04.18 00:00

  • [건강] '중년여성 얼굴주름살 말끔히 편다'..레이저치료 등

    ... 피부노화도 한 원인이지만 안면근육을 자주 써 근육길이방향과 수직으로 접혀져 나타나는데 이를 해부학적 주름이라고 한다. 웃을때는 3~5개의 안면근육만 사용해도 되고 근육이 뭉쳤다가 금방 제자리로 회복되기 때문에 웃을때 주름잡히지 말라고 얼굴의 살을 손으로 잡고 웃을 필요는 없다. 반면 찡그릴때는 10여개 안면근육이 움직이며 잡힌 주름이 잘 펴지지 않는다. 최근에는 다양한 주름살 제거법이 선봬 많은 사람들을 만족시켜주고 있다. 주름살 가운데 눈가에 생긴 것은 ...

    한국경제 | 1997.04.17 00:00

  • [IP 탐방] '포인트라인' .. 과학적 역학DB '사주박사' 구축

    ... 점성술까지 총 17가지의 학설을 망라한 것으로 DB량이 많고 신뢰성도 높은 서비스로 평가받고 있다. 이 서비스 중에는 "사주미팅"이란 코너가 마련돼 자신과 궁합이 맞는 이성을 1순위부터 차례로 검색해 볼수 있다. 호감이 가는 상대의 얼굴을 원하면 사진으로 확인할 수도 있다. 각종 유명인들과의 사주궁합도 가능하다. 또 역학에 전혀 지식이 없는 이용자를 위해 "역학강좌"도 마련했으며 용어 해설을 위한 게시판도 준비돼 있다. 신사장은 "역학DB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지만 ...

    한국경제 | 1997.04.17 00:00

  • [장미섬우화] (90) 제2부 : 썩어가는 꽃 <25>

    ... 싶다. 새로 뽑은 것으로 한국에는 몇대 안 되는 고급차다. "아닙니다. 저는 지금 돌아가야 돼요. 감사합니다. 미안합니다" 그녀의 한국말은 생경하고 재미있다. 영감님은 바짝 호기심이 동한다. "갑자기 어디가 그리 아픈거요? 얼굴이 아주 핼쓱한데" "특별히 아픈 곳은 없어요. 그냥 현기증이 와서요. 미안합니다" 제 인은 엉거주춤 일어선다. 그리고 애교있는 얼굴로 박동배 사장에게 은근히 유혹하는 시선을 보낸다. 그녀에게 필요한 것은 지금 돈이다. 입원비를 ...

    한국경제 | 1997.04.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