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2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운명을 파괴하는 매혹의 여인

    ... 12월3~4일/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02-542-5252 ▶노틀담의 꼽추 로 친숙한 빅토르 위고의 1831년작 (Notre Dame de Paris)를 원작으로 한다. 성당의 종치기로 숨어 살아가는 꼽추 콰지모도의 집시여인 에스메랄다에 대한 순수한 사랑을 그리고 있다. 디즈니는 자사의 34번째 장편 애니메이션 를 기본으로 이 작품을 뮤지컬로 재구성했다. 한국공연은 신시뮤지컬컴퍼니가 제작을 맡았다. 12월23일~2005년 1월23일/국립극장 해오름극장/02-577-1987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0

  • <토이스토리> 전과정 CG 이용

    ... 애니메이션 제작을 위해 중요한 도구로 활용되는 까닭이다. 사람의 수작업으로 처리하기에는비용과 시간면에서 도저히 감당할 수 없는 수준의 작업도 이 CGI를이용해 가능하기 때문이다. ◆ 20분짜리 1편 1만6천컷 필요 실제 중 콰지모도와 에스메랄다가 탈출하는 부분에서 보여지는 교회의 3D그래픽과 6천명이 운집한 군중신, 만우제축제에서 술에 취한 난봉꾼들의 아수라장 장면들은 CGI를 활용한첨단 애니메이션 영상의 진수를 보여준다.똑같은 동작을 하는 몇 컷의 인물을 겹쳐놓은 기존 기법과는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9

  • thumbnail
    톡톡튀는 몸짓… 춤꾼들 가을향연

    ... '브누아 드 라 당스'에서 세계 최고 여성무용가상을 받은 김주원씨가 장운규와 호흡을 맞춰 '로미오와 줄리엣' 중 '발코니 파드되'를 선보인다. 이어 프랑스 소설가 빅토르 위고의 소설 '노트르담의 꼽추'를 발레화한 이원국씨의 '에스메랄다',절대적 존재에 대한 외경심을 표현한 한국무용가 정혜진씨의 '무애(無碍)' 등이 무대에 올려진다. 개막공연이 끝나면 연기상ㆍ안무상을 놓고 격돌하는 본격적인 경연이 시작된다. 주최측이 무용 대중화를 위해 준비한 광화문 댄스페스티벌은 ...

    한국경제 | 2006.08.29 00:00 | 김재창

  • 가슴 찡한 3색 사랑 음악과 색채의 향연

    ... 프랑스 뮤지컬 붐을 몰고 온 주인공이기도 하다. 15세기 말 프랑스 파리를 배경으로 한 집시 여인과 세 남자 사이에 펼쳐지는 삼각 러브스토리가 이야기의 큰 축을 이룬다. 파리 노트르담 성당의 주교 프롤로는 우연히 춤추는 집시 여인 에스메랄다를 본 후 그녀에 대한 정염과 종교 사이에서 갈등한다. 그는 흉측한 꼽추 콰지모도를 어릴 적 배고픔에서 구해내 키우고 노예처럼 부려온 인물이다. 그런 그를 성당의 종지기 콰지모도는 충직한 종처럼 따른다. 노트르담 성당 널찍한 광장에 ...

    Money | 2006.02.19 23:24

  • 가슴 찡한 3색 사랑 음악과 색채의 향연

    ... 프랑스 뮤지컬 붐을 몰고 온 주인공이기도 하다. 15세기 말 프랑스 파리를 배경으로 한 집시 여인과 세 남자 사이에 펼쳐지는 삼각 러브스토리가 이야기의 큰 축을 이룬다. 파리 노트르담 성당의 주교 프롤로는 우연히 춤추는 집시 여인 에스메랄다를 본 후 그녀에 대한 정염과 종교 사이에서 갈등한다. 그는 흉측한 꼽추 콰지모도를 어릴 적 배고픔에서 구해내 키우고 노예처럼 부려온 인물이다. 그런 그를 성당의 종지기 콰지모도는 충직한 종처럼 따른다. 노트르담 성당 널찍한 광장에 ...

    한국경제 | 2006.02.19 23:24

  • thumbnail
    발레 스타들 '2006 희망 춤사위'

    ... 여인으로 변하는 타티아나의 감정표현에 강수진이 적격이란 평가다. 러시아를 대표하는 양대 발레단에서 활동하고 있는 유지연(29.키로프발레단 드미솔리스트)과 배주윤(28.볼쇼이발레단 드미솔리스트)은 '로미오와 줄리엣' 중 발코니 파드되와 '에스메랄다' 중 그랑 파드되를 선보인다. 두 사람의 파트너로는 이고로 콜브(키로프 수석무용수)와 안드레이 볼로틴(볼쇼이 솔리스트)이 출연한다. 두 사람 모두 소속 발레단의 최고 발레리노와 호흡을 맞추는 셈이다. '한국 발레리노의 산증인'으로 불리는 ...

    한국경제 | 2005.12.27 00:00 | 김재창

  • thumbnail
    국립발레단, 화려한 신년 갈라무대

    ... 발란신), 남녀 무용수의 독특한 움직임이 매력적인 '차이코프스키 이인무', 힘과 기량이 전성기 못지않은 이원국의 '스파르타쿠스', 강수진의 '카멜리아 레이디'중 '블랙 파드되'와 '오네긴' 발췌, 배주윤의 '마지막 탱고'와 '에스메랄다', 유지연-이고르 콜브의 '로미오와 줄리엣'중 '발코니 이인무' 등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올해 국립발레단에 특채로 입단, 3개월여만에 '호두까기 인형' 주역으로 데뷔한 신예 이시연과 러시아 바가노바 발레학교 출신 ...

    연합뉴스 | 2005.12.23 00:00

  • '부동산 황제' 톰 바락 매각 나섰다

    ... 아직 기회가 있다는 게 바락의 판단이다. 유럽은 정치적으로 로비가 강한 투자자들이 파고들 수 있는 틈새가 많고 아시아는 여전히 성장하는 시장이기 때문이다. 바락은 스타우드호텔 체인이 이탈리아 사르디니아섬에 갖고 있는 코스타 에스메랄다 리조트를 2003년 인수했다. 다른 경쟁업체들은 이 리조트를 추가 개발하기 어려운 여건 때문에 관심을 갖지 못했다. 바락은 거꾸로 리조트를 산 후 추가개발 자체를 금지하는 법안을 제정토록 로비,리조트의 독점적 메리트를 누리겠다는 ...

    한국경제 | 2005.10.26 00:00 | 장규호

  • 뮤지컬 '노틀담의 꼽추' 공연

    ... 뮤지컬의 첫 라이선스 제작이다. 프랑스의 문호 빅토르 위고(1802-85)의 소설 '파리의 노트르담'(Notre Dame deParis)가 원작인 이 뮤지컬은 15세기 노트르담 성당을 배경으로 성당 종치기인 꼽추콰지모도의 집시 에스메랄다에 대한 순수한 사랑을 그렸다. 국내에서는 앤소니 퀸과 지나 롤로브리지다가 주연한 1964년작 영화가 큰 인기를 끌었다. 복잡한 사랑 이야기의 이면에 부패에 찌든 중세 교회의 모습과 가진 자와 못가진 자, 아름다움과 추함, 선과 ...

    연합뉴스 | 2004.10.18 00:00

  • [범선 여행] 돛...바람 품고 낭만 머금다

    ... 41m, 폭 6.6m, 무게 99t의 날렵하면서도 육중한 몸매. 까마득히 치솟은 33m 높이의 마스트도 당당하다. 건조된지 20여년, 짧지 않은 세월의 흔적이 훈장처럼 느껴지는 범선(帆船) 코리아나호. 세계 최대 규모라는 칠레의 에스메랄다호에 비하면 어른과 청년 차이지만, 범선으로는 국내에서 유일한 명물이다. 여수의 소호요트장에서 그 코리아나호(선장 정채호)를 타보았다. 범선은 돛에 안기는 바람의 힘만으로 가는 배이지만 출항시에는 엔진의 힘을 빌린다. 처음부터 ...

    한국경제 | 2002.10.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