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5,0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외환보유액 4523억달러 '사상최대'

    한국 외환보유액이 지난달 4500억달러를 넘어서는 등 사상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지난달 달러가 약세를 보이면서 달러로 환산한 유로·파운드·엔화 가치가 상승한 영향이다. 한국은행이 지난 4월 말 한국의 외환보유액이 4523억1000만달러로 3월 말보다 61억8000만달러 늘었다고 6일 발표했다. 종전 사상 최대 규모인 지난 2월 말(4475억6000만달러)보다도 약 47억달러 많은 금액이다. 미국 달러화가 지난달 약세를 ...

    한국경제 | 2021.05.06 07:44 | 김익환

  • thumbnail
    뜨거운 감자 암호화폐…비트코인은 정말 화폐가 될 수 있나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발생함에 따라 전통적인 자산시장에 커다란 변화가 감지된다. 법정화폐 시장의 미국 달러화처럼 암호화폐 시장에서도 비트코인 중심으로 암호화폐 질서가 형성되고 있기 때문이다. 4년 만에 `미세스 와타나베`도 또다시 등장했다. 와다나베 부인은 엔화를 차입해 금리가 높은 국가에 투자하는 일본 여성을 통칭해서 부르는 용어다. 미세스 와다나베는 엔화를 차입해 크립토 커런시(crypto currency), 즉 암호화폐를 한국과 같은 비트코인 거래가 활발한 국가에서 매입해 차익을 겨냥하는 ...

    한국경제TV | 2021.05.03 09:41

  • thumbnail
    '엔低=주가 상승'…日 30년 공식 깨졌다

    일본 증시에서 지난 30년 동안 이어져온 ‘엔화 가치가 떨어지면 일본 증시는 상승한다’는 공식이 흔들리고 있다. 지난해 초 코로나19 사태가 세계 금융시장을 강타하면서 안전자산으로 통하는 엔화 가치는 예상과 달리 급락했다. 하반기에는 엔화 가치가 꾸준히 오르는데도 닛케이225지수가 떨어지기는커녕 30여 년 만의 최고치를 기록했다. 올해 들어선 엔화 가치가 하락하는데도 주가는 박스권에 갇히는 이변이 지속되고 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

    한국경제 | 2021.04.27 17:29 | 정영효

  • thumbnail
    '엔低=일본株 상승'·'엔화는 안전자산' 공식, 다 깨졌다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지난 30여년간 주식시장에서 통용되던 '엔화 가치가 떨어지면 일본주가가 상승한다'는 공식이 깨지고 있다. 지난해 초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확산하자 주가 폭락과 엔화 가치 급락이 동시에 발생하는가 하면 하반기에는 엔화 가치가 강세를 이어가는데 닛케이225지수가 30여년 만의 최고치를 기록하는 이변이 일어나기도 했다. 올해 들어서도 엔화 가치가 떨어지는데 주가는 정체국면에 접어들어 투자가들을 혼란스럽게 만들고 있다. 일본의 산업구조 ...

    한국경제 | 2021.04.27 08:35 | 정영효

  • thumbnail
    [테샛 공부합시다] 중국의 디지털 위안화 상용화 움직임…달러 패권의 미래는?

    ... 행정부도 그 파급력에 대해 예의주시하게 됐다. 중국의 디지털 위안화는 기축통화인 미국 달러화에 대항하기 위한 목적도 있다. 그렇다면 세계 강대국은 왜 기축통화국이 되고 싶은 것일까? 기축통화란 한국 원화, 영국 파운드화, 일본 엔화, 중국 위안화 등 각 국가는 고유의 화폐를 자국 내 거래에 사용하지만, 국제 교역으로 범위가 넓어지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나라마다 사용하는 화폐가 다르기 때문에 국제 교역에서 여러 종류의 화폐가 사용된다면 환전해야 하는 비용과 통화가치의 ...

    한국경제 | 2021.04.26 09:01 | 정영동

  • thumbnail
    작년 수출대금 달러·유로 결제 비중 늘고 원화 줄어

    ... 수출대금을 달러와 유로로 받는 비중이 늘어난 반면 원화 결제 비중은 줄었다. 한국은행이 22일 발표한 '2020년 중 결제통화별 수출입'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수출 결제대금의 통화별 비중은 ▲ 미국 달러 83.6% ▲ 유로화 6.2% ▲ 엔화 2.9% ▲ 원화 2.5% ▲ 위안화 2.0% 등으로 집계됐다. 2019년과 비교하면 달러화와 유로화의 비중이 각 0.1%포인트(p) 늘었고, 위안화도 0.2%포인트 커졌다. 달러화 결제율이 높은 반도체(98.4%), 정...

    한국경제 | 2021.04.22 12:00 | YONHAP

  • thumbnail
    작년 달러화 수출결제 비중 83.6%…유로화 비중 11년래 최대

    ... 늘면서 미 달러화 수출 결제 비중이 전년보다 0.1%포인트 상승한 83.6%를 기록했다. 한국은행이 22일 발표한 `2020년중 결제통화별 수출입`에 따르면 지난해 수출의 통화별 결제 비중은 미 달러화(83.6%), 유로화(6.2%), 엔화(2.9%), 원화(2.5%), 위안화(2.0%) 순으로 5개 통화의 결제 비중이 전체 수출의 97.1%를 차지했다. 1992년 통계 편제 이후 최대 수출 결제 통화 자리를 지키고 있는 달러화 수출 결제 비중은 2000년 이후 82~88% ...

    한국경제TV | 2021.04.22 12:00

  • thumbnail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심화... 가장 먼저 반등할 섹터는?

    ... 하나의 차익실현 빌미가 됐다”며 “변종 바이러스가 확산해 시장에서 기대하고 있는 것처럼 하반기 경제 정상화가 지연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커졌다”고 말했다. “국채금리가 하락하고 달러와 엔화 강세, 금값 상승, 유가가 하락하는 등 안전자산 선호가 강해졌다”면서도 “장중에는 호실적 종목 중심으로 저가 매수가 유입될 수 있고 외국인 수급에 따라 방향이 결정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늘의 핫이슈 ...

    한국경제 | 2021.04.21 12:41

  • thumbnail
    하나은행 거래 무협 회원사에 수수료·환율 우대 등 혜택

    ...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은행은 5월 중순부터 무역협회 회원사를 위해 다양한 금융 혜택을 제공한다. 회원사 중 하나은행과 새로 외국환 거래를 하는 경우 신용장 개설 및 인수 수수료 우대, 달러화·엔화·유로화 해외 송금 시 환율 우대 등을 받을 수 있다. 한국무역보험공사 보증서를 통한 담보대출 시에는 하나은행 '위드론수출금융' 산출보증료도 추가로 지원된다. 또한 연 3천만원 이상 이용 시 협회 연회비(15만원)를 지원하는 'KITA 멤버십카드' ...

    한국경제 | 2021.04.21 06:00 | YONHAP

  • thumbnail
    3월 거주자 외화예금 26.7억달러↑…수출대금 등 영향

    ... 외국 기업 등의 국내 외화예금을 말한다. 주체별로는 기업예금(733억3천만달러)이 28억3천만달러나 늘어난 반면 개인예금(193억7천만달러)은 1억6천만달러 감소했다. 통화 종류를 보면 달러화 예금(793억5천달러)이 24억3천만달러, 엔화 예금(55억2천만달러)이 1억7천만달러, 유로화 예금(43억5천만달러)이 1천만달러, 위안화 예금(17억8천만달러)이 1억달러 각각 증가했다. 한은 관계자는 "달러화 예금은 원/달러 환율 상승에도 불구하고 일부 기업의 수출대금과 결제 ...

    한국경제 | 2021.04.19 12:01 | YONHAP